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3721-203730 / 205,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BEC총회] <누가 참석하나> 정/재계 7백여명 참석

    ... 불참을 통보해왔다. 재계인사도 거물급이 많이 참석한다. 48명의 재계대표가 오는 미국의 경우 세계적 기업인중 사람으로 꼽히는 개리투커 모토로라사장을 비롯 패트릭워드 칼텍스회장,존 번트AT&T사장,조셉 카피 크라이슬러부사장,로제트 ... 페트로나스회장 라시탄 바바 말레이시아텔레콤회장등이 온다. 이중 페트로나스사는 말레이시아 최대 국영석유회사로 비중이 우리나라로 치면 포철정도에 해당하는 기업이다. 대만은 중수교이후 소원해진 관계임에도 불구하고 37명의 재계인사를 파견한다고 ...

    한국경제 | 1993.05.22 00:00

  • [PBEC총회] <무얼 논의하나> 역내 무역자유화/UR 대책 등

    ... 4차례 열리는 전체회의에서는 "개방적 지역주의(Open Regionalism)- 세계주의(Globalism)를 위 새로운 토대인가"라는 중심주제를 놓고 역대무역자유화방안,UR협상문제,세계경제의 블록화문제,향후의 아.태협력 추진방향등을 ...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서울대회기간중 국내기업인들의 가장 큰 관심을 끌것으로 보이는 투자와 무역환경에 대 국별브리핑은 칠레 홍콩 멕시코 필리핀 베트남등 5개국이 다. 이중 특히 주목을 받는 나라는 필리핀과 베트남. ...

    한국경제 | 1993.05.22 00:00

  • [PBEC총회] 제26차 태평양경제협의회 서울총회

    PBEC총회는 태평양지역 경제계인사들이 자리에 모여 국제환경변화에 대 공동대응방안을 모색하고 합작투자 기술협조 인적.물적교류등 개별기업간 경제협력을 추진하는 자리이다. PBEC총회에서는 또 참가국대표들이 역내기업의 투자를 ... 역내국가및 기업과 벌이고 있는 합작투자 협상을 구체화하거나 시도할수 있는 장이기도 하다. 서울총회에는 20개 나라에서 7백여명의 정.재계인사가 참석한다. 여기에는 미.일 뿐만아니라 국내기업이 최근 바짝 관심을 쏟고 있는 중국 ...

    한국경제 | 1993.05.22 00:00

  • [제국의칼] (134) 제1부 전야

    ... 받아들고 우선 외양을 이모저모 뜯어보았다. 그러다가 문득 눈에 띄는 것이 있어서, "이게 뭐지?" 하면서 칼집 옆구리 군데를 유심히 들여다본다. 뭔가 싶어서 다카하시와 시즈부인도 그곳으로 시선을 보낸다. 지사에몬은 약간 쑥스러운 듯 표정을 지으며 묵묵히 앉아있다. "호,이거 단가(단가)아니야" 뜻밖에도 칼집에 수의 짧은 시가 새겨져 있었던 것이다. 바위인들 무쇠인들 자르지 못하리. 무사가 나라 위해 칼 휘두르면. 세키는 술기운에 ...

    한국경제 | 1993.05.21 00:00

  • [사설] (22일자) 국경제의 저성장시대 예고

    1960년대부터 시작된 국경제성장은 높은 성장률이 오래 지속된 고도성장으로 특징지을수 있다. 세대에 불과 30여년만에 최빈국에서 발전의 모델국가로 바뀐것은 고도성장의 결과였다. 국이 신흥공업국의 선두주자로 일컬어지고 ... 세계에서 가장 높은 경제성장률을 기록했다. 현재의 단계에서 성장률 제일주의를 고집하자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비슷 단계의 나라들보다 성장률이 낮다면 그 요인을 찾아내 개선해가야 다. 그게 바로 성장잠재력확충이다. 우선 기업이 ...

    한국경제 | 1993.05.21 00:00

  • 새정부 출범후 첫 미국방장관회담...6월7일께 워싱턴서

    미 상호방위조약 등 동맹관계의 기본사항을 점검하기 위 미국방장관 회담이 오는 6월7일께 워싱턴에서 열릴 것으로 21 일 알려졌다. 두나라에서 새정부가 출범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회담에서 우리측 권영해 국방장관과 레스 애스핀 미국방장관은 북한의 핵 확산금지조약(NPT) 복귀를 위 양국의 공동 대처방안 등을 중점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3.05.21 00:00

  • 아시아경제협력 강화 선진국 보호주의 극복 길,김대통령

    ... 좋은 방법이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김대통령은 또 "앞으로 아시아지역의 경제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서는 우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며 최근 시장경제체제로 이양 인도차이나 국가들에 대 지원과 경제협력을 강화해야 할 것"이 라며 "우리의 경제개발경험이 도움이 된다면 어느 나라와도 경험 을 공유하겠으며 필요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대통령은 이어 "냉전체제가 붕괴된 이후 선진국들은 경제적 실리를 최우선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

    한국경제 | 1993.05.20 00:00

  • [나의비망록] (20) 유기정 중소기업중앙회 명예회장 (8)

    개인이 집을 신축할 때에도 어려운 고비가 많은 법인데 하물며 단체가 그 회관을 지으려하니 이루 말할수 없는 숱 난관을 극복해야만 했다. 중소기업회관 건물의 규모에 대해서는 처음부터 논란이 많았다. 중앙회의 임원들은 재원도 ... 못가서 사람들은 유기정 회장이 키가 작다더니 건물도 조그마하게 볼품없이 지어 놓았다고 말할 것이다. 회관은 이 나라 중소기업의 상징적인 건물이며 중소기업인의 메카라고도 할수 있다. 따라서 이왕이면 잘 짓자. 로마나 런던시청은 1천년도 ...

    한국경제 | 1993.05.20 00:00

  • [외국금융실명제] (8) 독일

    ... 은행거래를 하는 것이 이렇게 요란스럽게 문제가 되고 있는 것에 매우 놀랐습니다" 서울에 근무한지 두달됐다는 독일은행관계자는 국의 금융실명제실시 논쟁을 이해할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독일계 은행은 서울에서조차 엄격하기로 ... 수표거래법외에 수표발행자 요건을 규정 수표법 판례등 불문법에 근거하고 있다. 계좌개설때 신청인의 신용도에 대 기존고객의 추천서가 일반적으로 요구되고 있으며 프랑스의 경우 다른나라와 마찬가지로 각종 증명서등에 의해 본인임을 ...

    한국경제 | 1993.05.19 00:00

  • [해설] 외국인 토지취득 확대 배경/의미

    정부가 그동안 제한적으로 허용하던 외국인의 토지취득을 대폭 확대 것은 외국기업의 국내투자 촉진과 통상마찰해소라는 두가지 목적을 동시에 달성키 위 조치로 풀이된다. 이같은 정책전환은 지적소유권보호,금융시장개방,외국인 투자기업의 ... 토지취득허용,통관 절차간소화,표준제정명료화,금융시장개방,지적소유권보호등을 끈질기게 요구해 왔다. 게다가 미업계는 "국이 각종 규제로 인해 세계적으로 영업하기가 가장 힘든 나라"라고 "혹평"하며 미행정부를 채근했다. 우리측은 이러 ...

    한국경제 | 1993.05.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