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50,1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산·학·연 'AI 드림팀', 글로벌 기술전쟁 선봉장 되길

    ... 참여하는 ‘인공지능(AI) 드림팀’이 어제 본격 닻을 올렸다. 정부가 ‘AI 혁신 허브’ 사업을 수행할 주체로 고려대 주관의 ‘K-허브 그랜드 컨소시엄’(삼성전자·현대자동차·네이버, KAIST·서울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을 최종 선정한 것이다. 총 135개(해외 포함 215개) AI 관련 기관이 힘을 합쳤고, 정부 예산이 5년간 445억원 투입된다는 점에서 국내 AI 연구개발 ...

    한국경제 | 2021.07.29 17:49

  • thumbnail
    LG화학 2분기 영업이익 2조2천308억원…분기 최대 실적(종합2보)

    ... 수익성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전기차 배터리 생산 캐파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올해 150GWh, 2025년 430GWh까지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한국, 중국, 미국, 유럽에 더해 인도네시아에도 현대자동차와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한다고 이날 발표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또한 수주 잔고를 세계 배터리 회사 중 최고 수준인 180조원 규모로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완성차 업체의 배터리 폼팩터 개발에 당사의 수주가 특별히 ...

    한국경제 | 2021.07.29 17:48 | YONHAP

  • thumbnail
    현대차-현대일렉트릭, 수소 연료전지 사업 맞손

    현대일렉트릭은 29일 현대자동차와 `친환경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 및 사업개발`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현대자동차는 차량용 연료전지(PEMFC)를 기반으로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를 개발하고, 이를 이동형 발전기나 항만용 육상전원공급장치(AMP)에 활용해 상용화 할 예정이다. 현대일렉트릭은 그간 축적해온 에너지솔루션 엔지니어링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와 이를 활용한 신사업 모델을 개발한다. ...

    한국경제TV | 2021.07.29 17:45

  • thumbnail
    현대차그룹-LG엔솔 동맹…'일본車 텃밭' 동남아 뚫는다

    ...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인도네시아가 배터리 핵심 소재인 니켈 매장량 1위 국가라는 점도 투자 배경으로 꼽힌다. 현대차그룹은 최근 일본 자동차업체가 장악해온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고 있다. ... 비해 그다지 높지 않다. 현재보다는 미래 성장 가능성이 더 큰 시장으로 꼽혀온 이유다. 이런 가능성에도 불구하고 현대자동차를 비롯해 글로벌 자동차업체들은 지금까지 쉽사리 도전장을 내밀지 못했다. 도요타를 비롯한 일본 브랜드가 시장을 장악해왔기 ...

    한국경제 | 2021.07.29 17:43 | 도병욱/김형규

  • thumbnail
    현대차-LG, 1.2조원 투자…印尼에 배터리공장 설립

    현대자동차그룹과 LG에너지솔루션이 인도네시아에 전기자동차 배터리셀 합작공장을 건설한다. 한국 최대 완성차업체와 배터리기업이 해외에 합작회사를 설립하는 첫 사례다. 동남아시아 전기차 시장 주도권을 잡기 위해 국내 대표 기업이 손을 ...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인도네시아가 배터리 핵심 소재인 니켈 매장량 1위 국가라는 점도 투자 배경으로 꼽힌다. 현대차그룹은 최근 일본 자동차업체가 장악해온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7.29 17:40 | 도병욱

  • thumbnail
    'K인공지능 드림팀' 떴다…삼성·KAIST 등 "AI 신기술 개발 올인"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 한국 대표 기업 102곳과 KAIST 등 연구기관 33곳이 ‘인공지능(AI) 강국 도약’이란 깃발 아래 모였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AI 혁신허브’ 사업을 수행할 ... 연산 능력을 갖춘 ‘인공 두뇌’를 자력 개발하겠다는 국가 프로젝트다. 컨소시엄엔 삼성전자와 현대차를 비롯해 LG전자 네이버 카카오와 통신 3사(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국내 기업 102곳이 참여한다. ...

    한국경제 | 2021.07.29 17:38 | 서민준

  • thumbnail
    美·中 AI 패권전쟁 격화…"산·학·연, 뭉쳐야 산다"

    ... 하지만 개별 기업의 노력을 넘어선 국가 차원의 AI 경쟁력 강화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았고, 지난 27일 ‘K-허브 그랜드 컨소시엄’ 구성이란 결실로 이어졌다. 컨소시엄엔 삼성전자, LG전자, 현대자동차, 네이버, 카카오, 통신3사, KAIST,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등이 참여한다. 세계 연구 동향 반영을 위해 구글, 페이스북 등 해외 기업에도 참여를 허용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는 “해외 기업 참여는 연구에 ...

    한국경제 | 2021.07.29 17:32 | 서민준

  • thumbnail
    DK도시개발·DK아시아, 건설공사관리회사 선정

    ... 청라에는 하나금융 관련 인력 1만5,000여 명이 상주할 예정이다. 또한 LG전자가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키우는 자동차 전자장비업체인 LG마그나도 규모를 확대하고 있다. LG전자 전장사업본부 내 그린사업부 인력 1,000여 명은 LG마그나 ... 기업도 입주할 수 있도록 실시계획 등을 변경한 인천하이테크파크(IHP) 도시첨단산업단지의 외국인투자기업 전용용지에 현대모비스의 수소연료전지시스템 연구생산시설 유치도 협의 중이다. 한편 `검암역 로열파크씨티 푸르지오`(시공사 대우건설)는 ...

    한국경제TV | 2021.07.29 17:00

  • thumbnail
    '코로나 폭증' 인니 총력 지원…현대차, 의료용 산소 직접 생산

    ... 폭증 사태로 의료용 산소 부족 현상이 심각한 인도네시아에 한국 정부와 한국 기업이 앞다퉈 손을 내밀었다. 특히 현대자동차자동차 생산 공정을 위한 압축공기 생산동에 60만 달러(7억원) 규모 설비만 추가하면 의료용 산소를 직접 생산할 ... 브카시 델타마스 공단의 완성차 공장 설비를 직접 활용해 의료용 산소부족 현상 해결을 지원하는다는 구상이었다. 현대차 공장에는 자동차 생산공정에 필요한 압축공기 생산동이 있는데, 압축기와 드라이어 등 기존 장비에 일부 장비를 추가하면 ...

    한국경제 | 2021.07.29 16:40 | YONHAP

  • thumbnail
    현대차·현대일렉트릭,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상용화 나선다

    현대자동차현대일렉트릭과 함께 수소 연료전지 사업을 다각화한다. 현대차는 29일 김세훈 현대차 연료전지 사업부 부사장,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 상용화를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현대일렉트릭은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에너지 솔루션 전문회사다. 이번 협약은 현대차 차량에 적용된 연료전지(PEMFC)를 기반으로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시스템 ...

    한국경제 | 2021.07.29 15:03 | 신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