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204,4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적·유가·반도체 好好" 코스피, 기관 매수에 상승…포스코 4.54%↑

    ... 전에 비해 30.4% 증가한 1조6635억원으로, 영업이익은 8.9% 늘어난 3365억원으로 각각 잠정집계됐다. 매출액이 5개 분기 연속으로 전년 동기 대비 성장세를 지속했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다만 삼성바이오로직스와 현대차는 하락했다. 특히 현대차는 지난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8.7% 증가한 30조3261억원을, 영업이익이 219.5% 늘어난 1조8860억원을 각각 기록하는 호실적을 발표하고도 약세를 보였다. 주요 업종 중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7.22 15:57 | 한경우

  • thumbnail
    코스피, 1% 상승마감…외국인, 현·선물 2조원 순매수

    ...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삼성바이오로직스(-1.89%)만 하락 마감했다. 반면, 삼성전자(1.53%), SK하이닉스(2.14%), NAVER(2.80%), 카카오(1.72%), LG화학(1.98%), 삼성SDI(0.68%), 현대차(0.22%), 셀트리온(0.75%)은 상승으로 장을 끝냈다.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8,22포인트(0.79%) 오른 1050.25로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닥은 기관과 개인이 각각 32억원, 2,339억원 순매도했으나 외국인이 ...

    한국경제TV | 2021.07.22 15:56

  • thumbnail
    [특징주] '깜짝 실적' 우리금융 등 금융지주 강세(종합)

    ... 7천526억원으로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이는 작년 동기보다 428.7% 증가한 것으로,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이와 관련해 신한금융투자(1만3천500원→1만5천원), 키움증권(1만5천500원→1만7천원), 현대차증권(1만4천500원→1만5천원) 등은 일제히 이 회사 목표주가를 높이고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했다. 김수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지배주주 순이익이 컨센서스(시장 전망치)를 20% 가까이 상회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7.22 15:52 | YONHAP

  • thumbnail
    반도체 위기 뚫고 쾌속 질주하는 현대차…"아직 낙관 이르다"

    반도체 품귀 3분기도 지속…"2022년 필요 물량 연간 발주 완료" 현대차가 '반도체 보릿고개'로 여겨졌던 올해 2분기에 매출 30조원을 돌파하는 저력을 보였으나 아직 회복세를 낙관하기는 이르다며 여전히 조심스러운 모습이다. ... 아산공장을 사흘간 휴업한 것을 비롯해 울산 3공장과 4공장 2라인, 5공장 2라인도 이틀씩 가동을 중단했다. 현대차의 첫 전용 전기 아이오닉 5를 비롯해 상반기 생산 질만 7만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 본부장은 "생산 ...

    한국경제 | 2021.07.22 15:48 | YONHAP

  • thumbnail
    매출 30조 '깜짝실적' 현대차 "기저효과…3분기 낙관 어려워"

    현대자동차가 올해 2분기 기대 이상의 실적을 냈다. 량용 반도체 대란 위기 속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기저효과에 힘입어 분기 기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다만 하반기 반도체 공급 정상화 지연으로 3분기 성과를 ... 20만682대, 해외 판매는 83만667대로 국내는 11.0% 감소했으나 해외 판매가 73.6% 껑충 뛰며 상쇄했다. 현대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에 따른 생산 감소 여파를 내수 부진 원인으로 꼽았다. 투싼과 아이오닉5, 제네시스 GV70 ...

    한국경제 | 2021.07.22 15:46 | 신현아

  • thumbnail
    현대차, 2021년 상반기 매출 22.3%↑·영업이익 143.6%↑

    - 2분기 매출액 30조3,261억원, 전년 동기 대비 38.7% 증가 현대자동차가 2021년 상반기 판매 203만1,193대, 매출액 57조7,170억원, 영업이익 3조 5,426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차의 ... 대체소자 발굴 지속, 부품 현지화율 확대, 공급 업체 다변화, 선행 재고 관리 등의 노력을 지속할 방침이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해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유동성 확보 원에서 중단했던 중간배당을 다시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중간배당 금액은 ...

    오토타임즈 | 2021.07.22 14:38

  • thumbnail
    현대차, 올해는 중간배당한다…주당 1천원 결정

    현대차가 작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으로 중단했던 중간배당을 다시 실시한다. 현대차는 22일 이사회를 열고 보통주 1주당 1천원의 중간배당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2019년과 동일한 금액이다. 배당금 총액은 2천602억5천900만원이다. 시가배당률은 보통주 0.4%, 종류주 0.9%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2 14:32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주당 1000원 중간 배당 결정[주목 e공시]

    현대차는 이사회를 열고 보통주식 1주당 1000원의 중간배당을 결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시가배당률은 보통주식 0.4%, 종류주식 0.9%에 달한다. 배당금총액은 2602억5900만원이다. 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2 14:25 | 차은지

  • thumbnail
    현대차, 분기매출 첫 30조원 돌파…"반도체·원자재·환율 `변수`"

    현대자동차가 처음으로 IFRS 연결 기준 분기 매출 30조 원을 돌파했다. 현대차는 올해 2분기 동안 30조 3,261억 원 규모의 매출을 올렸다며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7% 증가한 수치라고 밝혔다. 직전 분기인 ... 수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는 219.5%, 올해 1분기보다는 13.8%가 증가했다. 올해 2분기 자동 판매량은 100만 대를 돌파하며 103만 1,349대로 집계됐다. 역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38.7%, 올해 ...

    한국경제TV | 2021.07.22 14:25

  • thumbnail
    반도체 보릿고개에도…현대차 분기 매출 30조 첫 돌파

    영업이익 1조8860억원으로 7년만에 최고치 하반기 반도체 품귀 여파 이어질 듯 현대차가 글로벌 량용 반도체 수급난에도 2분기 매출이 사상 처음으로 30조원을 넘어서는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기록했다. 글로벌 자동 시장의 수요가 회복세에 접어들며 해외 판매가 크게 늘어난 데다 제네시스와 스포츠유틸리티(SUV) 등 고수익 종의 판매가 증가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는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

    한국경제 | 2021.07.22 14: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