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5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부 집중호우에 2명 사망…이재민 68명 등 190명 대피(종합2보)

    ... 곳 등지에 모두 376건의 안전조치를 했다. 호우 피해가 커지는 가운데 앞으로도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자 중대본은 이날 오후 긴급 점검회의를 열어 피해현황과 복구방안, 이재민 구호상황 등을 논의하고 피해 수습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기로 했다. 전해철 중대본부장(행안부 장관)은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지자체는 응급복구 등 신속하게 재난현장을 수습하고, 취약 시간대에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추가 강우에 대비해 안전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

    한국경제 | 2021.07.06 19:02 | YONHAP

  • thumbnail
    서울지하철 '빚 돌려막기' 임계점…9월 추가수혈 못하면 위기

    ... 2023년 단계적으로 넘겨받기로 했던 4530억원 규모 도시철도공채를 미리 떠안은 결과다. 서울교통공사의 부채비율이 행정안전부의 공사채 발행 허용 한도인 130%를 넘어서자 이를 낮추기 위해 시가 2년치 공채를 미리 이관받은 것이다. ... 하루평균 수송 인원은 2019년 730만 명에서 2020년 545만 명, 올 6월 537만 명으로 감소했다. 행안부는 공사의 재정난을 덜기 위해 재무건전성 지표를 완화해줬다. 전국 6개 교통공사 중 서울교통공사에 대해서만 부채비율 ...

    한국경제 | 2021.07.06 17:45 | 하수정

  • 삼성전자·LG전자·위니아 "재해지역 가전제품 무상수리"

    ...LG전자·위니아딤채(위니아전자 포함)의 가전제품이 고장나면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게 됐다. 행정안전부는 삼성전자·LG전자·위니아딤채와 자연재난 피해지역 가전제품 무상수리 활성화를 위한 ... 회사마다 지원 기준과 지역별 지원 여부가 다르고, 제품별로 제조사를 따로 찾아가 수리를 받아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행안부는 이를 보완해 피해 주민이 더 폭넓게 혜택을 볼 수 있도록 가전업계 대표 3사와 협의해 합동 무상수리팀을 운영하기로 ...

    한국경제 | 2021.07.06 17:45 | 이수빈

  • thumbnail
    상반기 인구 감소세 지속…60대 이상이 20·30대 추월(종합2보)

    ... 50대 이상 인구가 절반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 올해도 인구 감소세 지속…세대수 역대 최다 6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주민등록 인구통계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우리나라 주민등록인구는 5천167만2천400명으로 집계됐다. ... 10대 이하(24.1%), 60∼70대(12.7%), 80대 이상(1.6%) 순이었던 것과 대조를 이룬다. 최병관 행안부 지방행정정책관은 "4050 세대는 2010년 2030 세대를 추월했고, 6070 세대는 2018년 말 10대 이하를 ...

    한국경제 | 2021.07.06 17:12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인구 감소세 지속…60대 이상이 20·30대 추월

    ... 인구가 절반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 올해도 인구 감소세 지속…세대수 역대 최다 6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주민등록 인구통계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우리나라 주민등록인구는 5천167만2천400명으로 집계됐다. ... 2008년부터 연령대별 인구 추이를 보면 30대 이하는 지속해서 감소했으나 50대 이상은 가파른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행안부는 "인구 분포의 비대칭성이 커지는 현 추세가 계속되면 10년 뒤에는 50대 이상 인구가 전체인구의 절반 ...

    한국경제 | 2021.07.06 16:35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인구 감소 지속…수도권 평균연령 비수도권보다 1.3세↑

    ... 지방 고령화 현상이 더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 올해도 인구 감소세 지속…세대수는 최다 6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주민등록 인구통계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우리나라 주민등록인구는 5천167만2천400명으로 집계됐다. ... 젊은 연령대가 일자리 등 인프라가 집중된 수도권으로 몰리면서 비수도권 지역의 고령화가 더 심각한 것을 반영한다고 행안부는 설명했다. 전국 17개 시·도 중에서는 평균연령이 40세 미만인 곳은 세종시(37.5세)가 유일했다. ...

    한국경제 | 2021.07.06 15:00 | YONHAP

  • thumbnail
    행안부, 10개국 디지털정부 국제협의체 회의 열고 협력 논의

    행정안전부는 7일 오후 8시 에스토니아, 덴마크, 영국 등 10개국 국장급 정보화책임관(CIO, Chief Information Officer)이 모이는 디지털네이션스 운영위원회(Digital Nations Officials Meeting)를 ... 장관회의 의제를 확정하기 위해 그간의 활동 성과를 점검하고, 국가별 디지털정부 최신 동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안부는 이번 회의에서 '전자정부 기본계획 2025'를 소개하고, 국민 비서, 공공 마이데이터 등 지능형 정부 사업의 추진 ...

    한국경제 | 2021.07.06 12:01 | YONHAP

  • thumbnail
    남부 집중호우에 2명 사망…이재민 68명 등 190명 대피

    ... 곳 등지에 모두 376건의 안전조치를 했다. 호우 피해가 커지는 가운데 앞으로도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자 중대본은 이날 오후 긴급 점검회의를 열어 피해현황과 복구방안, 이재민 구호상황 등을 논의하고 피해 수습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기로 했다. 전해철 중대본부장(행안부 장관)은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지자체는 응급복구 등 신속하게 재난현장을 수습하고, 취약 시간대에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추가 강우에 대비해 안전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

    한국경제 | 2021.07.06 12:01 | YONHAP

  • thumbnail
    자연재난 피해 가전제품 무상수리…행안부-가전3사 업무협약

    ... 포함)의 가전제품이 고장 나거나 파손되면 3사가 합동으로 운영하는 수리팀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행정안전부는 삼성전자, LG전자, 위니아딤채와 자연재난 피해지역 가전제품 무상수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6일 ... 회사마다 지원 기준과 지역별 지원 여부가 다르고 제품별로 제조사를 따로 찾아가 수리를 받아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행안부는 이를 보완해 피해 주민들이 더 폭넓게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가전업계 대표 3사와 협의해 합동 무상수리팀을 운영하기로 ...

    한국경제 | 2021.07.06 12:01 | YONHAP

  • thumbnail
    삼성·LG·위니아 "자연재난 피해지역 가전제품 무상수리"

    삼성전자·LG전자·위니아딤채가 자연재난으로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을 돕기 위해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와 협력한다. 국내 가전업계를 대표하는 세 회사와 행안부는 6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자연재난 ... 가전제품을 수리할 서비스센터를 알아보고 찾아가는 번거로움이 없도록 재난지역 인근에 합동무상수리팀을 운영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피해상황을 파악해 이들 회사에 공유하고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합동무상수리팀을 운영하는 데 필요한 시설·물품 ...

    한국경제 | 2021.07.06 12:00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