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1-260 / 25,1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PGA 투어, 2023시즌 사상 최초로 총상금 규모 1억 달러 돌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3시즌 총상금 규모가 사상 최초로 1억 달러를 넘어선다. LPGA 투어는 2023시즌 일정과 대회별 상금 규모를 19일 발표했다. 내년 1월 19일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개막하는 힐튼 ... 추후 발표된다. 5월 4일부터 나흘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국가대항전 한화 라이프플러스 인터내셔널 크라운이 열리고, 미국과 유럽의 여자골프 대항전 솔하임컵은 9월 22일부터 사흘간 스페인에서 개최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19 07:39 | YONHAP

  • thumbnail
    김효주, LPGA 시즌 최종전 2R 2위…선두 리디아 고와는 5타 차

    김효주(2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인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700만 달러) 2라운드에서 단독 2위에 올랐다. 김효주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6천556야드)에서 ...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뽑아내며 전날 1타 차 단독 1위에서 5타 차 단독 선두로 성큼 달아났다. 또 역대 여자 골프 대회 사상 가장 많은 우승 상금 200만 달러(약 26억8천만원)의 주인공이 될 가능성도 키웠다. 리디아 ...

    한국경제 | 2022.11.19 07:19 | YONHAP

  • thumbnail
    김민별, KLPGA '슈퍼루키' 등장 예고…시드전 수석 합격

    황유민은 6위로 내년 KLPGA 입성…안소현, KLPGA 투어 복귀 주니어 여자 골프 무대 강자 김민별(18)이 내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 '슈퍼 루키' 등장을 알렸다. 김민별은 18일 전남 무안의 무안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시드순위전 본선 최종 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8언더파 270타로 1위에 올랐다. 초등학교 6학년 때 국가대표 상비군에 뽑혀 화제가 됐던 김민별은 그동안 주니어 무대에서 ...

    한국경제 | 2022.11.18 16:10 | YONHAP

  • thumbnail
    '결혼 앞둔' 리디아 고, 시즌 최종전 첫날부터 맹타(종합)

    LPGA투어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1R 7언더파…김효주 5언더파 오는 12월 결혼하는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의 선수' 타이틀을 향해 힘찬 발걸음을 내디뎠다. 리디아 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시즌 마지막 대회인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7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7언더파 65타를 때려 선두에 나섰다. LPGA투어 '올해의 선수' 포인트 ...

    한국경제 | 2022.11.18 09:25 | YONHAP

  • thumbnail
    '결혼 앞둔' 리디아 고, 시즌 최종전 첫날부터 맹타

    LPGA투어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1R 7언더파…김효주 5언더파 오는 12월 결혼하는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의 선수' 타이틀을 향해 힘찬 발걸음을 내디뎠다. 리디아 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시즌 마지막 대회인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7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7언더파 65타를 때려 선두에 나섰다. LPGA투어 '올해의 선수' 포인트 ...

    한국경제 | 2022.11.18 07:23 | YONHAP

  • thumbnail
    LPGA 투어 시즌 최종전 3연패 도전 고진영 "후회 없이 하겠다"

    "손목 부상은 생각만큼 호전되지 않았지만 최선 다할 것"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 3년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고진영(27)이 "후회 없는 경기"를 다짐했다. 고진영은 17일부터 나흘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 허리케인이 왔던 점을 제외하면 작년, 재작년과 비슷했다"고 평했다. 이 대회는 우승 상금이 200만 달러로 역대 여자 골프 사상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고진영은 "우승 상금이 커진 것은 선수들 입장에서 좋고, 다른 대회 상금도 늘어나면 ...

    한국경제 | 2022.11.16 08:09 | YONHAP

  • thumbnail
    전인지, 시즌 최종전서 LPGA 투어 상금왕 도전…우승상금 26억원

    한국 선수들 최근 3년 연속 시즌 최종전 우승 '메이저 퀸' 전인지(28)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에서 '역전 상금왕'에 도전한다. 올해 LPGA 투어 마지막 대회인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은 17일부터 ... 열린다. 이 대회 총상금은 700만 달러, 우승 상금은 200만 달러(약 26억5천만원)에 이른다. 우승 상금은 여자 골프 대회 사상 최대 규모다. 총상금은 올해 US여자오픈 1천만 달러가 가장 많았고, 우승 상금은 이번 대회가 ...

    한국경제 | 2022.11.15 09:40 | YONHAP

  • thumbnail
    코다, 여자 골프 세계 1위…한국 선수들 5년여 만에 3위 밖으로(종합)

    ... 코다는 올해 초 혈전증으로 잠시 투어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를 받는 등 어려운 시기를 겪었으나 14일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펠리컨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1위 자리를 탈환했다. 2위였던 고진영(27)은 4위로 밀렸다. ... 출전해 컷 탈락 3회, 기권 1회의 부진한 성적에 그치고 있다. 3위는 교포 선수 리디아 고(뉴질랜드)다. 한국 선수들이 여자 골프 세계 랭킹 3위 내에 한 명도 들지 못한 것은 2017년 3월 이후 5년 8개월 만이다. 2017년 ...

    한국경제 | 2022.11.15 06:47 | YONHAP

  • thumbnail
    코다, 여자 골프 세계 랭킹 1위…고진영은 4위로 밀려

    KLPGA 투어 2년 연속 상금왕 박민지, 개인 최고 12위 혈전증을 이겨내고 부활한 넬리 코다(미국)가 여자 골프 세계 1위를 되찾았다. 코다는 14일(현지시간) 발표된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 4위보다 3계단이 오른 ... 코다는 올해 초 혈전증으로 잠시 투어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를 받는 등 어려운 시기를 겪었으나 14일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펠리컨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1위 자리를 탈환했다. 2위였던 고진영(27)은 4위로 밀렸다. ...

    한국경제 | 2022.11.15 06:18 | YONHAP

  • '5년간 준우승만 8번' 피나우, 넉달새 3승 쓸었다

    ... 올 들어서만 3승을 쓸어담으며, 언제 어디서든 우승할 수 있는 톱랭커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했다. 피나우는 14일(한국시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휴스턴오픈(총상금 840만달러·약 111억원)에서 우승하며 통산 5승을 ... 자신감이 생겼고, 우승을 넘볼 수 있는 상위권에 들어도 잠을 푹 잘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다음달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7승을 거둔 오지현(26)과 결혼을 앞둔 ‘예비신랑’ 김시우(27)는 최종합계 ...

    한국경제 | 2022.11.14 18:37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