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8,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해찬 "'수도는 세종' 규정해 개헌하면 위헌 아냐"

    ... 그런 부분이 치유돼야 완전한 수도 이전을 검토할 수 있다"고 발언한 것과 일정 부분 궤를 같이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대표는 '헌재 결정 번복' 가능성도 열어 뒀다. 이 대표는 "미래통합당(당시 한나라당)이 세종시에 행정수도를 만들면 수도권이 공동화되고 아파트 가격이 올라간다고 주장했지만 모두 허구라는 게 드러났다"고 "행정수도를 세종으로 하자는 의견에 대해 찬성 여론이 많은 만큼 헌재 결정을 새롭게 하는 절차를 밟을 수도 ...

    한국경제 | 2020.07.24 19:25

  • thumbnail
    이해찬 "개헌해 '수도는 세종' 문구 넣으면 위헌 문제 해결"

    ... 오래전 헌재로부터 위헌 결정을 받았는데, 그런 부분이 치유돼야 완전한 수도 이전을 검토할 수 있다"고 발언한 것과 일정 부분 궤를 같이한 것이다. 이 대표는 '헌재 결정 번복' 가능성도 열어 뒀다. 그는 "미래통합당(당시 한나라당)이 세종시에 행정수도를 만들면 수도권이 공동화되고 아파트 가격이 올라간다고 주장했지만 모두 허구라는 게 드러났다"고 "행정수도를 세종으로 하자는 의견에 대해 찬성 여론이 많은 만큼 헌재 결정을 새롭게 하는 절차를 밟을 수도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7.24 19:09 | YONHAP

  • thumbnail
    [단독] 통합당 새 당명에 '대한민국' 들어가나…"김종인이 꽂혔다"

    ...;이라는 단어 앞에 다른 단어가 붙는 포맷(형식)으로 '함께한국당'도 새 당명 후보군 물망에 올라 있다"고 전했다. 통합당은 다음달 새 당사에 입주 전에 새 당명을 결정할 방침이다. 통합당은 2007년 한나라당 시절부터 여의도 당사를 사용해왔으나 2018년 지방선거 참패에 따른 재정난으로 영등포로 당사를 옮겼다. 다음달 여의도 한 빌딩으로 이전해 새 당사를 마련할 계획이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4 17:20 | 조준혁

  • thumbnail
    여야, 이인영 청문회장서 '아들 군 면제' 두고 신경전

    ... 대한 검증을 해야 하는데 항상 가족들의 신상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후보자와 가족 신상에 대한 자료가 75%이고 정책에 대한 자료 요구가 25%였다"고 전했다. 그는 "이회창 전 한나라당(통합당 전신) 총재 아들 이후 권력층의 아들에 대해 병무청이 엄격히 검증을 하고 있다"며 "병무청에 자료 요구를 해야지 개인 자료를 (청문회에서) 요청하는 것이 이해가 안 간다"고 했다. 김기현 통합당 의원은 ...

    한국경제 | 2020.07.23 10:34 | 조준혁

  • thumbnail
    보람상조 장남까지…유력가 자녀들 마약사건 잇따라 집유

    ... 10월에는 변종 대마 흡연 및 국내 밀반입 혐의로 구속기소된 CJ그룹 장남 이선호(30)씨가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았다. 또 지난해 말 해외에서 마약을 투약하고 국내로 들여와 불구속으로 재판에 넘겨진 홍정욱(50)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 딸(20)이 징역 2년 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기도 했다. 한 현직 판사는 "일부 사례만을 두고 재벌가나 정치인의 자녀에게만 관대한 판결이 내려지고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며 "다만 ...

    한국경제 | 2020.07.22 18:32 | YONHAP

  • thumbnail
    다시 타오르는 행정수도…盧 공약부터 MB-朴 충돌까지

    ... 현안으로 재부상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그해 11월 국민과의 대화에서 수정론을 공식화했고, 이듬해 1월 정부기관 이전 백지화와 '교육·과학 중심 경제도시' 조성을 골자로 하는 행복도시법 수정안을 발표했다. 이 과정에서 당시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강력히 반기를 들며 정면 충돌했고, 수정안은 국회 본회의에서 부결됐다. 이는 박 전 대통령이 당내 친박계의 수장으로서 세를 과시하며 대권 주자로서 정치적 위상을 다지는 계기가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2 17:15 | YONHAP

  • thumbnail
    "쉽고 단순하게"…김종인, 당명 개정 방향 제시

    ... 두가지 원칙을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당명은 심플해야 한다"며 "모든 국민이 한 번에 알아듣기 쉽게, 추가적인 해석이 필요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고 복수의 관계자들이 전했다. '한나라당' '한국당' 등을 좋은 예로 꼽았다. 김 위원장은 "대한민국 대표 정당이라는 상징성과 모든 국민에게 열린 정당이라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평했다. 반면 '새누리당'은 지양해야 할 ...

    한국경제 | 2020.07.21 11:12 | YONHAP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판] 이재명 상승세 어디까지 … 친문 주류, 이낙연·이재명 사이 “집단행동 안해”

    ... 등은 지지세를 넓히는 데 한계나 약점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시장·부산시장 후보, 대선 주자급까지 '호출' 2012년 대선을 약 1년 2개월 앞둔 2011년 10월 26일 치러진 서울시장 선거에서 당시 여당이던 한나라당이 패하자 임태희 대통령 비서실장과 백용호 정책실장 등 청와대 핵심 참모들이 줄줄이 물갈이 됐다. 한나라당에선 박근혜 비상대책위 체제가 출범했다. 그만큼 서울시장 선거가 갖는 의미가 크다는 얘기다. 그런 점에서 내년 4월 7일 '빅2 ...

    한경Business | 2020.07.20 09:10

  • thumbnail
    '정동영계'로 시작해 이젠 대선주자로 우뚝 선 이재명

    ... 나머지 혐의에 대해서는 모두 무죄를 판단한 원심을 받아들였다. 성남에서 인권변호사 활동과 함께 시민단체 생활을 이어오던 이재명 지사는 2006년 지방선거 당시 열린우리당에 입장하며 정계에 발을 들인다. 성남시장에 출마했으나 한나라당(미래통합당 전신) 후보에 밀려 낙선했다. 2007년 대통합민주신당(더불어민주당 전신) 대선 경선 과정에선 'DY(정동영)계'로 활동했다. '정동영과 통하는 사람들(정통들)' 공동대표를 맡았다. ...

    한국경제 | 2020.07.16 15:58 | 조준혁

  • thumbnail
    민주, 공수처 협조 촉구…"출범 연기는 민의 배신"

    ... 않은 이유를 들어 공수처 절차 진행을 가로막고 있다"며 "국민의 전폭적 지지로 만들어진 공수처인 만큼 출범 연기는 민의의 배신이며 국회 책임을 방기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강병원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공수처는 통합당 전신인 한나라당이 과거 총선 공약으로 제시했고, 정몽준 이재오 등 소속 의원들도 그 필요성을 인정한 바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하루빨리 공수처를 출범 시켜 검찰개혁은 물론 고위공직자에 대한 상식적인 견제와 감시가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며 "국회가 ...

    한국경제 | 2020.07.15 11: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