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용부, `10년 간 51명 사망` 현대건설에 5억원대 과태료 부과

    고용노동부가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혐의로 현대건설에 5억 원대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안전보건관리체계 개선을 강력히 권고했다. 고용부는 2일 지난 6월부터 현대건설 본사와 전국 현장에 대해 실시한 감독 결과를 발표했다. 현대건설은 ... 등이다. 이외에도 추락·전도방지조치 미실시 등 위험관리가 미흡하거나(12개 현장) 안전관리비 부적정 사용 등(6개 현장), 건강관리(건강진단 등) 부실사례(16개 현장)도 확인됐다. 고용부는 현대건설의 경영방침, 전문인력·조직, 적정예산, ...

    한국경제TV | 2021.08.02 12:01

  • thumbnail
    현대건설, 싱가포르 산업안전보건 분야 `WSH Awards 2021` 4관왕

    현대건설이 싱가포르 노동부 산하 산업안전보건위원회(WSH Council)에서 주관하는 `산업안전보건 어워드 WSH Awards 2021`에서 4관왕을 수상했다. 현대건설은 WSH Performance Awards 부문에서 Silver(은상)을 수여 받았고, 투아스 핑거원 매립공사, 테콩섬 매립공사 2단계, 풍골 스포츠센터 총 3개 현장은 WSH SHARP Awards를 받았다. 현대건설이 받은 WSH Performance Awards는 싱가포르 전 ...

    한국경제TV | 2021.08.02 09:52

  • thumbnail
    컨설턴트 역량강화·컨설팅 이행률 제고를 동시에

    ... △컨설팅 영역별 수행기법 및 사례, 3년차 이상 컨설턴트에게는 △중대재해처벌법을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공통과정으로 고용노동부 노사협력정책과에서 주요 고용노동정책 방향을 설명하였다. 3년차미만 컨설턴트 대상의 `컨설팅 영역별 수행 기법과 ... 대상 공통교육에서는 `주요 고용노동정책 방향`을 주제로 산재사망사고 감축 및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주52시간제 현장 안착 및 유연근로 활용, 포스트코로나 노동시장 변화 대응 등 주요 고용노동정책 방향과 함께 컨설팅 과정에서의 고려사항을 ...

    한국경제TV | 2021.07.28 16:09

  • thumbnail
    "4차산업혁명, 전통 산업구조 흔들어…경직된 노동법 바꿔야"

    산업발전포럼…"현행 노동관계법, 공장 생산체제에 맞춰져…제도·현실 조화돼야" 인공지능(AI)과 로봇 기술을 앞세운 4차 산업혁명이 전통적인 산업구조를 흔드는 가운데 새로운 노동관계법과 노사 문화를 통해 이에 대응해야 한다는 조언이 ... 일자리가 위협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기술 혁신으로 생산 공정이 간소화되고 근무 형태가 다양해지는 등 산업현장이 급변하고 있지만, 노동관계법이 경직된 탓에 이같은 변화를 수용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백승렬 어고노믹스 ...

    한국경제 | 2021.07.28 10:49 | YONHAP

  • thumbnail
    증시 활황에도…애널리스트 이탈 러시, 왜?

    ... 크고 이직이 적었던 NH투자증권에서 최근 4명의 애널리스트가 회사를 떠났다.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로 자리를 옮긴 노동길 연구원을 제외하고는 모두 다른 직업을 택했다. 팀장급 중에서는 유통 담당으로 플랫폼·소비재팀장을 ... 연구원이 로보어드바이저 스타트업인 두물머리로 이직했다. ○애널리스트 꿈꾸지 않는 RA들 대형사 애널리스트들이 현장을 떠나면서 중소형사 리서치센터에도 불똥이 튀었다. 대형사가 인력 충원을 위해 중소형사 연구원을 스카우트하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7.22 18:12 | 고재연

  • thumbnail
    현대차 노조 내부서 갈등…임단협 한때 중단

    ... 따르면, 현대차 노조는 당초 이날 오전 10시 울산공장 본관에서 17차 교섭을 진행할 계획이었지만, 현대차 노동 현장 직원이 교섭장 앞을 막아서며 봉쇄했다. 노동 현장 직원은 해고자 복직 없이 올해 교섭이 종결돼선 안 된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지부와 현장 조직 간 몸싸움이 발생했고, 노조 지도부는 노노 갈등을 우려해 철수했다. 현대차 노조 내부에는 여러 현장 조직이 있고, 각 현장 조직이 배출한 후보가 조합원 선거를 통해 ...

    한국경제TV | 2021.07.20 23:10

  • thumbnail
    파견 vs 도급, 원청의 사용자성 … 한눈에 보는 원·하청 노동법 이슈

    지난달 초 중앙노동위원회는 CJ대한통운이 택배노조의 단체교섭 요구를 거부한 것이 부당노동행위에 해당한다는 판정을 내려 산업현장에 큰 이슈가 된 바 있습니다. 이에 CJ대한통운은 지난 16일 서울행정법원에 중노위의 판정을 취소해달라는 ... 근로자의 사용자가 될 수 없다.(대법원 2004. 6. 25. 선고 2002다56130 판결) 따라서 하청 근로자를 조직대상으로 하는 노동조합이 사용자가 아닌 원청을 쟁의행위의 상대방으로 삼을 수 없고, 원청 사업의 운영을 저해해서는 ...

    한국경제 | 2021.07.20 17:52 | 백승현

  • thumbnail
    현대차 임단협, 노조 내부 반발로 한때 중단(종합)

    ...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이 노조 내부 반발로 20일 한때 중단됐다. 현대차 노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울산공장 본관에서 17차 교섭을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노동 현장 조직들이 교섭장 앞을 막아서고 봉쇄하면서 차질이 생겼다. 봉쇄된 교섭장 앞에서 노조 측 교섭위원들과 9개 현장 조직 사이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으나, 더 큰 충돌을 우려해 일단 교섭을 강행하지 않고 철수했다. 현장 조직들은 기본급 9만9천원 인상, 당기순이익의 30% 성과급, ...

    한국경제 | 2021.07.20 15:06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노조 내부 반발로 교섭장 봉쇄…임단협 일시 중단

    ... 노사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이 노조 내부 반발로 20일 중단됐다. 현대차 노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울산공장 본관에서 16차 교섭을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노동 현장 조직들이 교섭장 앞을 막아서고 봉쇄하면서 차질이 생겼다. 봉쇄된 교섭장 앞에서 노조 측 교섭위원들과 9개 현장 조직 사이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으나, 더 큰 충돌을 우려해 일단 교섭을 강행하지 않고 철수했다. 현장 조직들은 기본급 9만9천원 인상, 당기순이익의 30% 성과급, ...

    한국경제 | 2021.07.20 13:17 | YONHAP

  • thumbnail
    청주공예비엔날레 D-50…오늘부터 입장권 판매 예약

    '공생의 도구'를 주제로 한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가 개막 50일 앞으로 다가왔다. 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는 D-50일인 20일부터 입장권 예약 판매에 돌입하는 등 성공 개최 분위기 조성에 나섰다. 개막 전날인 다음 달 7일까지 ... 벌였다. 23개국 100명이 참여하는 본전시 작품도 속속 도착하고 있다. 현재 작품 반입률은 80%에 이른다고 조직위원회는 설명했다. 본전시는 노동-사물의 고고학, 생명-일상의 미학, 언어-감성의 분할, 아카이브-도구의 재배치 ...

    한국경제 | 2021.07.20 08: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