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4881-334890 / 394,9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생글교사 해외연수] 30년뒤 중국을 미리 보다! … 짧지만 긴 여운 남긴 3박4일

    ... 체험, 한국 기업과 상하이 임시정부 현장 방문, 교육기관 탐방, 중국 문화 이해로 빠르게 이어졌다. 3박4일이라는 시간적 한계로 욕심을 다 채우지는 못했지만 귀한 기회에 가능한 많이 둘러보고 싶다는 나의 바람은 어느 정도 채워졌다. ... 돌아가고 있었다. 20분간 둘러본 공장 내부는 한국의 공장처럼 깨끗했다. 처음 진출할 때만 해도 시골지역이었다는 현지공장은 상하이의 발전으로 도심 속 공장이 된 것 같았다. 외국에 있는 한국 기업은 애국자라는 점을 다시 한번 느꼈다. ...

    한국경제 | 2012.01.27 16:47 | 고기완

  • 독일, 그리스 구제금융 증액 논의 제동

    외무장관 "그리스 구조개혁 실행할지 알 수 없다" 독일 정치권, 그리스 회의론 재부상 독일 정부가 그리스에 대한 구제금융 증액 논의에 제동을 걸었다. 귀도 베스터벨레 독일 외무장관은 27일(현지시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유럽연합(EU) 회원국 회의에서 "매주 나오는 그리스에 대한 새로운 구제기금 발언들에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EU 고위 관리들은 그리스 국채를 보유한 민간채권단의 국채 상각에도 그리스가 부채 감축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패네타 "한국에 상당한 美 지상군 유지"

    리언 패네타 미국 국방장관은 26일(현지시간) 국방예산 축소와 육군 병력 감축 방침에도 불구하고 한반도에는 상당한 규모의 지상군을 유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패네타 장관은 이날 2013 회계연도 국방예산안을 설명하면서 "우리는 한국과 같은 곳이나 중동지역에 상당한(a significant) 규모의 지상군을 주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패네타 장관은 향후 이라크전쟁 등의 종료와 국내 재정난 등을 계기로 미군을 보다 규모가 작지만 민첩하고 유연하며,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獨법원 애플 특허침해 기각에 삼성 '당혹'

    독일법원이 잇따라 삼성전자가 제소한 애플의 특허침해 고소를 기각함에 따라 삼성전자의 특허전 전략에 먹구름이 끼었다. 독일 만하임 지방법원이 지난 20일(이하 현지시간)에 이어 27일에도 삼성전자가 애플을 상대로 제기한 통신특허 침해에 대해 기각 판결을 내리자 삼성전자는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분위기다. 이날 판결은 통신 오류가 발생할 때 중요 데이터 손실을 방지하는 기술 특허와 관련한 것이었다. 이는 3세대(3G) 이동통신을 이용한 스마트폰을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삼성, 4분기 애플에 뒤졌지만…"진검승부 올해부터"

    ...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판매량을 2810만대로 예측했다. 이를 감안하면 삼성전자의 4분기 스마트폰 판매량은 3650만대로 추산된다. 이는 애플에 약 50만대 뒤진 수치다. 애플은 같은 기간 3704만대의 스마트폰을 판매했다고 지난 24일(현지시간) 발표했다. 3분기 애플을 제치고 세계 스마트폰 시장 1위에 오른 지 3개월 만에 애플에 선두 자리를 뺏긴 셈이다. 다만 연간 스마트폰 판매량은 삼성전자가 9450만대 가량으로 추정돼 9254만대를 판매한 애플을 앞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leesm

  • 美 경기회복 조짐에 오바마 지지율 올라

    ... 대다수는 미국 경제가 잘못된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NBC 뉴스와 공동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오바마 대통령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대한 찬성비율이 48%를 기록, 반대 46%보다 많았다고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정책에 대한 찬성 비율이 반대를 앞선 것은 7개월만에 처음이다. 오바마 대통령의 전반적인 경제운용에 대한 찬성비율은 45% 가량으로, 지난해 12월 중순 실시한 조사 결과에 비해 6% 포인트가 올랐다. 미국 경제의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美 LA 명물 `9센트` 커피 역사 속으로..35년만에 가격 인상

    ... 사라진다. 세금 1센트를 포함해 10센트 짜리 동전 한 개로 커피 한잔을 마실 수 있어 앤젤리노(로스앤젤레스 거주민) 뿐 아니라 관광객의 사랑을 받아온 필립스 레스토랑은 다음 달부터 커피 가격을 50센트로 올리기로 했다고 26일 (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타임스가 보도했다. 필립스 레스토랑은 더는 9센트에 커피를 팔 수 없다면서 커피 값을 45센트로 결정했으며 세금 5센트를 더해 50센트를 받겠다고 밝혔다. 프렌치딥 샌드위치로 유명한 필립스 레스토랑은 아침 식사에 공짜로 ...

    한국경제TV | 2012.01.27 00:00

  • 메르켈 "그리스 구제금융안 잘 진행돼"

    라호이 "EU내 여유 기금 성장정책에 활용"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26일(현지시간) 그리스 2차 구제금융 지원을 위한 협상이 "잘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마리아노 라호이 스페인 총리와 베를린에서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면서 그리스 관련 협상이 30일 열리는 유럽연합(EU) 정상회담까지 마무리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메르켈은 "트로이카(유럽연합·유럽중앙은행·국제통화기금)로부터 EU 정상회담 때까지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thumbnail
    노키아 '끝모를 추락' 3분기 연속 적자

    세계 최대 휴대폰 제조업체인 노키아가 3분기 연속 대규모 적자를 기록했다. 애플 등에 밀려 스마트폰 매출이 크게 줄어든 데 따른 것이다. 노키아는 “지난해 4분기 10억7000만유로(1조5700억원) 적자를 냈다”고 26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매출도 전년 동기에 비해 21% 감소한 100억유로에 그쳤다. 적자 규모는 시장의 전망치를 넘어섰다. 블룸버그는 노키아가 9억300만유로의 손실을 낼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런 실적 부진은 스마트폰 등 휴대폰 판매가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김희경

  • "北 새 지도부, 북한경유 가스관 약속"

    ... 사망 후 들어선 북한의 새 지도부가 러시아에서 북한을 경유, 한국으로 이어지는 천연 가스관 건설 사업이 차질없이 계속될 것이라고 재확인했다. 모스크바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세르게이 슈마트코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은 25일 저녁(현지시간) 취임 인사 차 에너지부를 방문한 러시아 주재 위성락 한국대사와의 면담에서 "북한 새 지도부가 이 프로젝트(북한 경유 가스관 사업)를 계속 추진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며 "현재 가장 핵심적 과제는 가스 가격 문제와 관련한 협상을 ...

    연합뉴스 | 2012.0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