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711-70720 / 76,8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잉글랜드평가전] "이렇게 잘 할 줄 몰랐다"

    ... 잉글랜드를 맞아 한국이 이길 것으로 예상한 관중은 거의 없었다. 비길 것으로 내다 본 관중도 가물에 콩나듯 했다. 대부분의 관중은 한국의 패배는 당연한 데 몇 골 차이로 패하느냐를 목격하기위해서, 아울러 축구 종주국 잉글랜드의 수준높은 경기를 언제 또 보겠느냐는 심정으로 경기장을 찾았다. 그러나 태극전사들의 이날 플레이는 축구공은 둥글며 섣부른 `예상'이 얼마나무모한 짓이었는지를 보여주기에 충분했다. 이상철 KBS축구해설위원조차 "한국축구가 언제 이렇게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월드컵 띄우는 내기 열풍

    2002 한.일 월드컵을 열흘 앞두고 직장인들을 중심으로 출전팀간 승패나 한국팀의 16강 진출 여부를 알아 맞히는 내기가 벌어지고있다. 지난 16일 한국이 스코틀랜드를 4대1로 가볍게 제압하면서 달아오르기 시작한 월드컵 열기는 ... 여러게임에 내기를 하는 바람에 많게는 수십만원의 `목돈'이 들어가기도 한다. 이들은 각종 매스컴이 전하는 상대팀과 한국팀의 전력을 꼼꼼히 분석하는가 하면 유명 축구 전문가에게 직접 전화해 `예측'을 묻는 사람들도 나타나고 있다. 공무원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평가전] 큰 경기에서 진가 증명한 홍명보

    한국축구대표팀의 '캡틴' 홍명보(33.포항)의 진가는 역시 큰 경기에서 증명됐다. 통산 4번째 월드컵 출전을 앞둔 홍명보는 2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최강잉글랜드와의 평가전에서 전.후반 90분간 원숙한 노련미로 수비진을 이끌며 팀의 1-1 선전을 견인해 역시 팀의 `중심'임을 확인시킨 것. 무엇보다 홍명보는 중앙에서 수비진을 이끌며 거스 히딩크 감독이 시도한 수비진의 전술변화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홍명보는 기본 스리백을 바탕으로 전반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평가전] 전문가들 "압박능력 수준급"

    '우리의 강력한 압박은 유럽 최강팀에도 통했다.' 축구전문가들은 2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에서 한국대표팀이 무승부를 이끈 원동력을 향상된 체력과 전술이해도에 바탕한 강력한 압박에서 찾았다. 전문가들은 ... 기습 침투에 적응하는 능력과 돌파에 이은 센터링의 정확성 등에서는 아직도 보완할 점이 있다고 지적했다. ▲김광명 축구협회 기술위원회 부위원장= 후반들어 잉글랜드가 선수를 많이 교체했다는 면은 있지만 세계적인 상대와 맞서서 보인 우리의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월드컵] 스페인 1호 입국...울산서 입촌식

    스페인이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본선 진출국 가운데 한국에서 경기를 치르는 15개국중 가장 먼저 입국해 울산 서부구장에 여장을 풀었다. 호세 안토니오 카마초 감독이 이끄는 스페인 대표팀은 21일 예정시간보다 1시간늦은 오후 ... 간단히 손을 흔들어 인사한 뒤 버스에 올랐다. 스페인 최고 스타인 라울 곤살레스가 출국장을 나설 때에는 국내 축구팬들이 한꺼번에 몰려 경찰 통제선이 무너지는 등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 최근 화장품 병을 떨어뜨려 발을 다친 탓에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평가전] 문제점 있었지만 자신감 획득

    ... 패스가 실종된 공격과 2선에서 빠른 스피드로 침투하는 선수를 막지 못한 수비라인의 철저한 대인마크 부재. 이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2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종가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에서 세계 정상급의 플레이와 맞섰을 때 ... 미드필더의 활약과 세트플레이를 이용한 득점에 성공,1-1로 비김으로써 `자신감'이라는 값진 수확을 거뒀다. ▲공격= 한국은 이날 설기현을 중앙포워드, 왼쪽날개에 이천수, 오른쪽 날개에최태욱을 선발 출전시켰다. 이천수와 최태욱의 스피드를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평가전] 거스 히딩크 감독 인터뷰

    특별취재단= 강호 잉글랜드와의 평가전에서 무승부를 기록한한국축구대표팀의 거스 히딩크 감독은 "결과에 관계없이 좋은 경기였으며 우리는 강팀과의 경기에서 요구되는 수준의 경기를 펼쳤다"고 평가했다. 그는 또 국제축구연맹(FIFA)에 제출할 본선 최종엔트리 변화 여부에 대해서는 "도저히 뛸 수 없을 만큼 큰 부상이 없는 한 변화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히딩크 감독과의 일문일답. --오늘 경기를 평가한다면 ▲강팀인 잉글랜드와 경기해 기쁘며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 평가전] 히딩크의 설욕전

    20일 서귀포 제주신라호텔에서 열린 한국축구대표팀의 기자회견장에서 한 외신기자가 히딩크의 심기를 건드렸다. 이 기자는 96년 열렸던 네덜란드와 잉글랜드의 경기 결과를 끄집어 냈고 히딩크 감독은 질문에 대답하지 않고 고개를 돌리며 ... 히딩크가 민감하게 반응한 것은 아픈 기억이 있었기 때문이다. 96년 6월 18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렸던 유럽축구선수권대회에서 네덜란드는 잉글랜드에 1-4로 참패했고 당시 네덜란드의 사령탑은 감독을 맡은 지 1년이 갓 지난 히딩크였다.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한.잉글랜드평가전] 오언, 최고골잡이 명성 입증

    '역시 잘하네.' 한국 축구팬들에게 첫선을 보인 마이클 오언(23.리버풀)이 세계 최고 골잡이의명성을 그대로 입증했다. '골든보이' 오언은 21일 열린 한국과 잉글랜드간 평가전에서 전반 선제골을 넣는 등 폭발적인 스피드와 동물적인 골 감각을 바탕으로 제주월드컵경기장을 가득 메운 국내팬들에게 최고 수준의 플레이를 선물했다. 특히 전반 25분 폴 스콜스의 측면 패스를 놓치지않고 문전에서 슬라이딩하며 밀어넣은 선제골은 '힘-감각-스피드'의 3박자가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월드컵] 세네갈 대표팀 24일 입국

    한국 입국일정을 확실히 밝히지 않아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직위원회의 애를 태웠던 세네갈 대표팀이 24일 입국한다. 21일 한국조직위원회(KOWOC)에 따르면 현재 일본에 준비캠프를 차리고 있는 세네갈 대표팀은 이날 KOWOC에 ... 함께 A조에 속한 세네갈은 입국후 대구새한연수원에 여장을 푼 뒤 오는 25일 오후 6시 대구시민운동장에서 국내 프로축구 포항 스틸러스와 친선경기를 갖는다. 또 31일에는 프랑스와 개막전을 치르고 다음달 6일 덴마크(대구), 11일 ...

    연합뉴스 | 2002.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