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4841-334850 / 394,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UNWTO "올해 전세계 관광객 10억명 돌파"

    올해 전 세계 관광객 수가 10억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유엔세계관광기구(UNWTO)가 16일(현지시간) 발표했다. UNWTO는 이날 연례 보고서를 통해 올해 전 세계적으로 관광을 목적으로 한 입국자 수가 3~4%가량 늘어나 연말엔 10억명에 이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아시아와 아프리카에서는 올해 관광객이 4~6% 증가해 성장세를 이끌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의 경우 글로벌 경제위기, 일본 원전사고 등의 위기에도 국제관광객 수는 2010년보다 ...

    한국경제 | 2012.01.17 14:35

  • 나이지리아, 유가 30% 인하…노조 파업 중단

    나이지리아 정부가 16일(현지시간) 석유가격을 30% 인하하면서 노조가 파업을 중단했디고 AP통신이 보도했다. 굿럭 조너선 나이지리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휘발유 등 석유가격을 30%가량 인하한다고 발표했다. 조너선 대통령은 수도 아부자에서 텔레비전 연설을 통해 석유보조금 폐지 정책을 유지할 것이라면서도 "국민이 겪고 있는 고통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나이지리아 정부는 지난 1일 외국에서 들여오는 휘발유 등 석유의 ...

    한국경제 | 2012.01.17 08:07

  • 애플 對 삼성, 이번엔 '방수 스마트폰' 경쟁?

    스마트폰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삼성과 애플이 전자회로 방수코팅 업체와 기술협력을 논의 중이라고 영국 일간 메일이 정보기술 분야 전문 매체를 인용해 16일(현지시간) 전했다. IT 전문 웹진 '포켓린트' 보도에 따르면 나노 방수코팅 기술 기업 HzO(에이치지오)는 최근 삼성 회장(chairman)에게 갤럭시S 스마트폰에 HzO 방수 코팅의 효과를 시연해 보였고 삼성은 이에 큰 관심을 나타냈다. HzO는 "삼성 회장이 자신의 눈을 믿지 ...

    연합뉴스 | 2012.01.17 00:00

  • 반롬푀이 "ESM 재원규모 지체 없이 논의할 것"

    ... EU정상회의서 협의 시사..독일 반응 주목 몬티 伊총리와 회담 후 "성장 촉진 정책 긴요" 강조 헤르만 반롬푀이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유로안정화기구(ESM)의 재원 규모 등에 관한 협상 시기를 보다 앞당길 것임을 16일(현지시간) 시사했다. 반롬푀이 의장은 이날 로마에서 마리오 몬티 이탈리아 총리와 회담한 뒤 공동 기자회견에서 ESM의 재원 규모 등에 대한 평가가 '지체 없이'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지난 ...

    연합뉴스 | 2012.01.17 00:00

  • "EU엔 신평사들이 모르는 비밀이 있다"

    ... 유럽연합(EU)에는 신용평가업체들이 모르는 `비밀'이 있으며 신평사들은 `낡은 자료'에 의존하고 있다고 16일(현지시간) EU 집행위원회 대변인이 주장했다. 올리버 베일리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 대중에게 빨리 알리지 않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베일리 대변인은 집행위의 본질적 업무가 아닌 일 때문에 "지나치게 시간을 빼앗기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가 가진 모든 정보를 매일 공표할 수는 없다. 매일 새 정보들을 ...

    연합뉴스 | 2012.01.17 00:00

  • [유럽증시] 신용등급 강등 불구 상승 마감

    ... 전체적인 상승 분위기를 꺾진 못했다. 한 금융 분석가는 "신용평가사인 무디스는 S&P와 달리 프랑스에 대해 AAA를 유지했다"면서 "시장에서는 아직 프랑스에 대해 비관적이지 않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한편 지난 13일 밤(현지시간) 이탈리아 해안에서 좌초한 유람선 코스타 콩코르디아의 운영업체인 카니발은 보상금이 6천700만-7천500만유로에 달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영국 증시에서 무려 16.46%나 폭락했다. (파리연합뉴스) 김홍태 특파원 h...

    연합뉴스 | 2012.01.17 00:00

  • 한인여고생, 코카콜라 평생이용권 `횡재'

    박물관 신관 방문객 `500만명째 주인공' 당첨 미국 애틀랜타의 관광명소인 코카콜라 박물관 `월드 오브 코카콜라' 신관이 16일(현지시간) 누적 방문객 500만명을 돌파한 가운데 재미 한국인 여고생이 500만명째 방문객으로 당첨됐다. 주인공은 메트로 애틀랜타 북부의 한인 밀집도시인 덜루스에 사는 이고은(18)양으로, 이날 마틴 루터 킹 목사 기념일 맞아 가족과 함께 코카콜라 박물관에 들렀다가 행운을 잡았다. 존스크릭 고교 3학년에 재학 중인 ...

    연합뉴스 | 2012.01.17 00:00

  • "필요시 한국에 원유 우선 공급"…UAE, 김 총리에 밝혀

    아랍에미리트(UAE)가 필요시 한국에 원유를 우선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중동을 순방 중인 김황식 국무총리는 17일(현지시간) UAE 아부다비국립전시장 내 왕세자 집무실에서 셰이크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아흐얀 아부다비 왕세자와 면담을 가졌다. 김 총리는 걸프지역의 정세 불안을 언급하며 “원유 수급 불안정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데 UAE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모하메드 왕세자는 “우리의 대답은 한국에 대해 항상 '예스(yes)'”라며 ...

    한국경제 | 2012.01.17 00:00 | 김정은

  • thumbnail
    EFSF도 최고 신용등급 박탈

    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가 16일(현지시간) 유럽재정안정기금(EFSF)의 신용등급을 최고 등급인 'AAA'에서 'AA+'로 한 단계 낮췄다. EFSF 재원의 20%를 떠맡고 있는 프랑스가 지난 13일 AAA 등급을 잃은 데 따른 후속 조치다. EFSF는 유로존 회원국들의 지급보증을 바탕으로 채권을 발행한다. 조달한 자금은 유로존 재정위기국 지원에 쓰인다. 현재 EFSF의 대출한도는 4400억유로다. 파이낸셜타임스 등 외신들은 ...

    한국경제 | 2012.01.17 00:00 | 이태훈

  • 유로존 신용등급 강등..아·태경제 위험

    유럽 주요국의 신용등급 강등에 유럽재정안정기금(EFSF) 등급도 하향 조정되면서 이 같은 유럽의 재정 위기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신용등급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는 해석이 나왔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6일(현지시간)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의 말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며, 유럽 문제로 금융시장이 교란될 위험이 있는 상황에서 아시아 정부들은 건전한 재정균형의 덕을 볼 수 있지만 2008년 리먼사태와 비교할 때 글로벌 ...

    한국경제TV | 2012.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