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96,1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흔들리는 러軍…점령지 관료가 국방장관에 '자살 마땅' 극언

    ... 속절없이 패배를 거듭하자 점령지 친러시아 관료가 러시아 국방장관을 상대로 자살이 마땅하다는 취지의 극언을 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측근 그룹이 제기한 군 지휘부에 대한 비판이 계속해서 확산하는 양상이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헤르손주 친러시아 점령지 행정부 부수반인 키릴 스트레무소프는 온라인에 공개한 영상 메시지에서 "정말 많은 사람이 '내가 상황을 이 지경으로 만든 국방장관이었다면 장교로서 스스로에게 총을 쐈을 것'이라고들 한다"고 ...

    한국경제 | 2022.10.07 00:07 | YONHAP

  • thumbnail
    北인권대사 "美, 北인권특사 속히 임명해야…北주민에 희망줄것"

    "中, 북한인권에 큰 위협…제3국 통해 탈북민 보내도록 설득해야" 이신화 북한인권국제협력대사는 6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에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때인 2017년부터 공석인 국무부 북한인권특사를 조속히 임명할 것을 촉구했다. 미국 워싱턴DC를 방문 중인 이 대사는 이날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의 온라인 대담 '캐피털 케이블'에 출연해 "5년 만에 북한인권대사로 임명된 내 방문이 미국 정부가 북한인권특사를 임명하는 좋은 동기가 되기를 ...

    한국경제 | 2022.10.07 00:07 | YONHAP

  • thumbnail
    불가리아에 K푸드 알린다…현지 최대 식품전시회에 한국관

    ... 함께 현지 최대 식음료 전시회인 'Interfood & Drink 2022'에서 한국관을 운영한다고 6일(현지시간) 밝혔다. 한국관에서는 라면과 알로에베라 음료 등 현지에서 인기가 높은 제품과 떡볶이, 소스류, 김 등이 소개된다. ... 식품을 수입하는 불가리아의 음료와 면류 수입시장에서 한국은 지난해 3위를 차지했다. 소피아무역관의 황유선 관장은 "현지 유통업체들은 그동안 서유럽 수입업체로부터 한국식품을 받아 판매해왔는데, 한국식품 수요가 커지면서 직수입을 원하고 ...

    한국경제 | 2022.10.07 00:00 | YONHAP

  • thumbnail
    유엔서 中 신장 인권문제 토론 불발…한국은 찬성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중국 정부가 신장에서 위구르족의 인권을 침해했다는 의혹과 관한 특별 토론회를 여는 방안이 표결에 부쳐졌으나 부결됐다. 6일(현지시간) 이 결의안은 47개 이사국 가운데 우리나라를 포함해 미국과 영국 등 17개국이 찬성했으나 중국과 인도네시아, 네팔 등 19개국이 반대표를 던지면서 통과되지 못했다. 말레이시아와 아르헨티나 등 11개국은 기권했다. 신장 자치구는 1천100만 명의 이슬람 소수민족 위구르족이 거주하는 지역이다. ...

    한국경제TV | 2022.10.06 23:56

  • thumbnail
    EU, '러 가스 대안' 노르웨이와 협력 강화…"생산증대 등 지속"

    ... 유럽연합(EU)이 러시아산 천연가스를 대체할 주요 수입처로 떠오른 노르웨이와 에너지 가격을 안정시키기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과 요나스 가르 스퇴르 노르웨이 총리는 6일(현지시간) 체코 프라하에서 회동 뒤 공동성명을 내고 "양측의 역량 범위 내에서 에너지 시장을 안정화하고 (러시아에 의한) 시장 조작과 가격 변동성의 영향을 제한하기 위한 수단을 함께 발전시키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공동성명은 "러시아는 ...

    한국경제 | 2022.10.06 23:55 | YONHAP

  • thumbnail
    정부, 中신장문제 표결 찬성에 "가치지향 외교도 중요한 국익"

    '표대결' 인권이사회 결정안서 韓 찬성표 던져…"中과도 사전 소통" "규범기반 국제질서 존중·유엔 권능 존중 필요성…국익에도 부합" 외교부는 한국이 6일(현지시간) 중국 신장위구르 인권 상황에 대한 유엔 인권이사회의 결정안 표결에 찬성표를 던진 것과 관련해 "규범에 바탕을 둔 국제질서를 존중한다는 점에서 국익에 부합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연합뉴스에 "보편적 가치를 실현해야 한다는 점과 더불어 유엔의 권능을 존중할 필요성 ...

    한국경제 | 2022.10.06 23:55 | YONHAP

  • thumbnail
    IMF총재 "경기침체 위험↑…내년 경제성장 2.9%서 또 하향 조정"

    내주 세계 경제전망 발표…"올해 성장 예측치 3.2%는 유지할 것" "코로나19·전쟁·기후재앙 충격…전망 어둡고 더 악화할 수도"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6일(현지시간) 내년도 세계 경제성장률 예측치를 기존의 2.9%에서 하향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올해 성장률은 기존 3.2%를 유지한다고 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이날 조지타운대 연설에서 경기침체 및 금융 불안정성에 대한 위험 증가를 거론하면서 IMF가 ...

    한국경제 | 2022.10.06 23:47 | YONHAP

  • thumbnail
    "석유공사, 英자회사 사업 일부 해외 민간업체에 매각"

    한국석유공사가 영국 자회사인 다나(Dana) 석유의 네덜란드 자산을 해외 민간 원유·가스 탐사업체인 왈도프(Waldorf) 프로덕션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은 소식통을 인용해서 가격이 10억달러(약 1조4천억원)가 안된다고 전했다. 다나 석유는 북해 원유·가스 탐사업체로, 석유공사가 2010년 부채를 포함해 약 29억달러에 인수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석유공사는 이후 부채를 줄이기 위해 수년간 ...

    한국경제 | 2022.10.06 23:42 | YONHAP

  • thumbnail
    보잉, 中시장 에어버스에 내어 주나…中, 보잉 배제 노골화

    최근 중국 항공사들이 보잉사 항공기 주문을 끊고 유럽의 에어버스 발주량을 늘리자 향후 보잉사의 중국 내 입지가 약화되고, 장기적으로는 이 문제가 미-중 간의 갈등 요소 중 하나로 부상할 수 있다는 우려와 전망이 나왔다. 6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미국과 중국 간의 갈등이 길어지면서 중국으로부터 미국 항공사인 보잉에 대한 배제가 노골화되고 있다. 이를 두고 시장에서는 중국의 미국 기업 배제와 중국 내 영향력 약화 작업을 더욱 들어내 ...

    한국경제TV | 2022.10.06 23:41

  • thumbnail
    펠로톤 CEO "6개월이면 성과 증명"…최근 아마존과 판매 파트너십 계약

    펠로톤의 베리 매카시 신임 최고경영자(CEO)가 회사의 성장과 성과에 대한 증명은 6개월이면 충분하다고 장담했다. 6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매카시 CEO는 "최근 성장 이니셔티브가 독립기업으로서 생존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데 6개월이면 가능하다"고 밝혔다. 매카시는 "최근 호텔 프랜차이즈 기업 힐튼과 아마존과 파트너십을 맺으며 이들도 펠로톤의 가능성과 가치에 신뢰하고 있음을 확인했다"며 "우리는 6개월 안에 이들과 성과를 ...

    한국경제TV | 2022.10.06 2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