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331-6340 / 6,3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사] (주)샤니

    *회장 허영

    한국경제 | 1993.12.27 00:00

  • [문화가산책] 고미술품 경매전 대성황..일반인 관심 증대

    ... "계유 송년 고미술품교환경매전" (17일 서울종로구관훈동 인창빌딩 2층 특설전시장)이 발디딜 틈도 없을 만큼 많은 사람이 모인 가운데 성공적으로 이뤄져 고미술관계자는 물론 일반인과 현대미술관계자들로부터도 화제를 모았다. 허영환씨(성신여대교수)의 "옛그림감정에 관한 강연회"에 이어 오후 3시부터 시작된 이날 경매는 맨처음 올려진 "청자상감운학문매병"이 1천7백만원에 낙찰되면서 경매가 진행되는 2시간동안 줄곧 긴장속에 이어졌다. 낙찰을 알리는 방망이소리가 난 것은 ...

    한국경제 | 1993.12.22 00:00

  • 송년 고미술품 교환경매전 '눈길'..한국고미술협회 주관

    ... 계속되는 불황에도 불구,고미술 애호 인구의 저변확대를 위해 지난 5월말의 "5천년민족문화사료전"에 이어 기획한 특별전으로 전국 8백여 회원의 애장품중 정선된 명품만을 모았다. 전시가 끝나는 17일 오후1시에는 전시장에서 허영환씨(성신여대 교수)의 고미술품에 대한 강연회가 있고 곧이어 교환경매에 들어가게 된다. 전시와 강연회 경매가 연결되는 새롭고 공개적인 유통방식을 도입하는 셈인데 한국고미술협회측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94년부터는 2개월에 1회 꼴로 ...

    한국경제 | 1993.12.14 00:00

  • [다이제스트 해외신서] '지도자의 신뢰성'..제임스 M 쿠제스

    ... 아이디어를 프로그램으로 짜고 이를 실천으로 옮기는 지도자의 자세를 소개했다(제7장). 제8장에서는 단호한 생각과 긍정적인 이미지를 가져야하고 조직원들에게 애정과 용기를 주며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는 지도자의 모습을 소개한다. 제9장에서는 상대방을 잘못 볼수있는 편견,공동체의식을 지나치게 강조하는 강직성,능력의 함양에서 올수있는 허영,희망에대한 지나친 기대 와 의존에 대해 경고하고있다. (1993년 조시 배스간 3백31면 30달러) 리케이션대표

    한국경제 | 1993.11.23 00:00

  • 국내 두번 반도체장비회사 세운다...삼성전자, 일사공동

    ... 으로 삼성 40% 한양 15% 일본측이 45%의 지분을 갖는다. 내년초까지 3사가 공동으로 에폭시수지로 반도체칩을 자동으로 쌀수있는 첨단 봉지장치를 개발 내년말부터 생산할 계획이다. 대표는 삼성전자출신으로 한국정밀를 지낸 허영우씨가 맡으며 공장부지는 천안과 아산만지역을 중심으로 물색중인것으로 알려졌다. 합작선인 일본도와사는 연간 매출액이 1백10억원규모로 반도체장비및 정밀 금형등을 생산, 수출하고 있으며 한양기공은 국내반도체업체를 대상으로 장 비를 ...

    한국경제 | 1993.11.14 00:00

  • 국내 두번째 반도체 장비회사 설립 추진...삼성전자

    ... 으로 삼성 40% 한양 15% 일본측이 45%의 지분을 갖는다. 내년초까지 3사가 공동으로 에폭시수지로 반도체칩을 자동으로 쌀수있는 첨단 봉지장치를 개발 내년말부터 생산할 계획이다. 대표는 삼성전자출신으로 한국정밀를 지낸 허영우씨가 맡으며 공장부지는 천안과 아산만지역을 중심으로 물색중인것으로 알려졌다. 합작선인 일본도와사는 연간 매출액이 1백10억원규모로 반도체장비및 정밀 금형등을 생산, 수출하고 있으며 한양기공은 국내반도체업체를 대상으로 장 비를 ...

    한국경제 | 1993.11.13 00:00

  • [산업톱] 삼성전자, 한-일합작 두번째 반도체 장비사 설립

    ... 10억원으로 삼성 40% 한양 15% 일본측이 45%의 지분을 갖는다. 내년초까지 3사가 공동으로 에폭시수지로 반도체칩을 자동으로 쌀수있는 첨단 봉지장치를 개발,내년말부터 생산할 계획이다. 대표는 삼성전자출신으로 한국정밀를 지낸 허영우씨가 맡으며 공장부지는 천안과 아산만지역을 중심으로 물색중인것으로 알려졌다. 합작선인 일본도와사는 연간 매출액이 1백10억원규모로 반도체장비및 정밀금형등을 생산,수출하고 있으며 한양기공은 국내반도체업체를 대상으로 장비를 공급해온 ...

    한국경제 | 1993.11.13 00:00

  • 에너지관리공단, 강경책으로 '일단락'..각계의 반응

    ... 쟁의행위에 맞서 사용자 가 행사할수 있는 최후의 수단"이라며 "당사자도 아닌 정부가 개입해 자율적인 노사관계를 해치는 이같은 결정을 내렸던 것은 최근 점차 정착돼 가는 노사간 신뢰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는 격"이라고 강조. 허영구 전노대집행위원장도 "정부출연기관은 각부처의 특별법에 의해 설립됐기 때문에 정부가 이들 노사문제를 해결하기위해 나서는것은 제3자개입에 해당된다"며 "임금안정을 위해 이들 기관을 희생양으로 삼을 수는 없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11.06 00:00

  • 전노대 간부5명 소환키로...경찰, 전국노동자대회 관련

    ... 5명을 집회 및 시위에 관 한 법률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소환해 조사하기로 했다. 경찰은 이에 따라 단 의장과 권영길 전국업종노조회의 의장, 이홍우 현 대그룹노조총연합 의장 직무대리, 김종열 대우그룹노조협의회 의장 등 공 동의장 4명과 허영구 집행위원장에게 오는 6일까지 경찰에 출두하라는 출 석요구서를 보냈다. 경찰은 "대회를 개최한 전노대가 집회신고와는 달리 시간을 초과했으 며 주요 도로를 점거해 교통소통을 방해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11.04 00:00

  • 삼림식품 허영선회장 위장분산주식 실명으로 전환

    삼립식품 허영선회장이 그동안 4백명가량의 종업원 명의로 위장분산시켜 놨던 동사주식을 실명으로 전환했다. 8일 증권감독원에따르면 허회장은 4백6명의 종업원과 지인명의로 분산시 켜놨던 주식 6만8천20주를 실명으로 전환해 지분율이 그동안 노출됐던 14. 52%에서 21.32%(21만3천2백34주)로 변경됐다고 신고했다. 허회장이 실명전환한 주식가운데 3만9천여주는 3백98명의 회사종업원 명 의로 50주에서 2백20주정도씩 분산시켜놨던 것들이다. ...

    한국경제 | 1993.10.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