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206,5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9일,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상위에 서비스업 업종 4종목

    ... 삼성SDI, NAVER, 넷마블, 한화솔루션, 기아, LG전자, 셀트리온, 일진머티리얼즈등이다. 이중에 서비스업 업종에 속한 종목이 4개 포함되어 있다. 카카오, HMM, 삼성SDI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현대차, F&F 등은 주가가 하락했다. [10월19일]거래소 외국인 순매수 상위 종목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1.10.19 18:35 | 한경로보뉴스

  • 일신건영, 경기 이천 '휴먼빌 에듀파크시티' 내달 605가구 분양

    ... 8개 동, 총 605가구로 구성된다. SK하이닉스 이천캠퍼스 바로 앞에 들어서는 직주근접 아파트로 조성된다. 현대엘리베이터, OB맥주, 신세계푸드 등도 가까이 있어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했다는 평가다. 교육 환경도 좋다. 사동초를 ... 효양고 등이 인근에 있다. 농구장 12개 규모(약 5200㎡)의 어린이공원이 단지와 맞닿아 조성될 예정이다. 지상에 가 없는 공원형 아파트 설계가 적용된다.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 영어마을 등이 근처에 있다. 대형마트와 백화점, 이천 ...

    한국경제 | 2021.10.19 17:19 | 장현주

  • thumbnail
    현대차그룹, 친환경차로 유럽 공략…누적 점유율 10% 눈앞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유럽 자동 시장 1, 2위 국가인 독일과 영국에서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19일 올해 3분기까지 유럽 시장 점유율이 8.4%로 1년 전보다 1%포인트 이상 올랐다고 밝혔다. 전기 등 ... 합산 점유율은 1년 전보다 2%포인트 이상 늘어난 9.65%를 기록했다. 유럽 시장에서 이 같은 성과는 `친환경`의 약진 때문으로 현대차그룹은 분석했다. 실제 현대차는 아이오닉 5를 앞세워 독일 시장에서 3분기까지 1만 8,935대의 ...

    한국경제TV | 2021.10.19 17:17

  • 전기차로 車본고장 獨·英 잡은 현대차·기아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유럽의 핵심 시장인 독일과 영국에서 가파른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전기 분야에서 기대 이상의 성적을 거두고 있다. 현대차와 기아가 유럽에서 전기 선도업체로 자리잡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현대차·기아는 올 1~9월 유럽 최대 시장인 독일에서 12만9257대의 량을 판매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8.7% 늘었다. 같은 기간 독일 전체 자동 판매량은 1.2% 줄었다. 현대차와 기아의 ...

    한국경제 | 2021.10.19 17:10 | 도병욱

  • thumbnail
    코스피, 기관·외국인 매수에 상승…코스닥은 '천스닥' 회복

    ... 서비스업종이 상승했다”며 “삼성SDI가 스텔란티스와 배터리 합작 공장을 건설할 예정이라는 호재로 2전지 섹터도 강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간밤 뉴욕증시도 중국의 경제성장률과 미국의 산업생산이 예상보다 ... 컸다. 반면 전기가스업, 유통업, 건설업, 철강·금속 등은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서는 현대차만 하락했다. 카카오와 네이버는 각각 4.94%와 2.77% 상승했다. 삼성SDI도 3.12% 올랐다. 삼성전자도 ...

    한국경제 | 2021.10.19 16:01 | 한경우

  • thumbnail
    위험한 일은 로봇이, 불량은 AI가 잡아내는 스마트팩토리

    ... 장비보다 광원이 14배가량 짧다. EUV를 적용하면 생산성이 약 20% 늘어날 것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하고 있다. 현대차·기아의 스마트팩토리는 ... 업무 부담을 덜 수 있는 협업 로봇을 도입하는 등의 방식으로 인간 친화적인 스마트팩토리를 만들겠다는 전략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생산 현장에 로봇도 투입하고 있다. 보스턴다이내믹스의 ‘로봇 개’ 스폿을 활용해 ...

    한국경제 | 2021.10.19 15:57 | 도병욱

  • thumbnail
    11일 만에 `천스닥` 탈환...코스피, 외인·기관 `동반매수`

    ... 수급 주체별로는 개인이 3,265억원을 순매도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464억원, 1,819억원 순매수하며 지수는 상승으로 장을 마쳤다. 외국인은 3거래일째 순매수를 이어가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현대차(-0.24%)만 하락 마감했다. 반면, 삼성전자(0.57%), SK하이닉스(0.62%), NAVER(2.77%), LG화학(0.48%), 카카오(4.94%), 삼성SDI(3.12%), 기아(0.12%)는 상승으로 장을 끝냈다. ...

    한국경제TV | 2021.10.19 15:56

  • thumbnail
    현대자동·기아, 스마트팩토리 'E-FOREST'…로봇이 스스로 종 찾아 조립

    현대자동·기아는 최고의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힘쓰고 있다. 지난해 스마트팩토리 브랜드 이름을 ‘이-포레스트(E-FOREST)’로 ... 칩으로 이뤄진 스마트태그 시스템을 공개했다. 자동차를 조립하기 전 체에 작은 태그를 부착해 조립 로봇 스스로 어떤 종인지 파악하고, 해당 종에 맞게 조립할 수 있도록 돕는 기술이다. 현대차그룹은 2018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

    한국경제 | 2021.10.19 15:50 | 김일규

  • thumbnail
    현대모비스, 저탄소·에너지 효율 높여 '친환경 모빌리티' 가속

    현대모비스는 저탄소, 에너지 효율에 초점을 맞춰 국내외 사업장의 운영을 친환경으로 바꿔가고 있다.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친환경 스마트 공장’을 바탕으로 재생에너지를 100% 활용하는 RE100 가입도 추진 ...quo;로 줄였다. VOCs를 저감하는 설비 등을 최적화하고 정기 점검을 통해 유해물질을 집중 관리 중이다. 현대모비스는 국내 자동 부품업계 최초로 RE100 가입을 추진하고 있다. 재생에너지 사용 비중을 2030년 65%, ...

    한국경제 | 2021.10.19 15:44 | 김형규

  • thumbnail
    새만금 자동차수출복합센터 조성 본격화…내년 상반기 착공

    산단 20만㎡에 2023년 개장…중고 수출·매매업체 200개 유치 새만금 산업단지에 중고 수출·매매업체와 경매장, 금융기관 등 관련 시설을 집적화한 자동 수출복합센터 조성이 본격화한다. 군산시와 민간 사업시행자인 군산자동차무역㈜은 ... 용역을 발주하고 내년 상반기에 착공해 2023년 중 개장을 목표로 한다. 1천여억원이 투입되는 센터 조성사업은 현대조선소 군산공장 가동 중단 및 한국GM 군산공장 폐쇄로 인한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위기 대응 지역 활력 프로젝트사업으로 ...

    한국경제 | 2021.10.19 15: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