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1-270 / 25,1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프에선 왜 백스핀이 안걸릴까

    잔디를 길게 기른 구역 다시 말해 러프는 골프장의 난도를 결정하는 중요한 변수다. 러프에서 치는 샷은 워낙 변수가 많아 어디로 어떻게 날아갈지 예측하기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지난 8월 열렸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세 번째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에서 9오버파를 치고도 커트 통과를 할 수 있었을 정도로 어렵게 진행된 것은 100㎜ 이상 기른 러프의 영향이 컸다. 한 달 뒤 열린 KB금융 챔피언십은 길고 엉키는 성격의 켄터키블루 잔디를 90㎜ ...

    한국경제 | 2022.11.14 18:35 | 조수영

  • 넬리 코르다, 혈전증 딛고 부활샷 '세계 1위 눈앞'

    지난해 도쿄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넬리 코르다(24·미국)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부활을 알렸다. 그는 올초 혈전증 등의 악재로 투어 활동을 중단했다가 지난 6월에야 복귀했다. 코르다는 ... 김효주(27)와 김세영(29)이 5언더파 195타로 공동 17위에 올랐을 뿐이다. 6월 메이저 대회인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전인지(28) 이후 15개 대회 연속 우승 소식을 전하지 못했다. 또 올해 LPGA투어에서 한국 ...

    한국경제 | 2022.11.14 18:34 | 조수영

  • thumbnail
    KLPGA 투어 시드순위전 15일 개막…황유민·방신실·김민별 출전

    안소현 1부 복귀 도전, 상금 61위 서어진·62위 손예빈 등은 '아깝다, 60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3시즌 정규투어 출전권이 걸린 KLPGA 2023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본선이 15일부터 나흘간 전남 무안의 무안컨트리클럽(파72·6천335야드)에서 열린다. 2022시즌 정규투어 상금 순위 상위 60명은 2023시즌에도 계속 1부에서 뛸 자격을 유지했고, 60위 안에 들지 못한 선수들 가운데 투어 우승 등 다른 자격으로 확보한 ...

    한국경제 | 2022.11.14 09:32 | YONHAP

  • thumbnail
    '현역 최다 16승' 달성 박민지…"내년 LPGA 간다"

    올해도 ‘민지 천하’였다. 박민지(24·사진)는 13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에서 우승하며 올 시즌 다승왕과 상금왕을 모두 ... 박민지는 해외 진출에 대한 의지도 드러냈다. 그는 “국내에서는 우승을 많이 한 만큼 내년에는 미국 여자프로 골프투어(LPGA) 등 나갈 수 있는 해외 대회는 최대한 나갈 생각”이라며 “메이저대회 ...

    한국경제 | 2022.11.13 18:11 | 조수영

  • 29만원에 엇갈린 희비…서어진, '지옥의 시드전'

    13일 막을 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시즌 최종전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에서는 우승 다툼만큼이나 치열한 또 하나의 ‘전쟁’이 펼쳐졌다. 내년도 정규투어 시드권을 확보하기 위한 중하위권 싸움이다. 상금랭킹 60위 안에 들어야 내년에도 1부 투어에서 안심하고 경기를 치를 수 있다. 이번 대회까지 반영된 상금랭킹이 60위 밖인 선수들은 2부 투어 상위 선수들과 ‘지옥의 시드전’을 ...

    한국경제 | 2022.11.13 18:11 | 조수영

  • thumbnail
    박민지 "제가 봐도 대단"…2년 연속 6승 달성

    박민지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2년 연속 6승을 달성했다. 박민지는 13일 강원도 춘천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파72·6천835야드)에서 열린 KLPGA 투어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대회 ... 세웠던 박민지는 올해도 6승에 14억7천792만원을 벌어 시즌 최다 상금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을 수립했다. 그는 "한국에서는 우승을 정말 많이 한 것 같아서 외국 대회에서도 우승하고 싶다는 것이 제게 앞으로 동기부여가 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TV | 2022.11.13 18:04

  • thumbnail
    2년 연속 6승 박민지 "제가 봐도 대단…외국 대회 우승이 목표"

    "골프가 인생의 전부라는 생각 내려놓고 나서 더 잘 풀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2년 연속 6승을 달성하며 최강자로 우뚝 선 박민지(24)가 "제가 봐도 대단하다"고 2022시즌을 마친 소감을 밝혔다. 박민지는 ... 하면서 연습량은 줄었을 수 있지만 그 뒤로부터 신기하게 12승을 했다"고 밝혔다. 박민지는 "제가 어릴 때부터 '골프 하면 박세리, 박인비 프로가 떠오르는 것처럼 저도 그렇게 되면 좋겠다'는 꿈이 있었다"며 "막연하고 말도 안 되는 ...

    한국경제 | 2022.11.13 17:20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KLPGA 투어 시즌 최종전 우승…현역 선수 최다 16승째(종합)

    ... 번째로 50억원 돌파 '겹경사' 대상·평균 타수 1위는 김수지, 최나연은 이 대회 끝으로 은퇴 박민지(24)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현역 선수 최다 우승 부문 단독 1위에 올랐다. 박민지는 13일 강원도 춘천시 라비에벨 컨... 최다승자가 됐다. 현역 선수 중에서는 이 대회 전까지 장하나(30)가 15승으로 박민지와 공동 1위였고, 지금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로 활동 무대를 옮긴 신지애(34)가 고(故) 구옥희 전 KLPGA 회장과 함께 20승으로 ...

    한국경제 | 2022.11.13 16:25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KLPGA 투어 시즌 최종전 우승…현역 선수 최다 16승째

    통산 상금도 장하나에 이어 두 번째로 50억원 돌파 '겹경사' 박민지(24)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현역 선수 최다 우승 부문 단독 1위에 올랐다. 박민지는 13일 강원도 춘천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파72·6천835야드)에서 ... 최다승자가 됐다. 현역 선수 중에서는 이 대회 전까지 장하나(30)가 15승으로 박민지와 공동 1위였고, 지금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로 활동 무대를 옮긴 신지애(34)가 고(故) 구옥희 전 KLPGA 회장과 함께 20승으로 ...

    한국경제 | 2022.11.13 16:05 | YONHAP

  • thumbnail
    KLPGA 투어 대상 김수지 "시드전 다녀와 동기부여…올해는 95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2시즌 대상과 평균 타수 2관왕에 오른 김수지(26)는 불과 2년 전만 하더라도 시드 유지가 당면과제인 선수였다. 김수지는 2020시즌을 상금 순위 80위 대로 마쳐 그해 11월 시드전을 ... 벌어 박민지(24)에 이어 2위에 오른 그는 "내년에는 상금왕도 해보고 싶고, 우승도 더 많이 하고 싶다"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등 자격이 되는 외국 대회에도 최대한 출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수지는 "1월 초 베트남에 ...

    한국경제 | 2022.11.13 15: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