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81-71890 / 76,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 대통령 "월드컵은 국운 융성의 절호의 기회"

    김대중 대통령은 21일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는우리 국운을 융성시킬 절호의 기회"라며 "반드시 월드컵을 성공적으로 치러내야 하며 그럴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 대통령은 이날 국내 언론사 체육부장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 시민휴식공간과 행사공간, 전시회 등으로 다각적으로 활용해 시민생활 수준 향상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표팀 축구경기는 시간이 허락하는 한 자주 보고 있다는 김 대통령은 한국의성적에 대해 "성적도 중요하다"면서 그러나 "부담이 ...

    연합뉴스 | 2002.01.21 00:00

  • [골드컵] 한국축구 '퇴장 악몽'에 울었다 .. 미국에 1-2 敗

    한국축구가 월드컵 16강 길목에서 운명적인 대결을 벌여야 할 ''라이벌'' 미국에 패배했다. 한국은 20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즈볼구장에서 열린 2002북중미 골드컵축구대회 예선 B조 1차전에서 후반 10분께 최진철이 퇴장당했음에도 불구,시종 팽팽한 경기를 펼쳤으나 마지막 10여초를 견디지 못하고 미국에 1대2로 무릎을 꿇었다. 이로써 지난해 12월9일 서귀포에서 열린 친선경기에서 1대0으로 이겼던 한국은 미국과의 상대전적에서 5승2무2패를 ...

    한국경제 | 2002.01.20 17:55

  • 박찬호, 한국팀 응원

    `코리안 특급'' 박찬호가 20일 북중미골드컵축구 한국-미국경기가 열린 로스앤젤레스 로즈보울구장 관람석에서 한국팀을 응원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2.01.20 11:03

  • 한국축구, 골드컵서 미국에 1-2 패배

    한국축구가 수적열세를 극복하지못하고 `월드컵 16강'' 라이벌 미국에 패배했다. 한국축구는 특히 오프사이드 전술에서 많은 허점을 드러내 시급히 해결해야 할숙제가 생겼다. 한국은 2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즈보울구장에서 열린 2002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예선 B조 1차전에서 마지막 십여초를 견디지 못하고 결승골을내줘 미국에 1-2로 패했다. 지난해 12월 서귀포에서 열린 친선경기에서 1-0으로 이겼던 한국은 미국과의 상대전적에서는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한국여자축구, 호주에 3전 전패

    한국여자축구가 호주와의 친선경기에서 3전전패를 당했다. 한국여자는 19일 호주 벤디고에서 열린 호주대표팀과의 친선경기 3차전에서 후반 체력저하와 조직력 난조가 겹쳐 1-4로 패했다고 선수단이 알려왔다. 전반 28분 에이프릴만에게 선취골을 내준 한국은 40분께 정정숙이 동점골을 뽑았으나 후반 20분, 29분, 33분에 수비라인이 급격히 무너지며 잇따라 실점했다. 이로써 한국은 호주와의 3차례 평가전에서 1승도 거두지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골드컵 이모저모] 박찬호도 한국팀 응원

    0...`코리안 특급'' 박찬호(29)가20일 북중미골드컵축구 경기가 열린 로즈보울구장을 찾아 한국팀을 열렬히 응원했다. 박찬호는 이날 경기 시작 30여분전에 친구와 함께 경기장에 도착, 본부석에 들러 정몽준 대한축구협회장과 ... 한국 응원단석 옆에서경기를 지켜봤다. 박찬호는 "팬으로서 구경하려 왔을 뿐"이라고 짤막하게 말했다. 0... 한국 응원단 30여명은 경기시작 4시간전인 오전 11시부터 로즈보울구장에나와 경기장 주변을 돌며 응원을 펼쳐 분위기를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thumbnail
    응원펼치는 한국응원단

    20일 북중미골드컵축구 한국-미국 경기가 열린 로스앤젤레스 로즈보울구장에서`코리아팀파이팅'' 응원단이 열띤 응원을 펼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한국, 골드컵서 미국에 2대 1로 패해

    한국 축구대표팀은 20일(이하 한국시간) LA 패서디나 로즈볼 구장에서 열린 북중미카리브축구연맹(CONCACAF) 2002 골드컵축구대회 예선리그 1차전서 미국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2대1로 아쉽게 패했다. 미국은 전반 35분 ... 만들어냈다. 후반 47분 미국은 체력이 떨어진 대표팀 수비수를 공략해 추가 골을 성공시키며 2대1로 경기를 끝냈다. 이날 경기에서도 한국은 골 결정력과 수비수 호흡 문제가 시급히 해결돼야 할 문제로 지적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골드컵> 한국 다양한 공격루트 확보 시급

    미국과 다시 맞선 한국축구가 다양한 공격력의 부재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한국은 20일(한국시간) 미국 패서디나의 로즈보울구장에서 열린 미국과의 북중미골드컵 예선 첫 경기에서 그간 쌓아온 안정된 수비력에서도 허점을 드러낸 가운데히딩크 ... 올해 대표팀운영의 주요 목표 가운데 하나로 꼽은 다양한 공격루트의확보가 아직은 요원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날 한국은 이천수(고려대), 최태욱(안양) 등 두 날개공격수를 이용한 3-4-3시스템으로 나섰던 지난달 서귀포 평가전과 달리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골드컵> 송종국, 대표팀 대들보로 급부상

    송종국(23.부산)이 거스 히딩크 감독이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의 주축 자리를 굳게 다져가고 있다. 송종국은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미국과의 예선 1차전에서 0-1로 뒤진 전반 38분동점골을 터뜨리면서 자신의 존재를 부각시켰다. ... 11월에는 크로아티아, 세네갈과 가진 3차례 평가전에서 대표팀의 중앙수비수로 기용돼 두드러진 활약을 펼쳤고 아시아축구연맹(AFC)이 선정한 ''11월의 선수''로 뽑히기도 했다. 175㎝, 71㎏의 평범한 체격인 송종국의 최대 강점은 ...

    연합뉴스 | 2002.0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