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1-604 / 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메르켈 獨총리, 韓총리에 '축하서한'

    "양국관계 긍정적 발전 확신" 독일의 여성총리인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20일 우리 헌정사상 첫 여성 총리인 한명숙(韓明淑) 국무총리 앞으로 취임을 축하하는 서한을 보내왔다. 메르켈 총리는 축하 서한에서 "책임이 막중한 새로운 임무를 맡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양국 관계가 앞으로도 더욱 긍정적으로 발전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메르켈 총리는 또 "한국과 독일은 지리적 거리에도 불구하고 많은 공통점이 있다"며 "양국은 분단국가...

    연합뉴스 | 2006.04.20 00:00

  • 노대통령 "총리는 상식과 균형 중요"

    한총리 "국민과 대통령의 가교될 것"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20일 "총리직 수행에 있어 중요한 핵심은 상식적 판단과 균형 감각"이라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한명숙(韓明淑) 신임 총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자리에서 총리 직무와 관련, "청와대와 여러 전문가들이 뒷받침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강조했다고 김만수(金晩洙)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노 대통령은 "특히 김영주(金榮柱) 국무조정실장이 국정의 모든 분야를 소상히 파악하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06.04.20 00:00

  • 韓총리대행 "1.4분기 6%내외 성장 예상"

    총리 직무를 대행하고 있는 한덕수(韓悳洙)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2일 올해 경제전망과 관련, "금년 1.4분기에는 아직 불확실성이 있으나, 6% 내외의 성장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 부총리는 이날 경기도 양평 남한강수련원에서 개최된 열린우리당 국회의원 워크숍 특강에서 "수출이 호조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내수 흐름이 강화돼 수출.내수간 불균형이 시정됐다"며 이 같이 전망했다. 한 부총리가 제시한 1.4분기 GDP 성장률은 지난달 초 재...

    연합뉴스 | 2006.04.02 00:00

  • 고용안정에 1조원 투입 .. 한 부총리 "무노무임 변함없다"

    ... 처리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관련, 재경원관계자는 "파업사태의 장기화가 국내경제에 막대한 악영향을 미치는 만큼 파업에 따른 손실을 기업뿐만 아니라 노조원도 반드시 감수하도록 한다는 것이 정부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한총리는 이어 "오는 200년까지 1조원을 들여 근로자들의 자녀 학자금과 의료비지원등 고용안정대책에 쓸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재경원에 따르면 노동관계법이 지난달 26일 통과된이후 이날 오전까지 발생한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액이 ...

    한국경제 | 1997.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