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0,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GA 투어 3승 김시우, 한세엠케이와 의류 후원 재계약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통산 3승을 거둔 김시우(26)가 국내 패션기업 한세엠케이의 골프웨어 PGA 투어 & LPGA 골프웨어와 의류 후원 재계약을 맺었다. 김시우는 올해 7월 도쿄올림픽에 국가대표로 출전했고, 1월에는 PGA 투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김시우와 PGA 투어 & LPGA 골프웨어는 2019년부터 후원 계약을 이어오고 있다. 김시우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통산 7승의 오지현과 결혼을 ...

    한국경제 | 2021.11.24 11:02 | YONHAP

  • thumbnail
    KLPGA 투어 통산 7승 오지현, 서울성모병원 홍보대사 위촉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오지현(25)이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홍보대사에 재위촉됐다. 23일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위촉식에는 윤승규 병원장, 이요섭 영성부원장, 오지현 ... 4년째 서울성모병원 홍보대사를 맡게 된 오지현은 올해 8월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우승하는 등 KLPGA 투어 통산 7승을 거뒀고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인 김시우와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24 10:52 | YONHAP

  • thumbnail
    다 이룬 고진영, 새 목표는 세계랭킹 1위…"이른 시간 내 탈환"

    LPGA 투어 올해의 선수·상금왕 휩쓸고 귀국…"가장 아쉬운 것은 도쿄올림픽"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1시즌 올해의 선수와 상금왕을 휩쓴 고진영(26)이 이른 시간 안에 세계 랭킹 1위를 재탈환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제가 잘하면 받을 수 있겠구나 생각했지만 정말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았는데 정말 운이 좋았던 것 같다"며 "한국인 최초로 두 차례 올해의 선수상 받았다는 것은 정말 큰 영광"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 어느 해보다 정말 더 힘들었고 ...

    한국경제 | 2021.11.23 19:07 | YONHAP

  • thumbnail
    최혜진·안나린, 미국무대 도전 위해 출국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톱랭커 최혜진(22)과 안나린(25)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무대에 도전한다. 두 선수는 23일 나란히 미국행 비행기에 올랐다. 다음달 2일(현지시간)부터 12일까지 미국 앨라배마주 ... Q시리즈 최종전 수석 합격으로 LPGA투어 입성을 노린다. 1차 최종전은 다음달 2일부터 나흘 동안 매그놀리아 그로브 골프코스에서 열린다. 2차 최종전은 같은달 9일부터 나흘간 하일랜드 오크스 골프코스에서 치러진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11.23 14:48 | 조수영

  • thumbnail
    고진영, 0.13점 차 세계랭킹 2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에서 우승하며 올해의 선수, 상금왕을 싹쓸이한 고진영(26)이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는 2위 자리를 지켰다. 고진영은 22일 자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와 같은 2위를 유지했다. 1위 넬리 코다(23.미국)와 간격은 불과 0.13점 차이였다. 지난주 0.95점 차이에서 크게 줄어들었다. 고진영은 22일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에서 끝난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다. LPGA 투어 2021시즌 ...

    한국경제 | 2021.11.23 14:33 | 조수영

  • thumbnail
    최혜진·안나린, LPGA투어 Q시리즈 도전 '장도'

    12월2일부터 8라운드 144홀 강행군…수석 합격 도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정상급 스타 플레이어 최혜진(22)과 안나린(25)이 23일 나란히 미국행 비행기에 올랐다. 둘은 오는 12월 2일(현지시간) 시작해 12월 12일 끝나는 미국 앨라배마주 모빌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퀄리파잉(Q) 시리즈 최종전에 출전한다. 4라운드 72홀 경기를 두 번 치르는 8라운드 144홀 강행군인 LPGA투어 Q시리즈 최종전에서 상위 ...

    한국경제 | 2021.11.23 14:25 | YONHAP

  • thumbnail
    KLPGA 투어 선수 임진희, 연탄 배달 봉사 활동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선수 임진희(23)가 연탄 배달 봉사 활동을 했다. 임진희의 매니지먼트 회사인 넥스트스포츠는 "임진희가 지난 19일 후원사인 대리운전 기업 케이드라이브와 함께 서울 노원구에서 연탄 2천500장을 배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임진희는 "봉사 활동을 한 지역이 차량 이동이 어려운 가파르고 좁은 곳이라 연탄을 지게에 실어주는 일과 배달하는 일 등을 맡았다"며 "작은 일이지만 오늘 나른 연탄이 따뜻한 겨울을 지켜주기를 ...

    한국경제 | 2021.11.23 09:18 | YONHAP

  • thumbnail
    고진영, 세계 랭킹에서는 2위 유지…1위 코다와 0.13점 차이

    고진영(26)이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는 2위 자리를 지켰다. 고진영은 22일 자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와 같은 2위를 유지했다. 다만 1위 넬리 코다(미국)와 간격은 불과 0.13점 차이로 줄었다. 지난주에는 0.95점 차이였다. 고진영은 22일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다. LPGA 투어 2021시즌 올해의 선수와 상금 부문 2위였던 고진영은 이 우승으로 ...

    한국경제 | 2021.11.23 06:02 | YONHAP

  • thumbnail
    올해의 선수·상금왕…'피날레의 여왕' 고진영, 다 휩쓸었다

    ... 환하게 웃었다. 막판 질주로 올 시즌 대역전극을 완성하면서 올해의 주인공으로 우뚝 섰기 때문이다. 그는 이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최종전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500만달러) 최종 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 이번 대회 직전까지 넬리 코다(23·미국)를 근소한 차이로 추격하던 그가 대역전극을 이룬 것이다. 한국 골프 역사도 새로 썼다. 한국인이 올해의 선수를 두 번 수상한 것은 고진영이 처음이다. 올해 누적 상금 350만2161달러(약 ...

    한국경제 | 2021.11.22 17:21 | 조수영

  • thumbnail
    [연합시론] BTS의 AMA 대상 수상 쾌거에 박수를 보내며…

    ... 그룹'과 '페이보릿 팝송' 등 3개 부문을 석권했다. 노미네이트된 세 부문의 트로피를 모두 거머쥔 것이다. 한국인은 물론 아시아 아티스트가 AMA에서 대상을 받은 것은 BTS가 처음이다. 2013년 데뷔 이후 8년 만에 최고 ... 1882년 산업혁명으로 인한 '대분기'(Great Divergence) 이후 후진국이 선진국의 반열에 올라선 것은 한국이 처음이라는 평가가 무성하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1시즌 올해의 선수와 상금왕을 휩쓴 고진영(26)의 ...

    한국경제 | 2021.11.22 15: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