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30,9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연방법원, '대학 백신 접종 의무화' 필요성 첫 인정

    ... 접종 의무화 결정을 내렸으며, 일부 대학 학생들이 소송을 제기하거나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인디애나대학 측은 "법원의 판결 덕분에 올가을 학기에 학생 전원이 안전하게 캠퍼스로 돌아올 수 있도록 하는 데 총력을 기울일 수 있게 됐다"고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학생 측 소송 대리를 맡은 제임스 보프 변호사는 "개인이 강력히 거부하는 일을 정부가 강제하고, 이 과정에서 개인의 신체가 해를 당하고 있다"며 항소 가능성을 시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0 07:49 | YONHAP

  • thumbnail
    김경수 경남지사, 내일 대법 선고…쟁점은 '킹크랩'

    ... 경남지사의 대법원 선고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21일 댓글을 이용한 불법 여론조작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지사의 상고심 선고 공판을 연다. 지난해 11월 김 지사가 항소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받은 지 약 8개월만이다. 김 지사는 일명 '드루킹' 김동원씨 일당과 공모해 2016년 11월부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을 위해 자동화 프로그램(매크로)인 '킹크랩'으로 여론을 조작한 혐의(컴퓨터 ...

    한국경제 | 2021.07.20 07:30 | YONHAP

  • thumbnail
    부부싸움 후 초등생 딸에 화풀이…팔 부러뜨리고 성폭행한 아빠

    ... 시늉을 하며 다른 사람에게 알리지 말라는 압박을 가했다고 전했다. 재판부는 "피해자 나이가 어려 대처를 하지 못한다는 점을 악용해 패륜적인 범행을 저질렀다"고 지적하면서도 '아버지를 용서한다', '새사람이 되기를 바란다'는 취지의 피해자 탄원서가 제출된 점을 고려해 형량을 정했다. A씨와 검찰 측 모두 판결에 불복해 항소한 상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0 07:22 | 김수영

  • thumbnail
    초등생 친딸 팔 부러뜨리고 라이터불로 학대…패륜적 성폭행까지

    '인면수심' 30대 징역 13년…법원 "잔혹 범행" 52차례 반성문 제출해 놓고 1심 선고 다음 날 곧바로 항소 초등학생 친딸에게 무자비한 학대를 일삼은 것도 모자라 성폭행까지 저지른 30대 남성이 징역 13년형을 받았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A(33)씨는 2∼3년 전부터 자신의 집에서 아내와 다투고 나면 그 화풀이를 자녀에게 하기 시작했다. 2019년 겨울 술에 취했던 A씨는 주거지에서 부인과 말싸움을 한 뒤 느닷없이 초등학생인 자신의 ...

    한국경제 | 2021.07.20 05:23 | YONHAP

  • thumbnail
    베네수엘라 '두 대통령' 1조원 금 분쟁, 영국 대법원서 곧 결론

    ... 공식적으로 인정하는 대통령인 자신에게 금 접근권이 있다고 맞섰다. 지난해 7월 영국 1심 법원은 "영국 정부는 과이도를 헌법상 베네수엘라 임시 대통령으로 인정하고 있다"며 마두로는 금을 인출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그러나 지난 10월 항소법원은 영국 정부가 과이도를 인정하는 것이 다소 '모호'하다며 판결을 뒤집었고, 결국 사건은 대법원으로 넘어갔다. 이번 재판을 앞두고 영국 외교부는 전날 대법원에 낸 성명에서 "영국 정부는 누구를 외국의 합법 지도자로 인정할지 ...

    한국경제 | 2021.07.20 04:30 | YONHAP

  • thumbnail
    불길 속 아기 못구한 엄마…'엄벌' 진정서 빗발

    1심 무죄 판결…오는 26일 항소심 선고 불이 난 집에서 아이를 구하지 못한 20대 어머니를 엄벌해달라는 진정서가 항소심 법원에 빗발치고 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13부(최수환 최성보 정현미 부장판사)는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아동학대치사)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A(24·여) 씨를 엄벌해달라는 진정서 200여 건을 접수했다. 진정인들은 항소심 결심 공판이 끝난 이후인 지난달 23일부터 진정서를 ...

    한국경제 | 2021.07.19 20:06 | YONHAP

  • thumbnail
    [단독] 넷플릭스 패소에…디즈니플러스 韓 출시 연기

    ... 콘텐츠 송수신 셈법이 복잡해진 영향이다. 지난달엔 넷플릭스가 SK브로드밴드와의 망 사용료 소송에서 패소했다. 대용량 비디오콘텐츠를 전송하는 OTT가 ISP에 트래픽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는 게 주 내용이다. 넷플릭스는 지난 15일 항소를 제기하기로 했다. SK브로드밴드는 넷플릭스에 망 사용료로 연간 270억원가량을 요구할 계획이다. KT와 LG유플러스에도 비슷한 수준을 내야 할 경우 넷플릭스가 망 사용료로 내야 하는 금액은 단순계산 기준으로 연간 800억원이 넘는다. ...

    한국경제 | 2021.07.19 17:10 | 선한결

  • thumbnail
    차로 출동 경찰관 들이받은 만취 30대…도주하다 하천으로 돌진

    "공권력 행사 무력화한 중대 범죄"…1심 이어 항소심도 징역 3년 음주 측정을 거부한 뒤 경찰관들을 차로 들이받고 도주한 3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제1-2형사부(김봉원 부장판사)는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등 혐의로 기소된 A(31)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피고인의 항소를 기각, 징역 3년을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4일 오후 11시 25분께 전북 익산시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고 ...

    한국경제 | 2021.07.19 14:43 | YONHAP

  • thumbnail
    미 법원 '주정부는 CDC 방역규정 준수하라' 명령

    '크루즈선 운항재개' 갈등에서 연방정부 손 들어줘 미국 연방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묵살하려던 플로리다 주정부의 행보에 제동이 걸렸다. 18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미국 제11 항소법원은 미국 연방기관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크루즈선과 관련한 방역지침을 주에 강제할 수 없다는 하급심 결정의 발효를 전날 전격 보류했다. 미국 연방지방법원은 지난달 1심에서 크루즈선 운항 재개를 둘러싼 갈등에서 플로리다주 ...

    한국경제 | 2021.07.19 11:31 | YONHAP

  • thumbnail
    '뇌물수수' 유재수 2심 결심공판 9월로 연기

    뇌물수수 혐의로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유재수(57)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항소심 결심 공판이 9월로 연기됐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1-1부(이승련 엄상필 심담 부장판사)는 지난 16일 유 전 부시장 측의 요청을 받아들여 오는 21일로 예정된 항소심 결심 공판을 9월 15일로 미뤘다. 유 전 부시장 측은 지난해 6월 암 수술을 받고 건강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자 재판부에 ...

    한국경제 | 2021.07.19 10: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