전체뉴스 20841-20850 / 25,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지은희 "역전 자신 있었는데…"

    "역전 우승을 잔뜩 별렀는데..." 21일 경북 경주 마우나오션골프장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챔피언십 최종 라운드가 강풍으로 취소되면서 2라운드까지 선두였던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에게 우승컵을 내주게 되자 '토종 스타'들은 아쉬움을 곱씹었다. 6회 연속 한국 선수 우승 행진을 이어가지 못했을 뿐 아니라 LPGA 직행 티켓을 따냈던 안시현(23)과 이지영(22.하이마트)처럼 '신데렐라 신화'도 중단됐다. 가장 ...

    연합뉴스 | 2007.10.21 00:00

  • LPGA 강풍으로 3라운드 취소…페테르센 우승

    지난 다섯 차례 대회까지 이어졌던 `한국선수 우승'이라는 전통이 바람의 심술로 깨졌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 챔피언십 3라운드가 21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강풍으로 취소돼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이 우승컵을 가져 갔다. 대회조직위원회는 경북 경주 마우나오션 골프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그린 위 정지된 볼이 움직일 정도로 강한 바람이 불어 이날 오전 9시15분 경기를 중단시키고 선수들과 함께 회의를 한 뒤 1,2라운드 36홀 ...

    연합뉴스 | 2007.10.21 00:00

  • 한국시리즈 개막전, 박태환이 시구한다

    ...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9일 박태환이 오는 22일 오후 6시 인천 문학구장에서 열리는 SK-두산 간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시구한다고 밝혔다. 스포츠 스타가 한국시리즈 1차전 시구를 하기는 현대-두산이 우승컵을 다퉜던 2000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선수인 김미현 이후 7년 만이다. 골프 선수인 최경주와 안시현은 2005년 3차전과 2004년 2차전에서 시구자로 나섰고 '배드민턴 영웅' 김동문과 왕년의 육상 스타 이진택도 각각 2004년 4차전과 ...

    한국경제 | 2007.10.19 00:00 | 김경수

  • thumbnail
    [골프계] 드라이버 사면 컬러볼 증정

    한국카스코는 계약 선수인 최혜정(23)이 지난주 한국여자프로골프 하이트컵챔피언십에서 생애 첫 우승을 거둔 것을 기념해 사은행사를 벌인다. 11월30일까지 카스코 'MOI 드라이버'를 구입하면 4피스 컬러볼인 기라 골프볼을 증정하고,'601 아이언'을 사면 기라 골프볼과 골프 우산을 준다. ☎(031)753-6111

    한국경제 | 2007.10.18 00:00 | 김경수

  • [LPGA] 박세리-오초아-걸비스 '겨뤄 보자'

    박세리(30.CJ)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 코오롱 챔피언십에서 '골프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 '필드의 패션모델' 나탈리 걸비스(미국)와 한 조로 1라운드를 치르게 됐다. 박세리는 18일 발표된 1라운드 ... 편성됐다. 사실상 '챔피언 조'로 짜인 이 조는 '코리안 시스터스'의 맏언니 격인 박세리와 올 시즌 새롭게 '골프 여제'로 등극한 오초아, 빼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걸비스를 한 데 묶어 팬들의 관심을 자아내게 됐다. '슈퍼 땅콩' ...

    연합뉴스 | 2007.10.18 00:00

  • 여제 오초아-지존 신지애, 한국 무대에서 격돌

    새로운 골프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와 한국여자골프의 자존심 신지애(19.하이마트)가 한국에서 샷 대결을 펼친다. 이들이 격돌하는 무대는 19일부터 사흘간 경주 마우나오션 골프장(파72.6천270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 챔피언십. 총상금 150만달러에 우승 상금은 22만5천달러. 2002년부터 시작된 이 대회는 LPGA 투어 '코리언 군단'의 산실이 되어 왔다. LPGA 투어 비회원이었던 안시현(23), ...

    연합뉴스 | 2007.10.17 00:00

  • [LPGA] 박세리ㆍ오초아 등 골프 스타 대거 입국

    16일 새벽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은 세계 여자골프 톱랭커들의 출현으로 여기저기서 스타들이 내는 빛으로 반짝였다. 19일부터 경북 경주시 마우나오션 골프장(파72.6천381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 ... 때보다 미디어나 팬들의 관심이 더 높은 것 같다. 최선을 다해 좋은 성적을 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9월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SK에너지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했다가 한 달 만에 다시 한국을 찾은 김미현은 "추운 날씨를 별로 안 좋아하기 ...

    연합뉴스 | 2007.10.16 00:00

  • thumbnail
    코리안 낭자들 "한국 선수 우승 기대하세요"

    19일부터 경북 경주시 마우나오션 골프장(파72.6천381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 챔피언십에 출전하려고 16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코리안 시스터스'는 한 목소리로 "한국 선수들의 ... 유리하다"고 분석하며 "이번 대회도 누가 빨리 코스, 잔디에 적응하느냐에 따라 성적이 갈릴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한국 선수들의 우승이 그리 쉽지만은 않을 터다. '골프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버티고 있기 때문이다. 올해 ...

    연합뉴스 | 2007.10.16 00:00

  • 아시안게임 금메달 유소연, 최혜용 KLPGA 입회

    2006 도하아시안게임 골프 금메달리스트 유소연(17.대원외고)과 최혜용(17.예문여고)이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정회원이 됐다. 16일 KLPGA에 따르면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 정회원 자격을 갖춘 유소연과 최혜용은 나이 제한 때문에 입회가 미뤄졌지만 10월에 만 17세가 되면서 프로에 데뷔하게 됐다. 유소연은 지난해 12월 열린 아시안게임 개인, 단체전에서 우승했고 올해에는 제88회 전국체전에서도 2관왕에 오르는 등 아마추어 최강자로 ...

    연합뉴스 | 2007.10.16 00:00

  • 안젤라 박 "한국에서 첫 우승하고 싶다"

    "첫 우승 장소를 고르라면 한국을 선택하겠어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별들의 잔치'에 초대돼 나흘 내내 상위권을 달린 끝에 공동3위에 입상한 안젤라 박(19.LG전자)은 이렇게 모국에 대한 애틋한 애정을 표시했다. ... 시대에 걸맞은 '진정한 세계인'의 자질을 타고 난 셈이다. 아버지 박경욱(57)씨도 "안젤라는 행운아입니다. 한국인으로 태어나 여러 나라 문화와 언어를 자연스럽게 배웠으니 인생에 많은 도움이 될 겁니다"라고 말했다. 골프 선수 ...

    연합뉴스 | 2007.10.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