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210821-3210830 / 3,248,6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인사 > ... 코오롱그룹

    ... 겸 코오롱엔지 니어링 전무 손성섭 (주)코오롱 상무 배영호 코오롱상사 상무 최태용, 정의정 기획조정실 이사 김호경 (주)코오롱 이사 김재환 코오롱건설 이사 김사훈, 오기식, 오진록 코오롱유화 이사 이옥태, 강완기 한국염공 이사 이건형 코오롱세 이렌 이사 이덕석 기획조정실 이사보 송문수, 장희성 회장비서실 이사보 석도정 (주)코오롱 이사보 박성렬, 정구상, 김태환, 김원상, 박병삼, 박성득 코오롱상사 이사보 김윤배, 윤덕환 코오롱엔지니어링 이사보 ...

    한국경제 | 1992.12.21 00:00

  • < 인사 > ... 한국보훈복지공단

    사장 박익순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 동정 > 김영호 숭실대교수(영문과)

    최근 열린 한국문학과 종교학회 창립총회에서 회장에 선출됐다.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 일요수상 > 축제뒤의 앙금 ... 본사 김근호 논설위원

    ... 하부구조인 바퀴가 필요한데도 그 존재를 잊어버리고 있었다는 얘기다. 다음 5년동안 국가를 경영해갈 지도자를 뽑는 마당이고 보면 어느것보다 중요한 막중대사임에는 틀림없다. 어떤 한가지 사건이 일어나는 경우 그 일에만 매어달리는 한국인들의 다혈질적인 특성이 드러난 것이라고나 할까. 굳이 꼭 집어 말한다면 한국적 망각증상일수 있다. 이번 대통령선거에 거는 유권자들의 기대는 오늘의 경제난국을 헤쳐나갈 지도자를 뽑는 것이었다. 선거전 중반에 접어들면서 그것은 실종되어 ...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 동정 > 구월환 관훈클럽총무

    29일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92년도 관훈클럽총회 및 송년회를 갖는다.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 동정 > 김광섭 중앙일보과학부장

    최근 임기1년의 한국과학기자클럽회장으로 피선됐다. 부회장은 이주호 매일경제신문사 과학기술부차장이 선출됐다.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채문식씨 정계은퇴...어제 국민당 탈당계 제출

    채문식 국민당 공동대표는 19일 기자회견을 갖고 정계은퇴를 공식 선언 했다. 채 대표는 "애초 국민당과 새한국당의 통합 때 밝혔듯이 이제 정계에 서 나의 소임이 끝난 만큼 은퇴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채 대표는 이에 따라 이날 오후 국민당에 탈당계를 제출했다.

    한국경제 | 1992.12.20 00:00

  • 한국-베트남,22일 공식 수교..양국 장관,베트남서 서명할듯

    한국과 베트남이 오는 22일 대사급 외교관계를 공식수립할 것으로 알려졌 다. 19일 외무부의 한 당국자는 "한국과 베트남은 지난해 12월부터 수교교섭 을 벌여와 최근 수교원칙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유명환 외무부대변인은 이날 "이상옥외무장관이 웬 만 컴 베트 남 외무장관의 초청을 받아 21일부터 사흘간 베트남을 방문,양국간 국교정 상화 문제를 협의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이장관은 베트남 방문기간에 웬 만 컴장관과 양국 수교공동성명에 ...

    한국경제 | 1992.12.19 00:00

  • "한국 대선사상 가장 공정한 선거"...미국 뉴욕타임스 보도

    미국의 뉴욕타임스지는 18일 이번 제 14대 한국 대통령 선거가 군 장성이 출마하지 않은 첫번째 선거인 동시에 모든 기준에서 한국 역사상 가장 공정 한 선거라고 보도했다. 뉴욕타임스는 이번 선거전에서도 금권 타락 양상이 여전히 지적되고 있지 만 지난 87년 대선을 얼룩지게 했던 폭력과 협박, 공개적인 매표행위 등은 찾아볼 수 없었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는 특히 부산 기관장회의에 대해 언급하면서 야당측 지지자가 사전에 회의장소에 잠입해 ...

    한국경제 | 1992.12.19 00:00

  • 러시아 하바로프스크서 한국인 강도 살해당해

    사업관계로 러시아를 방문중인 3명의 한국인이 지난 16일 하바로프스크 에서 강도들에게 잔인하게 구타당하고 그중 한사람인 서울의 한 편물의류 회사 간부 김선한(52)씨가 심장발작으로 사망했다. 이날 오전 9시 30분(현지시간) 3명의 무장괴한이 이들 3명의 한국인이 묵고 있는 아파트에 침입, 권총을 들이대고 경화를 요구했으며 한국인들 이 아무런 저항의 징조도 보이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돈을 내놓게 하기 위해 그들을 마구 구타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1992.1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