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3,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드 실제 모델 '뉴욕 성범죄전담반'…美 법무부 조사 받는다

    ... 드라마 '로 앤 오더: SVU'의 실제 모델인 뉴욕 경찰 성범죄전담반이 미 법무부의 조사를 받게 됐다. 명성과 달리 '성범죄 사건'을 무성의하게 처리해 왔다는 의혹에 휘말려서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AP통신은 미 법무부 인권국이 뉴욕 경찰 성범죄전담반이 성범죄 수사를 제대로 하지 않고 피해자에 대해 적절한 조치를 하지 않거나 수사 과정에 성차별적인 태도를 보였는지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뉴욕 경찰 성범죄전담반은 인기 ...

    한국경제 | 2022.07.01 18:40 | 이보배

  • thumbnail
    남아공 '최악 단전' 또 연장…7% 임금 인상안 협상시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2년여 만에 최악의 단전 사태가 1일(현지시간)로 나흘째 계속되고 있다. 남아공 전력공사 에스콤은 성명에서 지난달 28일부터 시작된 로드셰딩(순환단전) 6단계가 1일에도 오전 5시부터 밤 12시까지 계속된다고 밝혔다. 남아공은 지난 2007년부터 전력 수요를 충족하지 못해 로드셰딩을 실시해오고 있지만, 하루 총 6시간 정도 정전이 되는 6단계는 지난 2019년 12월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전력사정이 이처럼 악화한것은 지난주부터 시작된 ...

    한국경제TV | 2022.07.01 18:30

  • thumbnail
    남아공 '최악 단전' 나흘째 연장…강경 파업 여파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2년여 만에 최악의 단전 사태가 1일(현지시간)로 나흘째 계속되고 있다. 남아공 전력공사 에스콤은 성명에서 지난달 28일부터 시작된 로드셰딩(순환단전) 6단계가 1일에도 오전 5시부터 밤 12시까지 계속된다고 밝혔다. 남아공은 지난 2007년부터 전력 수요를 충족하지 못해 로드셰딩을 실시해오고 있지만, 하루 총 6시간 정도 정전이 되는 6단계는 지난 2019년 12월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전력사정이 이처럼 악화한것은 지난주부터 시작된 ...

    한국경제 | 2022.07.01 18:21 | YONHAP

  • thumbnail
    탈레반, 3천명 모인 지도자 회의 개최…체제 장악력 과시(종합)

    ... 희생자 위해 기도하기도 탈레반이 지난해 8월 아프가니스탄 장악 이후 최대 규모의 지도자 회의를 개최했다. 1일(현지시간) 하아마통신 등 아프간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탈레반은 전날 수도 카불 과학기술대에서 '로야 지르가'(Loya Jirga)를 ... 시라주딘 하카니는 이날 연설에서 "세계가 포괄적 정부 구성과 교육(확대)을 요구하고 있다"며 하지만 이 이슈에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여성인권 운동가 라지아 바라크자이는 AFP통신에 "참을 수 없는 논리"라고 비판하며 ...

    한국경제 | 2022.07.01 18:11 | YONHAP

  • thumbnail
    에스파, UN 간다…'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 참석

    ... 에스파(aespa)가 UN 2022 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High Level Political Forum for sustainable development)에 참석한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에스파가 오는 5일(현지시간) 오전 9시 미국 UN 뉴욕 본부 총회 회의장에서 개최되는 2022 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의 오프닝 섹션에 참석한다"고 1일 밝혔다. 2016년부터 시작된 이번 포럼은 정부뿐만 아니라 여성, 장애인, 노동자, 시민단체, ...

    연예 | 2022.07.01 18:06 | 김수영

  • thumbnail
    세계은행, 저소득국 위한 1조원 규모 '팬데믹 기금' 조성

    세계은행(WB) 이사회는 또 다른 팬데믹에 저소득 국가가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금을 조성하는 안을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승인했다. 1일 AFP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올해 말을 목표로 10억 달러(약 1조2천900억 원) 이상 규모로 조성될 이 기금은 저소득, 개발도상국의 질병 감시와 보건 체계 강화 등 다양한 분야에 쓰인다. 이 기금은 미국,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등 주요 20개국(G20)이 주도해 창설됐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2.07.01 18:06 | YONHAP

  • thumbnail
    러, 코로나19 방역 제한조치 모두 해제…"상황 악화시 복원"

    러시아 보건당국이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한 모든 제한조치를 해제한다고 1일(현지시간) 밝혔다. 현지 보건·위생·검역 당국인 소비자 권리보호·복지 감독청(로스포트레브나드조르)은 이날 보도문을 통해 "감염병 강도가 지속해서 약화함에 따라 마스크 착용 의무제와 야간시간대 대중식당 영업 금지 등을 포함한 기존의 모든 방역 제한 조치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이어 "발병자의 조속한 발견을 위한 조치, 전염병 상황 감시 시스템 등은 계속 그대로 유지된다"고 ...

    한국경제 | 2022.07.01 17:58 | YONHAP

  • thumbnail
    美, 첫 흑인 여성 대법관 취임

    미국 역사상 첫 흑인 여성 대법관인 커탄지 잭슨 연방 대법관(맨 왼쪽)이 지난달 30일(현지시간) 공식 취임했다. 지난 233년간 백인과 남성 위주였던 미국 대법원의 역사도 새로 쓰이게 됐다. 잭슨 대법관은 이날 워싱턴DC 연방 대법원에서 취임식을 열고 “헌법을 수호하고 지지하며 두려움이나 선호 없이 정의를 집행하는 엄중한 책임을 받아들인다”고 선서했다.

    한국경제 | 2022.07.01 17:52

  • thumbnail
    [고침] 정치(조지 W. 부시 대통령 센터, 탈북 장학생 12명…)

    ... 이후 탈북민 30명에게 장학금 지원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을 기념하기 위해 설립된 부시센터가 올해 탈북민 장학생 12명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일 보도했다. 부시센터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미국 컬럼비아 대학 및 조지메이슨대학 등에 재학 중인 탈북민 학생 12명에게 각각 2천∼8천 달러씩 총 6만 달러(이하 한화 약 7천800만원)의 '북한 자유 장학금'(North Korea Freedom Scholarship)을 ...

    한국경제 | 2022.07.01 17:50 | YONHAP

  • thumbnail
    조지 W. 부시 대통령 센터, 탈북 장학생 12명 선발

    ... 이후 탈북민 30명에게 장학금 지원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을 기념하기 위해 설립된 부시센터가 올해 탈북민 장학생 12명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일 보도했다. 부시센터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미국 컬럼비아 대학 및 조지메이슨대학 등에 재학 중인 탈북민 학생 12명에게 각각 2천∼8천만 달러씩 총 6만 달러(이하 한화 약 7천800만원)의 '북한 자유 장학금'(North Korea Freedom ...

    한국경제 | 2022.07.01 17: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