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8,7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가어항의 추억, 사진으로 남기면 상금이 덤으로"…공모전

    해수부, 전국 113개 국가어항 대상 8월31일까지 진행…1인당 5매 제출 해양수산부는 17일부터 8월 31일까지 '제3회 국가어항 디지털 사진공모전'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국민 누구나 전국 113개 국가 어항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5매까지 제출할 수 있다. 사진은 직접 촬영한 것이어야 한다. 해수부는 대상에 장관상과 상금 200만원을 주는 등 총 27점을 골라 상장과 상금을 줄 예정이다. 자세한 공모 방법은 국가어항 디지털 사진공모전 ...

    한국경제 | 2021.06.16 11:00 | YONHAP

  • thumbnail
    어촌뉴딜300 첫 선정지 70곳 점검완료…"차질빚던 2곳도 착공"

    해수부, 현장점검…영덕 석동항 원전지구 해제 끌어내 해양수산부는 2019년 어촌뉴딜300 첫해 사업지로 선정한 70곳을 점검한 결과 착공이 예정보다 늦어졌던 2곳도 본격적으로 공사를 시작하게 됐다고 16일 밝혔다. 해수부는 어촌뉴딜300 사업을 시작한 2019년에 선정한 사업지 70곳을 대상으로 지난 3월부터 현장점검을 시작해 이달 15일 점검을 마무리했다. 해수부는 68곳은 공사가 예정대로 진행되고 있었지만, 경남 사천시 영복항과 경북 영덕군 ...

    한국경제 | 2021.06.16 11:00 | YONHAP

  • thumbnail
    대우조선해양, 선박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 착수

    ... 선박 사이버보안 기술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디에스랩컴퍼니는 지난 2016년 설립된 회사로 보안기술 컨설팅, 보안 소프트웨어 개발 등 선박을 비롯해 함정에 대한 사이버보안 기술에 특화된 강소기업이다. 이번 연구과제는 해양수산부의 해양산업 수요기술 연구개발로 디에스랩컴퍼니의 `사이버 거북선` 플랫폼을 기반으로 선박 보안설계용 소프트웨어부터 안전운항을 지원하는 보안기술을 개발하는 과제다. 이에 대우조선해양은 개발된 보안 기술을 선박과 함정에 탑재할 수 ...

    한국경제TV | 2021.06.16 09:24

  • thumbnail
    대우조선해양, 디에스랩컴퍼니와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 협력

    ... 선박 사이버보안 기술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디에스랩컴퍼니는 지난 2016년 설립된 회사로 보안기술 컨설팅, 보안 소프트웨어 개발 등 선박 및 함정에 대한 사이버보안 기술에 특화된 강소기업이다. 이번 연구과제는 해양수산부의 해양산업 수요기술 연구개발로 디에스랩컴퍼니의 '사이버 거북선' 플랫폼을 기반으로 선박 보안설계용 소프트웨어부터 안전운항을 지원하는 보안기술을 개발하는 과제다. 이에 대우조선해양은 개발된 보안 기술을 선박 및 함정에 탑재할 수 ...

    한국경제 | 2021.06.16 09:00 | WISEPRESS

  • thumbnail
    '세월호 참사' 진도주민 속앓이 현재진행형…손실보상 소송

    ... "선박 인양 과정에서의 유류 오염으로 매출에 타격을 입었다"며 대전지법에 정부 보상을 요구하는 행정소송을 제기했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지법 행정1부(이헌숙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전남 진도 맹골군도 어촌계 주민 A씨가 해양수산부 4.16세월호참사 배상 및 보상 심의위원회(세월호 배·보상 심의위)를 상대로 낸 세월호 인양 유류오염 피해어업인 손실보상 청구 소송 첫 변론을 진행한다. 맹골군도에서 미역 양식 등을 하는 A씨는 "2014년 침몰한 세월호 인양 ...

    한국경제 | 2021.06.16 05:29 | YONHAP

  • thumbnail
    "부산세계박람회 반드시 유치"…'취임 100일' 맞는 장인화 부산상의 회장

    ...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산상의는 부산 북항 개발을 서둘러야 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장 회장은 “해양수산부가 북항 2단계를 2024년 착공하겠다고 밝혔는데, 부산박람회 해외 실사단이 2023년 11월 부산을 방문하는 점을 감안하면 빨리 개발을 서둘러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해수부의 정책 추진 의지가 걱정”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해수부가 북항재개발 1단계 사업도 내년 상반기에 끝내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6.15 18:18 | 김태현

  • thumbnail
    광주 붕괴사고에…시행도 안된 중대재해법 고친다는 與

    ... 안전대책은 고용노동부 소관으로 하되 특별법이 다루는 영역에 대해선 국토교통부 권한을 인정하는 방향으로 접점을 찾았다. 민주당은 건설안전특별법을 비롯해 산재 사고 시 회사 신고보다 119 신고를 먼저 하도록 의무화한 소방기본법 개정안, 해양수산부의 항만 관리 안전책임을 높이는 항만운송사업법 개정안을 ‘산재예방 3법’으로 이름 붙여 이달 중 처리를 추진하기로 했다. 中企 “대표 구속되면 기업 도산할 것” 중대재해법을 완화하는 ...

    한국경제 | 2021.06.15 17:27 | 고은이

  • thumbnail
    태풍·호우 뒤 대량 발생하는 해양쓰레기…정부, 관리 강화한다

    20일까지 정화주간 운영…하구에 유입차단막 설치·드론으로 감시 해양수산부는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발생하는 해양쓰레기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집중호우·태풍 대비 해양쓰레기 관리 강화 대책'을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우선 ... 작업을 할 예정이다. 지자체는 해양쓰레기 피해 현황을 신속하게 조사해 '국가재난관리 시스템'에 입력하고 이를 해수부에 알려야 한다. 해수부는 이 자료를 바탕으로 쓰레기 피해복구를 지원한다. 특히 피해 규모가 클 경우에는 해양정책실장을 ...

    한국경제 | 2021.06.15 11:00 | YONHAP

  • thumbnail
    국민이 직접 여객선 안전 감시…4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위촉

    해양수산부는 15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제4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15명을 위촉한다고 밝혔다.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은 일반 국민이 불시에 연안 여객선에 탑승해 안전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는지 직접 확인하고, 부족한 부분은 정부에 알려 개선하도록 하는 제도다. 이번에 선정된 국민안전감독관들은 해양수산과 조선 분야 종사자, 대학 교수, 전기안전관리자 등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내년 말까지 1년 6개월 동안 개인별로 활동하면서 수시로 여객선 안전상태를 ...

    한국경제 | 2021.06.15 06:00 | YONHAP

  • thumbnail
    김두관 "국정 기조 승계, 마무리…대통령 4번 20년 집권해야"

    ... 대안이 될 것이고 구체적인 정책과 비전은 얼마 후 출정식에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출판기념회에는 부산시당 위원장인 박재호(남구을), 최인호(사하구갑) 의원을 비롯한 부·울·경 국회의원과 김영춘 전 해양수산부 장관, 민주당 소속 부산·울산·경남 기초단체장과 지방의원 등 100명 안팎이 참석했다. 본행사에 앞서 행사장 외부에 김 의원 자서전 '꽃길은 없었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갤러리 공간이 별도로 마련돼 참석자들이 김 의원과 기념촬영을 ...

    한국경제 | 2021.06.14 17: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