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841-70850 / 77,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이모저모] 무릎부상 유상철 정밀진단받기로

    0... 한국축구대표팀의 미드필더 유상철(가시와)이 부상한 왼쪽 무릎을 정밀진단 받기로 했다. 허 진 대표팀 미디어 담당관은 5일 "유상철이 경기 중 다친 무릎에 연골손상이 있는지 여부를 파악하기 위해 이날 오전 중으로 병원에서 ... 후반 15분께 상대 선수와 볼다툼 도중 충돌해 무릎에 충격을 받고 이천수(울산)와 교체됐다. 0...거스 히딩크 한국대표팀 감독은 이날 오후 6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D조 미국과 포르투갈의 경기를 지켜보기 위해 오후 박항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지구촌' 표정] 분노...울분...포르투갈은 '초상집'

    강력한 우승후보 포르투칼이 미국에게 참패를 당하자 포르투칼 축구팬들은 온통 충격에 빠져들었다. 주 포르투칼 대사관의 이창수 참사관은 "수도 리스본 도심에 있는 엑스포 광장 등에서 떼지어 수원 경기 생중계를 지켜보던 시문들은 분노의 ... 마침내 딱딱하게 닫혀있던 월드컵의 무겁고 큰 문을 비틀어 열었다"고 전했다. 교도 통신은 "히딩크 감독 이전의 한국 축구는 중원을 생략한 전근대적인 축구였으나 폴란드전을 통해 공수 균형이 잡힌 훌륭한 축구로 변신했다"고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02.06.05 00:00

  • [월드컵] 이제는 '달구벌 대첩' 분위기 후끈

    "자.. 이제는 달구벌대첩이다. 내친 김에 8강까지 오르자" 한국 축구팀의 월드컵 첫 승리라는 낭보가 온 나라를 뒤흔들고 있는 가운데 다음 경기인 미국전이 열리는 대구에서도 시민들이 들뜬 표정을 감추지 못한 채 월드컵 첫 승리을 주제로 이야기꽃을 피웠다. 특히 오는 1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미국전이 한국팀의 16강 진출 여부를 결정지을 수 있는 중요한 경기로 인식됨에 따라 우리 선수들이 대구에서도 그투혼을 발휘해 줄 것을 기대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희비 엇갈린 한.중.일 용병감독

    ...로 기록된 4일 동아시아 3국의 외국인 사령탑들은 웃고 울고 탄식했다. 16강 진출의 특명을 받고 한.중.일 축구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용병 감독들이나란히 출사표를 던진 이날 한국의 거스 히딩크 감독은 특유의 힘찬 동작으로 오른팔을 ... 히딩크 감독은 폴란드전 완승 직후 인터뷰에서 "너무 너무 기쁘다. 팬들의 성원을 바탕으로 거둔 이 첫 승리는 한국축구가 한단계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하며 감격을 이기지 못했다. 올 초 북중미 골드컵에서의 부진으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다시 떠오르는 '1년 전 악몽'

    약 1년전인 지난해 6월 3일. 한국은 2001컨페더레이션스컵축구대회 A조예선 마지막경기에서 황선홍의 결승골에 힘입어 호주를 1-0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예선성적은 2승1패(승점 6). 그러나 한국은 4강진출 티켓을 딸 수 없었다. 프랑스, 호주와 함께 나란히 2승1패가 됐지만 골득실에서 뒤져 결국 조 3위로떨어지는 비운을 맞았다. 4팀이 겨루는 조별리그에서는 통상 승점 6을 거두면 조 2위를 하는 것으로 여겨지지만 물고 물리는 접전을 벌이다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히딩크 "방심은 금물"

    "아직 방심은 금물이다" 거스 히딩크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은 5일 오후 한일월드컵 조별리그 상대팀인 미국과 포르투갈의 경기가 열리는 수원으로 떠나기 앞서 16강진출에 대한 섣부른 낙관을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히딩크 감독은 숙소인 호텔 현대를 떠나기 전 "많은 사람들이 폴란드전 승리로 한국이 16강에 충분히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는게 사실이다"며 "하지만 우리는 흥분을 가라 앉히고 차분히 다음 경기를 준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히딩크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폴란드, 전력탐색으로 2차전 준비 시동

    '이대로 물러설 수 없다.'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과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완패, 벼랑에 몰린 폴란드축구대표팀이 포르투갈과의 2차전 준비에 시동을 걸었다. 루이스 피구(레알 마드리드)가 버티는 '거함' 포르투갈에 대해서는 무승부 작전을 구사, 최소 조2위로 16강에 오르려했던 폴란드는 한국에 일격을 당함으로써 목표를 전면 수정했다. 다시 말해 포르투갈은 물론 미국마저 꺾는 '윈-윈' 행진속에 2라운드에 진출한다는 것. 오는 10일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사랑해요 히딩크"..인기 폭발

    ... 4일 폴란드전에서 월드컵 본선진출 48년만에 '감격의 첫 승'을 거둬 온 나라가 축제 분위기에 휩싸인 가운데, 한국 대표팀을 이끈 거스 히딩크 감독에 대한 인기 또한 가히 폭발적이다. 이미 월드컵이 개막 한달여전 부터 캐릭터 인형과 ... 선수들의 능력을 최대화하지 못했다는 비판이 있었던 만큼, 히딩크 감독이 일궈낸 어제의 승리는 월드컵 1승이 아닌 한국 축구계에 던져주는 의미있는 메시지일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south@yna.co...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유상철 슛, `오늘의 골'에 선정 .. CNN-SI

    한국축구의 사상 첫 월드컵 승리를 견인한 유상철의 그림같은 오른발 강슛이 미국의 스포츠 전문 인터넷사이트 CNN-SI가 선정한 `오늘의 골'에 뽑혔다. CNN-SI는 4일 벌어진 조별리그 3경기에서 나온 8골 가운데 한-폴란드전의 유상철, 벨기에-일본전에서의 마르크 빌모츠(벨기에), 이나모토 준이치(일본), 코스타리카-중국전의 마우시리오 라이트(코스타리카)의 골을 대상으로 인터넷 투표를 실시한결과 전체 2천580표 가운데 유상철의 강슛이 55%를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첫승 .. `소비자들도 경품대박 터졌다'

    "나는 뭐 받을 거 없나" 한국 월드컵축구 대표팀이 4일 폴란드를 꺾어 월드컵 사상 첫 승을 거둔데 이어16강 진출도 가시화됨에 따라 소비자들의 관심이 각 업체가 그동안 내놓은 경품으로쏠리고 있다. 경품은 현금에서 자동차, 가전제품, 상품권, 축구공, 자장면, 짬뽕까지 업종별특색에 따라 각양각색으로 다양하다. ◆ 전자업계 = 삼성전자와 SK텔레콤은 `투톱 페스티벌'이라는 공동마케팅을 통해 4월 초부터 지난달까지 애니콜 단말기로 011에 가입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