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6,7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주봉 옴부즈만, 소공인 공동기반시설 확대 추진

    ... 전망이다. 박주봉 중소기업 옴부즈만(차관급, 이하 옴부즈만)은 25일 경기도 수원시를 찾아 경기 남‧북부지역 소상공인, 협·단체 대표 8명과 함께 ‘소상공인 현장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간담회에는 허영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 이상백 경기도 소상공인연합회장 등이 함께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경기도 소공인연합회 김영흥 회장은 “도시형 소공인 집적지구 공동기반시설 구축사업의 시설 이용 대상을 집적지구 내 소공인으로 ...

    한국경제 | 2022.10.25 14:19 | 민경진

  • thumbnail
    "10개 살 것 5개만 사면 된다"…울고 싶은 파리바게뜨 점주들

    ... 것으로 보인다. 사고 후 SPC그룹 대응도 불매운동 확산의 도화선이 됐다는 지적이 나온다. SPC그룹은 사고로 숨진 20대 여성근로자 A 씨의 빈소에 상조 지원품으로 빵 두 상자를 전달해 인간적 존중이 없다는 질타를 받았다. 게다가 허영인 SPC그룹 회장의 ‘대국민 사과 및 재발방지 대책’ 발표 직후 또 다시 계열사 직원의 손가락 절단 사고가 발생하면서 입장이 난처하게 됐다. 파리크라상과 SPL 등 SPC 주요 계열사에서 최근 5년 새 산업재해가 ...

    한국경제 | 2022.10.24 21:00 | 안혜원

  • thumbnail
    환노위 국감서 질타받은 SPL "2인1조 공정이라 단언 어려워"(종합)

    ... 사고방식이니 사고가 나는 게 아니냐"라면서 "참혹했고 매정한 기업이다. 사람이 기계도 아니고…"라고 지적했다. 같은 당 우원식 의원은 "국감 끝나고 SPC 전체 그룹에 대한 청문회를 해야 한다"고 말했고 김영진 의원은 "SPC 그룹 허영인 회장이 나오는 게 합당하다"고 촉구했다. 정의당 이은주 의원은 "SPL은 생명을 우습게 아는 몹시 나쁜 기업의 롤모델이며 이는 SPC그룹의 문제"라며 "이대로 두면 달라지지 않는다. SPC그룹이 반인권·반노동·반생명 경영을 ...

    한국경제 | 2022.10.24 20:19 | YONHAP

  • thumbnail
    SPC 불매운동 확산…가맹점 매출 30% '뚝'

    SPC그룹 계열사 식품 공장에서 발생한 인명사고로 인한 불매운동이 확산하면서 파리바게뜨 등 주요 브랜드 가맹점의 매출 타격이 현실화하고 있다. SPC는 가맹점이 판매하지 못해 남은 빵을 본사가 반품 처리해주는 등의 지원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24일 프랜차이즈업계에 따르면 SPC 주력 브랜드인 파리바게뜨 가맹점의 매출이 최근 1주일 새 전년 동기 대비 30%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관계자는 “대학가와 젊...

    한국경제 | 2022.10.24 17:32 | 하수정

  • thumbnail
    여야, 환노위 국감서 SPC 사망사고 질타 "참혹하고 매정한 기업"

    ... 사고방식이니 사고가 나는 게 아니냐"라면서 "참혹했고 매정한 기업이다. 사람이 기계도 아니고…"라고 지적했다. 같은 당 우원식 의원은 "국감 끝나고 SPC 전체 그룹에 대한 청문회를 해야 한다"고 말했고 김영진 의원은 "SPC 그룹 허영인 회장이 나오는 게 합당하다"고 촉구했다. 정의당 이은주 의원은 "SPL은 생명을 우습게 아는 몹시 나쁜 기업의 롤모델이며 이는 SPC그룹의 문제"라며 "이대로 두면 달라지지 않는다. SPC그룹이 반인권·반노동·반생명 경영을 ...

    한국경제 | 2022.10.24 17:21 | YONHAP

  • thumbnail
    노동부·경찰, '제빵공장 사망사고' SPL 합동 현장감식(종합)

    ... 20일 SPL 본사와 제빵공장 등을 대상으로 합동 압수수색을 벌였다. 노동부는 중대재해처벌법 및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혐의로 강동석 SPL 대표를 입건했고, 경찰은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공장 관계자 1명을 입건한 상태이다. 한편 허영인 SPC 회장은 21일 서울 서초구 SPC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사고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며 국민 여러분의 엄중한 질책과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사과했다. SPC는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3년간 총 1천억원을 투자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2.10.24 14:34 | YONHAP

  • thumbnail
    경찰, '손 끼임' 사고 SPC 계열 샤니 공장 관계자 잇단 소환

    ... 근로자가 50인 이상이지만, 부상자가 1명 발생해 해당 사항이 없는 것이다. 앞서 지난 15일에도 오전 6시 20분께 평택시에 있는 SPC 계열 SPL 제빵공장에서 20대 근로자가 소스 교반기를 가동하던 중 기계 안으로 상반신이 들어가는 사고를 당해 숨졌다. 샤니 제빵공장 사고는 SPL 제빵공장에서 20대 근로자 사망사고가 발생한 지 8일 만이며, 허영인 SPC 회장이 사망사고와 관련해 사과 기자회견을 연 지 이틀 만에 발생한 것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24 12:23 | YONHAP

  • thumbnail
    SPC삼립, 연이은 근로자 사고에 4거래일 연속 주가 하락

    ... SPL(SPC그룹 계열사) 제빵 공장에서 여성 근로자 A씨(23)가 샌드위치에 들어가는 소스 기계에 상반신이 끼어 숨졌다. 전날에는 SPC그룹 계열사 샤니에서 40대 근로자 A씨가 기계에 손가락이 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허영인 SPC 회장이 그룹사 현장의 안전시스템을 강화하겠다고 직접 사과한 지 이틀 만에 또 다시 사고가 발생하면서 SPC의 약속이 형식적인 게 아니냐는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이에 SPC 전체 계열사에 대한 불매운동이 진행되며 실적 부진으로 ...

    한국경제 | 2022.10.24 11:09 | 차은지

  • thumbnail
    노동부·경찰, '제빵공장 사망사고' SPL 합동 현장감식

    ... 20일 SPL 본사와 제빵공장 등을 대상으로 합동 압수수색을 벌였다. 노동부는 중대재해처벌법 및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혐의로 강동석 SPL 대표를 입건했고, 경찰은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공장 관계자 1명을 입건한 상태이다. 한편 허영인 SPC 회장은 21일 서울 서초구 SPC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사고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며 국민 여러분의 엄중한 질책과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사과했다. SPC는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3년간 총 1천억원을 투자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2.10.24 08:47 | YONHAP

  • thumbnail
    검찰, SPC '계열사 부당지원 의혹' 수사 재개

    ...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이정섭 부장검사)는 최근 참고인들을 소환하는 등 사건 수사를 재개했다. 공정위는 2020년 7월 SPC그룹이 SPC 삼립에 7년간 총 414억원의 이익을 몰아줬다며 647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허영인 회장과 조상호 총괄사장, 황재복 파리크라상 대표와 계열사 3곳은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이후 또 다른 SPC 계열사인 샤니 소액주주들이 상표권 무상제공·판매망 저가양도 등 부당지원으로 손해를 입었다며 허 회장 ...

    한국경제 | 2022.10.23 20: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