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741-23750 / 25,0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음] 韓明賢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부회장 모친상

    *韓明賢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부회장 모친상=17일 오후 안양 평촌 한림대성심병원 발인 19일 오전 9시30분 (031)384-2464

    한국경제 | 2001.10.18 17:01

  • [부음] 韓明賢(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부회장)씨 모친상

    ▲韓明賢(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부회장)씨 모친상, 17일 오후 안양 평촌 한림대성심병원, 발인 19일 오전 9시30분 ☎(031)384-2464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1.10.18 10:11

  • US오픈, 1번홀 티오프 전통 포기

    남자프로골프 4대 메이저대회 중 하나인 US오픈이 101년을 지켜왔던 1번홀 티오프의 전통을 포기했다. 대회를 주관하는 미국골프협회(USGA) 집행위원회는 기상 악화 등 모든 악조건에 여유있고 신축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1번홀에서만 출발할 수 있었던 대회 규정을 2라운드까지 1번홀과 10번홀에서 동시 티오프할 수 있도록 변경하는 안을 16일(한국시간) 승인했다. 이로써 올해 1, 2라운드에서 1, 10번홀 동시 티오프를 처음으로 시도한 PGA챔피언십에 ...

    연합뉴스 | 2001.10.16 09:49

  • "美투어 빠른적용 자신감 얻었어요"..LPGA 풀시드 획득 이선희

    ... "그것 때문에 한때 노이로제가 걸릴 정도였다. 그러나 지금은 나도 놀랄 정도로 빨라졌다" -작년과 올해 상승세를 보인 이유가 있나. "아마추어 때 국가상비군이었지만 학업에 열중하느라 제대로 골프를 하지 못했다. 대학(성신여대) 4년을 마치고 프로에 들어와 골프에 전념하다보니 지금에야 성적이 나는 것 같다" -올 겨울 일정은. "16일 한국에 들어간다. 11월 말까지 국내경기에 참가한 뒤 12월 중순께 다시 미국으로 와 훈련에 임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01.10.15 17:26

  • [LPGA] 내년 시즌 한국선수들 최다 출전

    이선희(27.친카라캐피탈)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퀄리파잉스쿨 최종전에서 풀시드를 따내면서 내년 시즌 LPGA 무대에서 가장많은 한국 선수들이 뛸 수 있게 됐다. 지난해는 메이저 및 투어대회 우승 자격의 박세리(24.삼성전자), ... 박희정(22.V채널코리아)이 윌리엄스챔피언십 우승으로 3년간 풀시드를 보장받은데 이어 한희원(23.휠라코리아)과 이정연(22.한국타이어)이 각각1부투어와 2부격인 퓨처스투어의 상금랭킹 기준을 만족시켜 풀시드를 받았다. 비록 하난경이 이번 퀄리파잉스쿨에서 ...

    연합뉴스 | 2001.10.14 13:33

  • 박노석, 9언더 선두로 '8강 안착' .. SBS최강전 2R

    지난해 한국프로골프선수권대회 챔피언 박노석(34·피&텔)이 2001동양화재컵 SBS프로골프최강전(총상금 1억5천만원) 남자부 2라운드에서 선두로 8강 매치플레이에 안착했다. 기대를 모았던 미국 PGA투어 프로 최경주(31·슈페리어·스트라타)는 1타 차로 아깝게 탈락했다. 여자부에서는 한지연과 박희정이 나란히 합계 6언더파 1백38타를 기록했으나 백카운트 방식에 의거해 한지연이 1위,박희정이 2위를 차지했다. 또 정일미 서아람 한희원 송금지 김희정 ...

    한국경제 | 2001.10.12 17:22

  • [LPGA Q스쿨] 여민선, 공동 14위 부상

    여민선(29)이 내년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풀시드 획득을 위한 최종 퀄리파잉스쿨 2라운드에서 공동 14위로 상승한 반면 나머지 한국선수들은 대체로 부진했다. 전날 74타에 그쳤던 여민선은 1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데이토나비치 레전드코스(파72. 6천431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쳐 중간합계 1오버파 145타로 공동 14위에 랭크됐다. 그러나 1라운드에서 공동 19위로 무난하게 출발했던 고아라(21.하이마트)는 ...

    연합뉴스 | 2001.10.12 11:42

  • [LPGA Q스쿨] 고아라 등 무난한 출발

    고아라(21.하이마트)가 내년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출전권 획득을 위한 퀄리파잉스쿨에서 무난한 출발을 보였다. 고아라는 1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데이토나비치 레전드코스(파72. 6천431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라운드에서 버디와 보기를 2개씩 주고받아 이븐파 72타로공동 19위에 올랐다. 또 강수연(25.아스트라)과 이선희(27.친카라캐피탈)는 1오버파 73파로 공동 23위를 기록했고 여민선(30)은 2오버파 74타로 공동 33위에 ...

    연합뉴스 | 2001.10.11 14:40

  • 한국 프로골프 최강자 가리자 .. 'SBS골프대회 11일 개막'

    국내 프로골프 '별들의 전쟁'인 2001 동양화재컵 SBS프로골프최강전이 11일 막을 올린다. 경기 용인 태영CC 서·중코스(파72)에서 나흘간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총상금이 남녀 각 1억5천만원씩 총 3억원이다. 우승상금은 ... 적응훈련을 마쳤다. 최근 세대교체의 바람을 몰고 있는 시즌 상금랭킹 1위 박도규(31·빠제로)와 2위 위창수(29),한국오픈 우승자로 프로데뷔전을 치르는 김대섭(20·성균관대)을 비롯 최광수(41·엘로드),강욱순(35·삼성전자)과의 경쟁이 ...

    한국경제 | 2001.10.10 17:18

  • [KLPGA프로테스트] 최신영, 1위로 통과

    최신영(18.제주관광고)이 2001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프로테스트를 1위로 통과하는 등 모두 18명의 여자프로선수가 새롭게 탄생했다. 최신영은 10일 충남 연기군 프레야충남골프장(파72. 6400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1오버파 73타를 쳐 3라운드 합계 2오버파 218타로 김지연(19)을 4타 차로 제치고 수위를 차지했다. 박세미, 김민경, 이자영이 합계 224타로 공동 3위에 올랐고 진승연, 김지혜, 정은미, 이주예, ...

    연합뉴스 | 2001.10.10 1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