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1-71810 / 76,6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표] 2002 북중미골드컵 축구대회 4강 대진표(한국시간)

    2002 북중미골드컵 축구대회 4강 대진표(한국시간) 결승 2월3일 05:00 ┌────────────┐ │ ├───*3.4위전 2월3일 03:00 │ │ 31일 11:00 31일 13:30 ┌─────┐ ┌─────┐ │ │ │ │ │ │ │ │ 한 국 코스타리카 미 국 캐 나 다

    한국경제 | 2002.01.28 11:00

  • 한국축구,코스타리카와 준결승서 격돌

    한국이 코스타리카와 골드컵축구대회 4강에서 맞붙는다 한국은 28일(한국시간) 열린 북중미 골드컵축구대회 8강전에서 승부차기끝에 골키퍼 이운재의 선방으로 멕시코를 4-2로 물리치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이에따라 한국축구대표팀은 2002한일월드컵 본선 출전국인 코스타리카와 오는 31일 오전 11시 결승티켓을 놓고 격돌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2.01.28 00:00

  • 한국, 골드컵축구 4강 진출

    28일 새벽(한국시간) 열린 골드컵축구 한국 대 멕시코전에서 한국은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끝에 멕시코를 4:2로 누르고 4강에 진출했다. [한경닷컴]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한국, 승부차기끝 4강행 .. 골드컵축구

    한국축구대표팀이 천신만고끝에 멕시코를 제치고 2002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4강전에 올랐다. 한국은 2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서디나의 로즈보울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전.후반과 연장전까지 120분동안 접전을 펼쳤으나 득점없이 비긴뒤 승부차기에서 이운재가 2골을 막아내는 선방에 힘입어 4-2로 이기고 4강이 겨루는 준결승에 합류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천병혁.조준형기자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한국, 멕시코 꺾고 4강행

    한국이 천신만고 끝에 멕시코를 누르고 2002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4강에 올랐다. 한국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서디나의 로즈보울구장에서열린 대회 8강전에서 연장까지 가는 120분간의 접전 끝에 득점 없이 ... 이운재는 승부차기에서 2-2로 맞설때 정확한 방향 선정으로 상대의 킥을 2차례나 잇따라 잡아내 수훈갑이 됐다. 한국은 승부차기에서 이을용, 이동국, 최성용, 이영표가 골키퍼를 완전히 따돌리고 침착하게 득점을 성공시켰다. 한국은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한국, 멕시코 꺾고 4강행

    한국이 천신만고 끝에 멕시코를 누르고 2002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4강에 올랐다. 한국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서디나의 로즈보울구장에서열린 대회 8강전에서 연장까지 가는 120분간의 접전 끝에 득점 없이 ... 이운재는 승부차기에서 2-2로 맞설때 정확한 방향 선정으로 상대의 킥을2차례나 잇따라 잡아내 수훈갑이 됐다. 한국은 승부차기에서 이을용, 이동국, 최성용, 이영표가 골키퍼를 완전히 따돌리고 침착하게 득점을 성공시켰다. 한국은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한국, 골드컵과 이상한 인연

    한국축구대표팀이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와 특이한 인연을 쌓아가고 있다. 2000년에 이어 두번째 초청팀으로 골드컵에 참가한 한국은 첫 해에는 1패도 없이 예선탈락하는 쓴 맛을 봤다가 올해는 1승1무1패의 성적으로 4강까지 오르는 행운이 따르고 있다. 한국은 지난 2000년 예선리그 1차전에서 캐나다와 0-0, 2차전에서는 코스타리카와 2-2로 비긴 뒤 캐나다와 동전던지기에서 운이 따르지 않아 귀국행 비행기에 올랐었다. 월드컵이 열리는 올 해는 그러나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이모저모] LA 한인들, 한국팀 승리에 환호

    0... 로스앤젤레스 지역 한인들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8강전에서 한국팀이 멕시코를 승부차기 끝에 이기자 일제히 환호. 로즈보울 구장을 찾지 못한 많은 한인들은 집과 음식점, 사우나 등지에서 히스패닉 케이블 방송 KMEX(채널 34)를 통해 한국 선수들의 경기를 지켜봤다. 한인들은 전반 초반에 한국이 밀리다 중반 이후부터 미들필드를 장악하면서 멕시코 문전을 위협하자 안도했지만 후반과 연장전이 끝날 때까지 압도적 공격을 하고도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이운재, 페널티킥에서 빛난 침착성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멕시코와의 8강전에서 페널티킥 끝에 승리를 이끈 이운재(29.상무)는 골키퍼로서 최대의 덕목인 침착성이 돋보이는 대표팀의 간판 문지기. 경력과 순발력에서는 지난 해 11월 대표팀에 복귀한 베테랑 김병지(32.포항)에게 ... 감독의 두터운 신임을 받고 있다. 침착한 이운재의 가치는 골키퍼가 절대 불리하다는 페널티킥에서 빛을 발했다. 한국이 멕시코와 연장전을 포함해 120분동안의 혈투를 펼쳤지만 승부를 가리지못한 채 벌어진 페널티킥 승부에서 이운재는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이모저모] 히딩크 감독, 항의하다 퇴장

    0...거스 히딩크 한국축구대표팀감독이 멕시코와의 주심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당했다. 히딩크 감독은 0-0으로 팽팽히 맞선 연장 후반 12분 이을용이 상대 선수에게 복부를 가격당해 쓰러졌지만 호세 피네다(온두라스) 주심이 파울을 ... 경기를 관전하기위해 미리 입장했던 엘살바도르 팬들은 마치 자국팀이 이긴듯 열광하는 모습. 2002년 한.일월드컵축구 북중미 지역예선에서 탈락했던 엘살바도르는 지난 20일멕시코와의 골드컵 예선 1차전에서도 0-1로 졌던 탓에 한국이 ...

    연합뉴스 | 2002.01.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