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781-23790 / 24,5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테스트 28명 통과 .. 염동훈, 최연소 기록

    남녀 프로골퍼 28명이 탄생했다. 한국프로골프협회와 여자프로골프협회가 23일 실시한 프로테스트에서 김훈을 비롯한 남자 20명과 김경희 등 여자 8명이 새로 프로자격을 획득했다. 특히 염동훈은 만 18세로 합격, 국내 최연소 남자프로가 됐다. 남자프로테스트는 지난 20일부터 4일간 일동CC에서 세미프로 9백89명중 예선을 통과한 1백2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여자프로테스트는 1백19명중 커트를 통과한 33명이 참가해 21일부터 3일간 ...

    한국경제 | 1999.04.24 00:00

  • 미국 여자 시니어투어 '내년 출범'

    내년 시즌 미국 여자프로골프에도 시니어투어가 출범할 것으로 보인다. 시니어투어 출범을 주도해 온 제인 블레이록은 23일(한국시간) "페이지넷이 내년에 시니어투어 1개 대회의 스폰서를 맡기로 합의했으며 이외에 3개 대회를 더 치르기 위해 스폰서들과 협의중"이라고 밝혔다. 계획대로 성사될 경우 내년 미국 여자프로골프 시니어투어는 최소한 4개 대회로 첫 발을 내딛게 된다. 블레이록은 2년 전 "협회(LPGA)가 시니어투어를 출범시킬 때까지 기다릴 ...

    한국경제 | 1999.04.23 00:00

  • 박세리/김미현 "톱10 걱정마" .. 23일 칙필A 클래식 출전

    ... 발판을 마련했던 대회. 김을 비롯 "3최"(최경주 최상호 최광수)와 강욱순 박남신 신용진 등 프로 7명, 98한국오픈챔피언 김대섭(서라벌고2), 국가대표 김형태(상무) 등 아마추어 2명이 함께 나간다. 한국선수가 우승하면 프로테스트를 ... 없었던 일본LPGA투어도 이번주 대회를 재개한다. 23~25일 열리는 나수오가와대회에는 구옥희 고우순 등 재일 한국여자프로 골퍼들이 출전한다. 한국선수들은 지난주 삼다수여자오픈을 통해 경기감각을 회복했다. 특히 그 대회에서 ...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골프] 유니스 최 '생애 첫 우승 '감격'' .. 퓨처스투어

    재미교포 유니스 최(24)가 99미국 퓨처스여자프로골프투어 페인웨버클래식 에서 생애 첫승을 거뒀다. UCLA를 나온 유니스 최는 19일 오전(한국시간) 텍사스주 스프링의 사이프레스우드GC(파72)에서 벌어진 대회 최종일 경기에서 이븐파를 쳐 3라운드 합계 2오버파 218타(74.72.72)로 우승했다. 유니스 최는 우승상금 1만3천5백달러를 획득, 시즌 총상금 약 2만4천달러로 퓨처스투어 상금랭킹 선두로 뛰어올랐다. 유니스 최는 지난해 ...

    한국경제 | 1999.04.19 00:00

  • [골프계] 한희원에 무료항공권 ..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대표 박삼구)이 여자프로골퍼 한희원(21)에게 2년동안 무료항공권을 지원한다. 아시아나는 17일 서울 강서구소재 사옥에서 증정식을 갖고 한희원이 2001년 4월까지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전노선 비즈니스클래스를 무료로 탑승할수 있는 증서를 전달했다. 아시아나는 한국과 일본 프로무대에서 국위를 선양하고 있는 한희원을 격려 하고 선전을 기대하는 뜻에서 무료항공권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시아나는 정트리오를 비롯한 음악인 30여명과 ...

    한국경제 | 1999.04.18 00:00

  • [골프 한마디] '듀발 엘스 레너드 웨스트우드 등은...' 등

    듀발, 엘스, 레너드, 웨스트우드등은 역사상 가장 수준 높은 프로그룹을 이루고 있다. 그러나 우즈의 라이벌은 듀발보다는 어니 엘스로 생각한다. 엘스는 압박감을 이길수 있는 선천적 능력을 가지고 있다. 스포츠세계에서 그런 ... 출전할때는 한국기자들도 많이 건너가 격려하는 것이 좋겠다. 최근 부진하기는 하지만 일본에서는 박에 대한 관심이 여전히 높다. *한영관씨(여자프로골퍼 한희원의 아버지)*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15일자 ).

    한국경제 | 1999.04.14 00:00

  • [단신] 한국골프관련단체협의회 창립총회

    한국골프관련단체협의회가 7일 오전 서울 타워호텔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공식 출범했다. 대한골프협회 한국프로골프협회 등 골프관련 9개 단체가 발기인으로 참여한 창립총회에서 한달삼 한국골프장사업협회 회장이 초대회장으로 선임됐다. ... 벌이게 된다. 이날 행사에는 한명현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부회장, 장두석 한국골프장 사업협회 부회장, 조동만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회장, 정대철 국민회의 부총재, 한 회장, 이영택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및 성상우 상무, 강영일 한국프로골프협회장 ...

    한국경제 | 1999.04.07 00:00

  • [골프] 한국선수들 오버파 부진 .. 나비스코 1R

    99년 미국LPGA투어 첫 메이저대회인 나비스코 다이나쇼(총상금 1백만달러) 에서 한국선수들이 부진한 출발을 했다. 4명 모두 오버파를 기록하면서 30위권밖으로 밀려났다. 박세리(22.아스트라)는 26일새벽(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 구옥희는 18번홀(5백26야드)에서 세번째 샷을 물에 빠뜨리며 더블보기를 범했다. 펄신(32)은 76타로 한국선수중 최하위권이다. 프로14년차의 메그 맬런(35)은 6언더파 66타로 단독선두에 나섰다. 맬런은 1백%의 페어웨이 ...

    한국경제 | 1999.03.26 00:00

  • [골프계] 올 아스트라컵 골프대회 무산

    .삼성물산 의류부문 안호문 홍보팀장은 아스트라컵 골프대회를 올해에는 열지 않는다고 밝혔다. 안팀장은 내셔널타이틀인 한국프로골프선수권대회를 올해에는 회사 사정상 후원하지 못하게 됐으며 여자대회를 신설해 후원한다는 소문도 사실이 아니 라고 못박았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3월 25일자 ).

    한국경제 | 1999.03.24 00:00

  • "세리, 리드베터에게 돌아가라" .. '시즌초 해외무대 정리'

    국내 남녀골프대회는 아직 뚜껑을 열지 못했지만 미국및 일본은 이미 99년 우승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한국프로들의 "시즌초 해외무대"를 정리한다. 한국프로골프는 "그래도" 발전하고 있다. 김종덕(아스트라)의 시즈오카오픈우승이 그 맥락중 하나. 참가선수가 단 두명(모중경 포함)뿐인 일본PGA투어에서 한국프로의 우승은 분명 기대난이었다. 김의 97년 기린오픈우승은 사실 최종홀 칩샷버디라는 "럭키"가 있었다. 그러나 이번엔 1,2라운드 65,68타이후 ...

    한국경제 | 1999.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