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91,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산의힘' 표절 아냐? 통합당 새 당명 놓고 '와글와글'

    ... 국민의당 이름을 잘 모르는데 앞으로 여론조사에서 '국민 뭐라고 하던데' 이러면서 우리 당 지지율이 국민의당 지지율에 반영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하태경 의원은 "당명 자주 바꾸는 게 좋지 않다. 한나라당으로 쭉 왔어도 큰 문제가 있었는가 싶다"며 "대표가 바뀌고 비상대책위원장이 바뀐다고 당명이 바뀌는 건 후진 정치라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김태흠 통합당 의원도 새 당명에 대해 "추구하는 가치적 ...

    한국경제 | 2020.09.01 13:38 | 김명일

  • thumbnail
    하태경 "새 당명 '국민의힘'? 안철수에겐 좋고, 김종인은 피해자"

    ... 국민의당 이름을 잘 모르는데 앞으로 여론조사에서 '국민 뭐라고 하던데' 이러면서 우리당 지지율이 국민의당 지지율에 반영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하태경 의원은 "당명 자주 바꾸는 게 좋지 않다. 한나라당으로 쭉 왔어도 큰 문제가 있었는가 싶다"며 "대표가 바뀌고 비상대책위원장이 바뀐다고 당명이 바뀌는 건 후진 정치라고 생각한다"고 운을 뗐다. 그는 "우리당에 필요한 것은 당명을 바꾸는 게 아니다. ...

    한국경제 | 2020.09.01 09:11 | 조준혁

  • thumbnail
    '국민의힘' 출발부터 흔들…통합, 의총 재소집키로(종합)

    ... 뒤집힐 정도는 아닌 것 같다"고 했고, 한 재선 의원은 "탐탁지 않다는 사람들은 전체 3분의 1 정도인데 반대표로 이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익명을 요구한 한 유명 정치 브랜드 전문가는 "당명에는 '더불어민주당'과 과거 한나라당처럼 그 당의 전통과 정체성, 시대정신, 추구 가치 가운데 적어도 한 두개가 담겨야 하는데 '국민의힘'은 90년대 '꼰대 운동권' 이미지가 너무 강하다"며 "매도 먼저 맞는 게 낫다는 말이 있듯 빨리 털고 가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8.31 19:06 | YONHAP

  • thumbnail
    당명 윤회설…국민의힘, 국민의당·국민중심당과 뭐가 다르지

    ...21(2002년)·국민중심당(2008년)·국민참여당(2010년) 등 여럿 있다. 정당 이름이 자주 바뀌다 보니 10년 이상 이름을 유지한 정당은 4개에 그친다. 민주공화당(1963년~1980년)과 한나라당(1997년~2012년), 신민당(1967년~1980년), 자유민주연합(1995년~2006년) 등이다. 그간 220여 개 정당(국회의원 배출 기준)이 명멸해 우리 정당의 평균 수명은 2년 6개월에 불과하다. 제헌국회가 출범한 지 72년이 ...

    한국경제 | 2020.08.31 17:05 | 홍영식

  • thumbnail
    반년만에 또 개명한 제1야당…보수당명 잔혹사 종지부 찍나

    미래통합당→국민의힘…'박근혜 탄핵사태' 이후 3번째 당명 교체 1990년 민주계 김영삼 흡수한 민자당이 시초 신한국당→한나라당→새누리당→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제1야당의 새 당명이 31일 베일을 벗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이끄는 미래통합당 지도부는 이날 '국민의힘'을 새 당명으로 결정했다. 이로써 지난 2월 내걸었던 '미래통합당'이란 간판은 불과 반년 만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됐다. 보수당 역사에서 최단명 기록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08.31 13:02 | YONHAP

  • thumbnail
    [단독] 통합당, 오늘 오전 이미 '국민의힘' 당명변경 신청

    ... 변경한 지 6개월 만에 또 바꾸게 되는 것이다. 보수정당의 당명은 1987년 민주화 이후 6번째로 바뀌는 셈이다. 보수정당은 1990년 민정·민주·공화 3당 합당으로 민주자유당이 출범한 이후 △1997년 한나라당 △2012년 새누리당 △2017년 자유한국당 △2020년 미래통합당으로 변경됐다. 일각에선 통합당의 새 당명에 '국민'이란 단어가 포함돼 향후 안철수 대표가 이끄는 국민의당과 합당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해석도 ...

    한국경제 | 2020.08.31 11:42 | 김명일

  • 주호영 “부동산 대책, 세금 뜯기 위한 날강도·악법 중 악법”

    ... 가능성이 높다고 얘기한 겁니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약력 : 1960년 경북 울진 출생. 대구 능인고, 영남대 법학과 졸업(법학 박사). 사법시험 합격(24회). 대구지법 상주지원장. 17~21대 국회의원. 특임장관. 한나라당 여의도연구소장.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장. 새누리당 정책위원회 의장. 바른정당 원내대표. ▶본회의 5분 발언으로 화제가 된 윤희숙 통합당 의원의 서울시장 후보 얘기도 나옵니다. “도전할 수 있다고 봐요. 다만 다른 능력이 있는지는 ...

    한경Business | 2020.08.31 11:20

  • 재보선 준비 속도내는 통합당…내달 선거기획단 출범

    ...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통합당은 부산 시장 후보 등 그간 당내 조직표에 좌우됐던 경선을 ‘공정한 룰’로 바꾸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재보궐 선거를 염두에 둔 당내 잠룡들의 행보도 본격화되고 있다. 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은 최근 자신이 창업한 식품 스타트업인 올가니카의 임직원에게 “그간 즐거웠습니다”라며 새로운 도전을 시사하는 글을 남겼다. 이를 두고 당 안팎에서 ‘정계 복귀’를 암시한 글이라는 추측이 ...

    한국경제 | 2020.08.30 17:26 | 좌동욱/고은이

  • thumbnail
    이낙연 대표, 7개월 뒤 성배를 들까 독배를 들까 [홍영식의 정치판]

    ... 경우 황교안 전 대표가 ‘4·15 총선’ 참패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 것을 비롯해 2000년 이후 대표 10명이 같은 이유로 중도 하차했다. 민주당의 전신 정당인 열린우리당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한나라당 대표를 맡아 ‘선거의 여왕’으로 불리던 시절인 2004년 3월부터 2년 3개월 동안 대표가 일곱 번 바뀌기도 했다. 계파 간 다툼도 잦은 대표 교체의 주요 요인이다. 민주당은 2000년대 들어 친노(친노무현)계와 ...

    한국경제 | 2020.08.30 13:25 | 홍영식

  • thumbnail
    홍정욱이요? 글쎄요…통합당, 기대와 우려 교차

    "이미지 하나만 해도 자산" vs "이미지 말고 뭐가 있나" 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의 SNS 한 줄에 정계복귀설과 함께 서울시장 출마설까지 제기되면서 보수진영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본인이 명확히 입장을 밝히거나 구체적으로 사실관계가 확인된 내용이 전무함에도 증시에서 이른바 홍정욱 테마주가 치솟는 등 여론이 호응하자 야권에선 "어찌됐든 셀럽은 셀럽"이라는 반응이 나온다. 내년 서울시장 보선 인물난에 시달리는 미래통합당 내에선 대중적 인지도가 ...

    한국경제 | 2020.08.27 15: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