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0,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법원 '주정부는 CDC 방역규정 준수하라' 명령

    '크루즈선 운항재개' 갈등에서 연방정부 손 들어줘 미국 연방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묵살하려던 플로리다 주정부의 행보에 제동이 걸렸다. 18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미국 제11 항소법원은 미국 연방기관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크루즈선과 관련한 방역지침을 주에 강제할 수 없다는 하급심 결정의 발효를 전날 전격 보류했다. 미국 연방지방법원은 지난달 1심에서 크루즈선 운항 재개를 둘러싼 갈등에서 플로리다주 ...

    한국경제 | 2021.07.19 11:31 | YONHAP

  • thumbnail
    '뇌물수수' 유재수 2심 결심공판 9월로 연기

    뇌물수수 혐의로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유재수(57)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항소심 결심 공판이 9월로 연기됐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1-1부(이승련 엄상필 심담 부장판사)는 지난 16일 유 전 부시장 측의 요청을 받아들여 오는 21일로 예정된 항소심 결심 공판을 9월 15일로 미뤘다. 유 전 부시장 측은 지난해 6월 암 수술을 받고 건강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자 재판부에 ...

    한국경제 | 2021.07.19 10:33 | YONHAP

  • thumbnail
    대법 "집행유예에 전자발찌 부착은 법령 위반"…비상상고 인용

    ... 규정하고 있다. 박씨는 2019년 4~5월 자신의 아파트에서 술에 취해 12세인 친딸을 4차례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박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전자발찌 3년 부착을 선고했다. 박씨와 검찰이 항소를 포기해 형이 확정됐지만, 대법원이 비상상고를 받아들여 전자발찌 부착을 면하게 됐다. 비상상고는 형사 판결이 확정되고 나서 위법한 사실이 발견됐을 때 대법원이 다시 심리하도록 검찰총장이 제기하는 비상구제절차다. 사실관계를 다시 심사하는 ...

    한국경제 | 2021.07.19 08:31 | 최진석

  • thumbnail
    [고침] 사회(대법 "집행유예에 전자발찌 부착 안돼"…)

    ...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박씨는 2019년 4∼5월 자신의 아파트에서 술에 취해 12세인 친딸을 4차례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박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보호관찰 3년을 선고했다. 박씨와 검찰이 항소를 포기해 형이 확정됐지만, 대법원이 비상상고를 받아들여 보호관찰은 면하게 됐다. 비상상고는 형사 판결이 확정되고 나서 위법한 사실이 발견됐을 때 대법원이 다시 심리하도록 검찰총장이 제기하는 비상구제절차다. 사실관계를 다시 심사하는 ...

    한국경제 | 2021.07.19 07:57 | YONHAP

  • thumbnail
    대법 "집행유예에 전자발찌 부착 안돼"…비상상고 인용

    ... 규정하고 있다. 박씨는 2019년 4∼5월 자신의 아파트에서 술에 취해 12세인 친딸을 4차례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박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전자발찌 3년 부착을 선고했다. 박씨와 검찰이 항소를 포기해 형이 확정됐지만, 대법원이 비상상고를 받아들여 전자발찌 부착은 면하게 됐다. 비상상고는 형사 판결이 확정되고 나서 위법한 사실이 발견됐을 때 대법원이 다시 심리하도록 검찰총장이 제기하는 비상구제절차다. 사실관계를 다시 심사하는 ...

    한국경제 | 2021.07.19 06:00 | YONHAP

  • '댓글 조작 실형' 김경수, 21일 대법 선고

    포털사이트 댓글을 조작한 혐의로 항소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던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한 대법원 판단이 오는 21일 나온다. 18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컴퓨터 등 장애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기소된 김 지사의 상고심 선고기일을 21일 연다. 대법원이 지난해 11월 사건을 접수한 지 8개월 만이다. 김 지사는 ‘드루킹’ 김동원 씨 등과 공모해 2016년 12월부터 2018년 4월까지 포털사이트 네...

    한국경제 | 2021.07.18 17:52 | 오현아

  • thumbnail
    [취재수첩] 입맛따라 왜곡되는 '검언유착' 판결

    ... 사라지고 ‘입맛’에 따라 필요한 부분만 증폭시키는 모양새다. 믿고 싶은 것만 믿는 확증편향과 다를 바 없다. 우려되는 것은 판결 후 정치적 갈등이 잦아들기는커녕 더 심해질 공산이 커졌다는 점이다. 이제 1심의 판단은 끝났고 검찰의 항소 여부를 지켜봐야 한다. 그 과정에서 이해당사자들은 쓸데없는 소음을 일으키는 것을 자제할 필요가 있다. 각자 필요에 따라 1심 판결에 왜곡된 이미지를 주입하는 것은 국민분열만 심화시킬 뿐이다.

    한국경제 | 2021.07.18 17:38 | 오현아

  • thumbnail
    '턱걸이' 조국 릴레이 응원 쇄도…"누가 보면 정경심 친정 간 줄"

    ...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지시를 받고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 형사사건의 증거를 숨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산관리인 김경록 씨에게 대법원 유죄가 확정됐다. 정 교수는 표창장을 위조한 입시 비리 등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검찰은 항소심에서도 징역 7년과 벌금 9억 원을 선고해줄 것을 재판부에 요청했다. 정 교수에 대한 항소심 선고는 8월 중순 내려질 전망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18 14:08 | 이미나

  • thumbnail
    '채널A 사건' 1심 무죄…한동훈·제보자X 수사 향방은

    ... 지난해 5월 지씨를 업무방해 혐의로 고발했다. 보수성향 단체인 자유민주국민연합이 명예훼손·업무방해 혐의로 MBC 관계자들을 고발한 사건 역시 형사1부에서 맡고 있다. 검찰은 이 전 기자가 지난 16일 1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자 항소 제기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한편 한 검사장은 전날 입장문에서 "MBC가 이동재 기자 무죄가 선고되자 자기들이 '검언유착'이라는 프레임을 주장하지 않은 것처럼 발뺌 방송을 했다. 황당하고 안타깝다"며 "MBC가 왜, ...

    한국경제 | 2021.07.18 13:00 | YONHAP

  • thumbnail
    '5만5000명에 4300억' 삼성생명 즉시연금 소송 3년만에 1심결론

    ... 상대로 한 소송의 1심 승패 전망에 대해 예단할 수는 없는 일이라면서도 "재판부가 관련 법과 대법원 판례에 따라 올바른 판단을 내려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생명이 이번 1심에서 패소한다고 해도 곧바로 항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패소한 3개 보험사도 항소했다. 1심 선고가 어떻게 되든 즉시연금 소송은 최고법원에 가서야 결론이 날 것이란 게 보험업계의 전망이다. 1심에만도 3년을 기다린 소비자들은 앞으로도 2년을 넘게 소송전을 ...

    한국경제 | 2021.07.18 06: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