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호중, 국민의힘에 '상임위 재배분안' 수용 촉구

    ... 제출도 거부한 야당이 이제 와서 저희를 비난하는 것은 그야말로 주작(사실을 꾸며 만듦)"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민주당이 법사위원장을 강탈했다'고 말한 데 대해선 지난해 개원 협상 당시 양당 원내대표 합의문을 꺼내 보이며 "1년 전 여야 원내대표가 합의한 사항이다. 이래도 저희가 강탈한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당시 합의문에는 '상임위원장 배분은 더불어민주당 11개,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7개로 한다. 21대 국회 후반기 법사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21.06.23 10:28 | YONHAP

  • thumbnail
    '워킹그룹 폐지' 발표한 날…김여정은 美 향해 "꿈보다 해몽"

    ... 결정은 대북 유화책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북한은 미국이 워킹그룹에서 제재 면제에 대해 원칙적인 입장을 고수해온데 대해 강하게 반발해왔다. 김여정은 지난해 6월 남북 연락사무소 폭파 직후 발표한 담화에서 “북남(남북) 합의문의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상전이 강박하는 ‘한·미 실무그룹’이라는 것을 덥석 받아 물고 사사건건 북남관계의 모든 문제를 백악관에 섬겨 바쳐온 것이 오늘의 참혹한 후과로 되돌아왔다”고 주장하기도 ...

    한국경제 | 2021.06.22 16:00 | 송영찬

  • thumbnail
    김여정이 '올가미' 비난한 워킹그룹 폐지…남북관계 영향 제한적

    ... 당사자끼리 풀어야 하는데 자꾸 외세를 끌어들인다는 불만이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은 지난해 6월 남북연락사무소 폭파를 감행한 직후 워킹그룹도 남북관계 파탄 배경의 하나로 지목했다. 그는 당시 "북남합의문의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상전이 강박하는 '한미실무그룹'이라는 것을 덥석 받아 물고 사사건건 북남관계의 모든 문제를 백악관에 섬겨 바쳐온 것이 오늘의 참혹한 후과로 되돌아왔다"고 비난했다. 이어 "훌륭했던 북남합의가 한 걸음도 이행의 ...

    한국경제 | 2021.06.22 11:41 | YONHAP

  • thumbnail
    택배업 과로방지 최종합의…"분류작업 제외, 내년 완료"

    ... 위해 분류작업에서 완전 제외하고, 주평균 노동시간 60시간을 넘지 않도록 하는 내용에 최종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민생연석회의와 정부, 업계, 노조 등이 참여한 사회적 합의기구는 22일 국회에서 이같은 최종 합의 결과가 담긴 2차 합의문을 발표했다. 먼저 합의기구는 올해 내로 택배기사의 분류작업 제외를 완료한다는 내용을 합의문에 명시했다. 이를 위해 택배사와 각 영업점은 올 추석 이전인 9월1일부터 단계적 이행에 나서기로 했다. 한진·롯데글로벌로지스는 1차 ...

    한국경제 | 2021.06.22 11:23 | YONHAP

  • 택배대란 마침표…우체국도 합의

    ... 지급할지는 감사원의 컨설팅을 받아 결정하기로 했다. 감사원에서도 결론이 나지 않으면 상시협의체에서 논의한다. 협의체에는 우본과 우체국 물류지원단에서 각 1개, 택배노조에서 2개의 법률사무소를 추천한다. 합의기구는 다음주 초 공식적으로 합의문을 발표하고 협약식을 열 예정이다. 합의문에는 분류 인력을 투입한다는 내용 외에도, 현재 주 평균 72시간인 민간 택배기사의 근로시간을 60시간까지 줄이는 내용이 포함됐다. 한편 사회적 합의가 진행되는 중에 4000명 규모의 집회에 ...

    한국경제 | 2021.06.18 18:04 | 최예린

  • thumbnail
    택배노조 최종합의…내년부터 우체국위탁배달원도 분류업무배제(종합)

    ... 법률사무소를 추천해 법률검토의견서를 마련하고 이를 상설협의체에서 논의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이달 16일 우체국 택배 노조를 제외한 택배업계는 내년부터 택배기사를 분류작업에서 완전 배제하고 주 평균 노동시간이 60시간을 넘지 않도록 하는 내용의 잠정 합의안을 낸 바 있다. 당시 우체국 택배 노조는 우정본부와 입장차를 좁히지 못해 합의하지 못했다. 택배업계 노사는 다음 주께 합의에 관한 협약식을 열고 최종 합의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8 14:35 | YONHAP

  • thumbnail
    우정본부-택배노조, `과로사 방지` 사회적합의 타결

    ... 노조를 제외한 택배업계는 내년부터 택배기사를 분류작업에서 완전 배제하고 주 평균 노동시간이 60시간을 넘지 않도록 하는 내용의 잠정 합의안을 낸 바 있다. 당시 우체국 택배 노조는 우정본부와 입장차를 좁히지 못해 합의하지 못했다. 택배업계 노사는 다음 주께 합의에 관한 협약식을 열고 최종 합의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6.18 13:41

  • thumbnail
    평택항 사고 故이선호씨 19일 시민장…사고 59일만

    ... 유족인사 등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후 이씨가 속한 사업장의 원청업체인 '동방' 건물 앞에서 노제를 지낸 뒤 평택시립추모공원에 안장된다. 이씨가 속한 사업장의 원청업체인 동방은 지난 16일 유족과 장례 절차에 대한 합의를 마쳤다. 합의문에는 사망에 따른 보상안과 함께 이번 사고 발생에 이씨 개인의 책임이 없다는 것을 동방 측이 인정하고 사과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에 따라 유족들은 형사 입건된 동방 관계자들에 대한 처벌불원서를 수사당국에 제출했으며, 동방 측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6.18 10:25 | YONHAP

  • thumbnail
    택배노조 "우정본부 몽니로 과로방지 합의 좌초 위기"(종합)

    ... 택배노조는 이번 주 안에 우정본부의 합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면 전국 간부들이 무기한 단식에 돌입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에 대해 우정사업본부는 설명자료를 내고 "택배기사 과로사 대책 사회적 합의기구 취지를 존중해 1차 합의문에 서명하고 2차 합의를 위한 협의에 임했으나 입장차로 합의에 이르지 못하고 추가 논의를 하게 됐다"고 했다. 우본은 "소포위탁배달원의 분류작업 부담을 해소하기 위해 개인별 분류를 기본 방침으로 세우고 계획을 수립 중이며, 사회적 합의 ...

    한국경제 | 2021.06.17 15:55 | YONHAP

  • thumbnail
    택배업 '과로방지책' 가합의…"택배기사, 내년 분류업무 손뗀다"(종합2보)

    민간택배 노사, '주 60시간 이내' 등 중재안 잠정 합의…소득 보전 방안은 빠져 우체국택배는 합의문 조항 두고 추가 논의…2차 사회적 합의 9부 능선 넘어 택배업계 노사가 16일 택배기사 과로사 방지를 위한 중재안에 잠정 합의했다. 잠정 합의안에는 내년부터 택배기사를 분류작업에서 완전 배제하고, 택배기사의 노동시간이 주 평균 60시간을 넘지 않도록 하는 내용 등이 담겼다. 다만 우체국 택배 노조와 우정사업본부는 중재안과 관련한 입장차를 좁히지 ...

    한국경제 | 2021.06.16 18: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