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821-70830 / 76,4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히딩크호 20일 코스타리카와 리턴매치

    한국 축구대표팀이 FIFA(국제축구연맹)랭킹 27위인 북중미의 강호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리턴매치를 치른다. 지난 12일부터 대구에서 합숙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한국축구대표팀은 오는 20일 오후 7시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본선진출국 코스타리카와의 평가전에서 지난 1월 북중미골드컵 준결승에서 당했던 패배(1-3)의 설욕을 노린다. 당시 황선홍, 유상철(이상 가시와), 최용수(이치하라) 등 J리거 3인방을 비롯한 주전 상당수가 전력에서 빠져나간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thumbnail
    -한.코스타리카 평가전- 코스타리카팀 대구 도착

    오는 2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축구대표팀과 평가전을 갖는 코스타리카대표팀이 18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항공편으로 대구에 도착했다. 롤란도 폰세카(알라후엘렌세) 등 21명의 선수로 구성된 코스타리카팀은 도착 즉시 숙소인 ... 이날 별다른 훈련은 실시하지 않고 숙소 앞 둔치에서 스트레칭으로 컨디션을 조절했다. 기마라에스 감독은 "이번 한국전은 월드컵 본선 같은 조에 편성된 중국팀의 모든 변수를 파악하기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코스타리카는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 베컴, "이번 부상은 가장 큰 도전"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의 스타 데이비드 베컴(26.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은 2002 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 출전에 어두운 그림자를 드리운 자신의 부상에 대해 "선수 생활 중 가장 큰 도전"이라며 안타까운 심경을 밝혔다. 지난 11일(이하 한국시간) 유럽축구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왼쪽 발뼈가 부러진 베컴은 18일 MUTV와 가진 인터뷰에서 월드컵을 불과 50여일 앞두고 발생한 부상의 의미에 대해 이같이 언급했다. 하지만 베컴은 "힘들겠지만 이전처럼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이렇게 입고 '코리아팀 파이팅'

    월드컵 공식후원사인 KTF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의 평가전 및 월드컵 본선 경기가 있는 날을 "코리아팀 파이팅데이"로 지정,직원들이 근무시간에 국가대표 유니폼을 입기로 했다.

    한국경제 | 2002.04.18 00:00

  • [월드컵] 포르투갈, 브라질과 1-1 무승부

    포르투갈 축구가 `우승후보' 브라질과의 경기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부상에서 복귀한 루이스 피구(레알 마드리드)를 앞세운 포르투갈은 18일(한국시간) 리스본에서 열린 브라질과의 친선경기에서 세르지우 콘세이상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해 1-1로 비겼다. 이로써 포르투갈은 지난달 핀란드전에 1-4로 대패하며 구겼던 자존심을 어느 정도 회복했지만 지난 경기의 패인이었던 수비의 허점은 여전히 드러냈다. 특히 피구의 공격이 브라질 수비의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 폴란드, 루마니아에도 패배

    폴란드축구가 루마니아에도 패배, 한국의 월드컵16강 진출 희망을 더 부풀렸다. 폴란드는 18일(한국시간) 폴란드 비드고슈치에서 가진 루마니아와의 친선경기에서 지난달 일본전에서 드러났던 수비의 허점을 이번에도 노출하며 1-2로 무너졌다. 이로써 폴란드는 일본에 패한 데 이어 최근 2번의 평가전에서 잇따라 패했다. 특히 공격의 날카로움도 별로 찾기 어려웠고 수비는 빠른 스피드를 갖춘 선수들이 정확한 패스워크로 조여올 때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였다.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 잉글랜드 우승보너스 500만파운드

    잉글랜드축구대표팀이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에서 우승하면 500만파운드(한화 약94억원)의 보너스를 받게 된다고 영국의 BBC가 18일(이하 한국시간) 보도했다. 잉글랜드축구협회는 지난 17일 데이비드 베컴 등 선수들과 모임을 갖고 보너스의 세부적인 내용을 협의한 뒤 이같이 결정했고 선수들도 만족감을 표시했다. 선수당 보너스 금액은 출전 경기 수에 따라 결정되는데 선수들은 평균 20만파운드를 챙기게 될 전망이다. (런던 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 멕시코, 불가리아에 승리

    한일월드컵축구대회 본선진출국인 멕시코가 불가리아와의 평가전에서 승리했다. 멕시코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이스트러더포드의 자이언츠스타디움에서 열린 불가리아와의 평가전에서 후반 45분에 터진 프란시스코 가브리엘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신승했다. 멕시코는 불가리아에 승부차기 끝에 패한 지난 94년 미국월드컵 16강전을 치렀던 자이언츠스타디움에서 당시 골문을 지켰던 호르헤 캄포스가 후반 교체 투입된 가운데 승리함으로써 8년전의 빚을 되갚았다.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 훌리에르 감독, '잉글랜드 우승 어렵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의 제라드 훌리에르 감독이 잉글랜드 대표팀의 한일월드컵축구 우승 가능성을 낮게 평가했다. 프랑스대표팀을 2년간 맡기도 했던 훌리에르 감독은 18일(한국시간) "잉글랜드는 이번 대회보다는 오는 2006년에 우승할 가능성이 더 높다고 본다"며 "현재 잉글랜드는 18-23세 사이에 훌륭한 선수들이 많아 4년뒤인 독일월드컵때 큰 힘을 발휘할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잉글랜드가 아르헨티나, 나이지리아, 스웨덴이 속한 `죽음의 ...

    연합뉴스 | 2002.04.18 00:00

  • [월드컵]프랑스 우승 보너스 27만유로

    프랑스축구대표팀이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에서 2연패 하면 개인당 26만8천310유로(한화 약 3억원)의 보너스를 받게 된다고 프랑스의 레퀴프지가 18일(한국시간) 보도했다. 프랑스축구연맹과 대표팀 주장 마르셀 드사이는 최근 이같은 금액에 합의했는데 당초 선수들은 30만유로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98년 월드컵에서 우승했을 때 프랑스 선수들은 24만4천275유로씩을 받았다. (파리 dpa=연합뉴스)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04.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