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881-20890 / 24,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희원, 선두권 진입…소렌스탐 컷오프

    한국여자골프의 에이스로 떠오른 한희원(28.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미켈롭울트라오픈 둘째 날 선두권으로 뛰어 올랐다.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이틀째 부진한 플레이로 컷오프되는 이변도 일어났다. 한희원은 13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킹스밀의 킹스밀골프장(파71.6천306야드)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보기는 2개에 그치고 버디 6개를 쏟아내 4언더파 67타를 쳤다. 전날 이븐파로 공동 24위에 머물렀던 한희원은 ...

    연합뉴스 | 2006.05.13 00:00

  • [KB스타투어골프] 안선주, 이틀째 선두

    한국여자프로골프 '슈퍼루키' 안선주(19.하이마트)가 KB국민은행 스타투어 1차전에서 이틀 내리 선두를 달리며 생애 첫 우승을 바라보게 됐다. 안선주는 12일 경기도 용인 88골프장 서코스(파72.6천182야드)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보기없이 6개의 버디를 뽑아내며 6언더파 66타를 쳐 중간합계 13언더파 131타로 단독 선두에 올랐다. 첫날 공동선두 최나연(19.SK텔레콤)을 1타차 2위로 밀어낸 안선주는 이틀 동안 36홀 노보기 행진을 이어갔다. ...

    연합뉴스 | 2006.05.12 00:00

  • thumbnail
    안선주 'No보기 행진' 단독선두 ‥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R

    안선주(19·하이마트)가 한국여자프로골프 '2006 KB국민은행 스타투어' 1차대회(총상금 2억원) 2라운드에서 단독선두에 나섰다. 안선주는 12일 경기도 용인 88CC 서코스(파72·6182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날 보기없이 버디 6개를 잡아내며 6언더파 66타를 기록,합계 13언더파 131타로 2위 최나연(19·SK텔레콤)에 1타 앞섰다. 안선주는 2004년 하이트컵오픈에서 같은 아마추어였던 박희영(19·이수건설)과 연장접전 끝에 패해 ...

    한국경제 | 2006.05.12 00:00 | 한은구

  • thumbnail
    [LPGA] 강지민, 첫날 1타차 2위

    올해 4승을 일궈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 선수들이 미켈롭울트라오픈 첫날 선두권에 3명이 포진하며 시즌 다섯 번째 우승을 향해 내달렸다. 12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킹스밀의 킹스밀골프장(파71.6천306야드)에서 ... 웹은 보기가 3개나 나왔지만 불붙은 퍼팅 감각을 앞세워 무려 8개의 버디를 쓸어담으며 선두를 꿰찼다. 다음주 한국여자오픈에 출전하는 작년 우승자 크리스티 커(미국)는 2언더파 69타로 선전, 타이틀 방어의 희망을 살렸다. 한편 ...

    연합뉴스 | 2006.05.12 00:00

  • "위성미,남자대회서 컷통과는 했지만..글쎄"

    골프 천재소녀 위성미가 지난 7일 폐막된 한국프로골프 겸 아시아프로골프 투어 SK텔레콤 오픈에서 컷통과를 했지만 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LPGA)는 이에 대해 일체 언급하지 않았으며, LPGA 선수들 사이에서도 거의 반향을 불러 일으키지 못했다고 워싱턴 포스트가 11일 보도했다. 이 신문의 풋볼및 골프 전문 기자인 레너드 샤피로는 "위의 위업에 조용한 반응들"이란 제하의 기사에서 17세의 신예인 모건 프리셀과 8일 폐막된 LPGA 투어 프랭클린 아메리칸 ...

    연합뉴스 | 2006.05.12 00:00

  • thumbnail
    KB스타투어골프, '얼짱' 최나연 공동 선두

    작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최고 인기 선수에 뽑혔던 '얼짱' 최나연(18.SK텔레콤)이 KB국민은행 스타투어 1차전 첫날 코스레코드타이 기록을 세우며 공동 선두에 나섰다. 최나연은 11일 경기도 용인 88골프장 서코스(파72.6천182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6개, 보기 1개를 묶어 7언더파 65타의 불꽃타를 터트렸다. 65타는 지난 1996년 유공인비테이셔널 때 김미현(29.KTF)이 세운 코스레코드와 같은 ...

    연합뉴스 | 2006.05.11 00:00

  • thumbnail
    [KB스타투어골프] 안선주 "희영아 다시 한번 겨루자"

    ... 안선주(19.하이마트)가 작년 신인왕 박희영(19.이수건설)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안선주는 11일 경기도 용인 88골프장 서코스(파72.6천18야드)에서 막을 올린 한국여자프로골프 KB국민은행 스타투어 1차전 1라운드에서 보기없이 7개의 ...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 그러나 고교 시절부터 박희영과는 팽팽한 라이벌이었던 안선주는 지난 2004년 하이트컵여자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박희영에게 무릎을 꿇으면서 인생이 달라졌다. 프로테스트를 면제받고 곧장 프로로 나선 박희영은 ...

    연합뉴스 | 2006.05.11 00:00

  • 프로골프선수들 "캐디 좀 구해주세요"

    올해 국내 남녀 프로골프 대회가 크게 늘어나면서 반색하던 선수들이 '캐디난(難)'이라는 암초를 만나 울상이다. 11일부터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 KB스타투어 1차전을 개최하는 경기도 용인 88골프장은 대회기간 하우스캐디 30명만 ... 하우스캐디가 30명 밖에 지원되지 않는다면 70명 이상의 선수가 스스로 캐디를 구해야 한다는 뜻이다. 19일 개막하는 한국여자오픈 때는 아예 하우스캐디를 단 한 명도 내놓을 수 없다는 것이 대회가 치러질 태영골프장의 입장이다. 골프장이 ...

    연합뉴스 | 2006.05.10 00:00

  • 5월 둘째주 풍성한 골프 이벤트

    '계절의 여왕' 5월 국내외 골프 이벤트가 줄을 잇는다. 11일부터 다음 주 월요일인 15일까지 한국프로골프(KPGA),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미국프로골프(PGA),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등 주요 투어 경기가 열려 팬들의 눈을 즐겁게 해 줄 예정이다. 미국에서는 한국선수들이 미켈롭울트라오픈에서 시즌 5승에 도전하는가 하면 고국에서 화끈한 탱크샷을 보여주고 떠난 최경주(36.나이키골프)는 바이런넬슨챔피언십에 출사표를 냈다. 국내에서는 ...

    연합뉴스 | 2006.05.09 00:00

  • thumbnail
    상비군 출신 김태경, KLPGA 2부투어 제니아-엔조이투어 2차전서 첫 우승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 김태경(18.성균관대)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부투어 제니아-엔조이투어 2차전(총상금 3천만원)에서 프로무대 첫 우승을 차지했다. 김태경은 9일 경기 가평 썬힐골프장(파72.6천189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2라운드 합계 1언더파 143타로 장지혜(20.건국대)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들어간 뒤 첫 홀에서 파를 세이브해 1위를 차지했다. 김태경은 2004년부터 2005년까지 국가대표 상비군을 하다가 올해 KLPGA ...

    연합뉴스 | 2006.05.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