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0011-150020 / 154,7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내 손해보험시장 6조원대에 진입...전년비 16% 늘어나

    ... 총수입보험료는 전년대비 15. 9% 늘어난 6조2백9억6천만원에 달했다. 손해보험은 크게 화재 해상보험등 일반보험과 자동차보험,저축성기능이 가미된 장기보험등 3개 분야로 나뉘어진다. 이중 자동차보험시장은 자동차보급 확대에 힘입어 전체의 ... 9천8백83억5천만원에 달했다. 회사별로는 삼성화재가 1조3백47억1천만원의 수입보험료를 거둬 업계1위 를 차지했고 현대해상 8천8백9억4천만원,한국자동차보험 8천6백10억8천만 원,럭키화재 7천3백49억7천만원등의 순이었다. 이들4개 ...

    한국경제 | 1994.01.23 00:00

  • 완성차 3사 외상매출채권 급증...지난해말 8조3천억원달해

    완성차3사의 외상매출채권액이 급증하고 있다. 기아경제연구소는 현대 기아 대우등 3사의 매출채권규모가 지난해 연말기준으로 8조3천억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은 매출채권규모는 92년말에 비해 2. 1배,6개월전에 비해 1.6배이상 늘어난 것이다. 또 할부로 판매한 자동차 대금중 받지 못하고 있는 연체금도 1천9백 억원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처럼 단기간에 매출채권이 급증한 것은 지난해 완성차3사가 앞다퉈 선수금을 인하하고 할부기간을 ...

    한국경제 | 1994.01.23 00:00

  • 작년 자동차업계 외형면 급성장...기아경제연 분석

    지난해 자동차업계는 외형면에서 급성장을 보였으며 수익성도 좋아진 것으 로 나타났다. 22일 기아경제연구소가 현대 기아 아시아 쌍룡등 완성차 상장4사의 지난해 영업실적을 분석한 결과 기아자동차의 영업실적이 가장 호전됐으며 쌍룡자 동차만 적자를 지속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대당 수익성을 분석한 결과 현대와 기아의 대당 매출액및 경상이익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4사의 영업실적을 분석해보면 매출액증가율이 4사 평균 16.5%에 달했 ...

    한국경제 | 1994.01.22 00:00

  • [해설] 김대통령-대기업총수, 만나서 나눈 이야기

    ... 노사화합을 깨려는 극소수의 해독입니다. 임금이 두자리수로 오르면 외국의 저임 노동자유입은 불가피해집니다. 정세영 현대그룹회장=작년 노사파동에 대해 죄송합니다. 그러나 올해 자동차부문에는 문제가 없습니다. 노사의 대립관계가 대화와 ... 빨라졌습니다. 학벌과 학식이 아니라 처녀지를 개척하는 식의 사업가 정신이 필요 합니다. 김선홍 기아그룹회장=기아자동차는 강경파가 노조를 구성하게 되었습니다. 공장간부들은 책상을 창고에 넣고 아침부터 근로자와 대화하면서 뛰고 있습니다. ...

    한국경제 | 1994.01.22 00:00

  • [인물동정] 전성원 현대자동차사장 등

    전성원현대자동차사장은 22일 서울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전국영업 소장및 임원등 3백50명이 참석한 가운데 94년 전국점소장회의를 주재하 고 고객만족(CS)추진및 판매전략에 관한 특강도 실시한다. 한동근태평양사장은 중국에 추진중인 화장품생산공장 설립문제를 구 체적으로 협의키위해 23일 출국한다. 노성호쥬리아대표이사는 23일부터 30일까지 기술제휴회사인 일본 고 세사를 방문,해외화장품 시장과 화장품공장 자동화설비 조사활동을 벌 인다. 김종호의원(민자)이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우리회사 전략종목] 현대자동차써비스..작년순익 18%증가

    현대자동차의 내수판매, 정비사업, 부품판매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현대그룹계열로 수도권을 제외한 전지역의 판매권을 보유하고 있다. 자동차 보유 대수증가로 정비 부문의 영업 호조가 예상되며 쏘나타, 엘란트라의 판매도 증가세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엑셀 후속 모델의 출회가 상반기에 예정되어 있고, 현대정유 주유소에 경정비 센터 설치를 추진하고 있어 업무 효율화와 수익성 제고가 기대 되고 있다. 93년매출은 전년 보다 18%증가한 3조8천억원,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현대자,작년 매출목표 미달로 비상경영체제 돌입

    국내 최대의 자동차메이커 현대자동차(대표 전성원)가 비상경영 체제에 들어갔다.지난해 차가 없어서 못파는 호황을 누렸음에도 불구하고 3년 계속 국내시장 점유율이 하락했는가 하면 무모한 할부경쟁으로 채산성은 극도로 악화됐고 주력수출시장에서는 제품 에 대한 불만의 목소리도 들려온다. 현대는 지난해 7조1천8백억원의 매출을 올렸다.당초 목표 7조3천 억원에 못미치면서 완성차 3사중 대우,기아가 목표를 초과달성한 반면 현대만 유일하게 목표에 미달됐다.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현대,상용차 부문서도 정상...기아 10년 아성 무너뜨려

    현대가 기아의 "상용차 10년아성"을 무너뜨림에 따라 현대-기아간 상용차 선두다툼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지난해 17만3천1대의 상용차를 내수판매, 12. 6%의 성장률을 보이며 상용차시장의 첫 선두자리에 올랐다. 반면 지난10년간 상용차시장에서 부동의 선두자리를 지켜왔던 기아자동차 는 지난해 판매가 전년대비 5. 8%가 줄어든 16만4백91대에 불과,1위자리를 현대에게 내줬다. 상용차시장에서 현대의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증권톱] 해외전환사채발행 활기로 증권업계 규제완화 건의

    ... 올들어 대창공업(1천5백만달러)과 삼성전기(7천만스위스프랑)가 해외CB를 발행한데 이어 동아건설(5천만달러) 대륭정밀(2천3백만스위스프랑) 코오롱(5천만달러)등이 이미 증관위승인을 얻어 발행을 추진중이다. 또 앞으로 기아자동차 삼성전관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대한항공 쌍용정유 오리온전기등이 잇달아 발행에 나설 예정이다. 이처럼 기업들의 해외CB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자 증권업계는 20,21일 이틀간 규제완화방안을 증권감독원에 건의했다. 특히 증권업계는 해외투자및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기관매매주문동향] (20일) 매수 645만주/매도 840만주

    ... 70만주수준의 매도주문으로 매도쪽이 우세했다. 기관들의 주요 매매주문동향을 보면 다음과 같다. (괄호안은 만주단위) 매수=포철(34) 삼성전자(25) 제일모직(22) 대우(19) 유공(18) 대우증권(16) 선경인더스트리(15) 현대차써비스(14) 선경 동아건설 현대정공(각12) 한전 현대자동차 태평양(각11) 현대건설(10) 매도=현대건설(47) 대우(34) 현대증권(27) 유공(26) 제일은행 대우중공업(각24) 포철(23) 선경(22) 장기신용은행(20) ...

    한국경제 | 1994.01.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