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4901-334910 / 394,9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주택판매 감소에 하락 마감

    26일(현지시간) 뉴욕증시가 상승세로 출발했다 하락 마감했습니다. 기업 실적 개선 등이 주가에 호재로 작용했으나 지난달 신규주택 판매 실적이 빌미가 되어 주가를 끌어내렸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2.33포인트(0.17%) 하락한 1만2천734.63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7.60포인트(0.57%) 내린 1천318.45, 나스닥종합지수는 13.03포인트(0.46%) ...

    한국경제TV | 2012.01.27 00:00

  • 외국 자동차업체, 미국 생산 확대

    ... 확대하고 있다. 새로 공장을 건설하거나 고용을 늘리고 있어 미국 경제 회복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26일(현지시간) 미국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도요타, 혼다, 닛산 등 일본 자동차 업체들은 유럽, 한국, 중동 등으로의 수출을 위해 ... 1천200명을 채용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이외에 전기차를 만드는 공장에서 1천300명을 추가로 고용할 예정이며 미시간주 파밍턴 힐스의 기술센터에서 일할 엔지니어 150명도 채용할 계획이다. 도요타는 이달 초 미국 공장의 생산을 늘려 ...

    오토타임즈 | 2012.01.27 00:00

  • 배상문·존 허 첫날 '톱10'…노스코스의 힘?

    ... 695야드다. 예상대로 길이가 짧은 노스코스의 성적이 월등히 좋았다. 평균 타수는 노스코스가 69.244타였고 사우스코스는 72.846타였다. 코스가 약 700야드 짧으니 3.6타 정도 덜 나왔다는 얘기다. 노스코스에서 플레이한 배상문은 26일(현지시간) 이글 1개에 버디 7개, 보기 2개로 7언더파 65타를 쳐 공동 8위에 포진하며 시즌 첫 '톱10' 진입의 청신호를 켰다. 배상문은 2라운드에서는 긴 사우스코스에서 플레이한다. 노스코스에서 플레이한 스펜서 레빈, 카일 스탠리(이상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한은구

  • 매킬로이 공동 선두…HSBC 챔피언십 1R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샷 감각이 좋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황제 간 대결'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점했다. 매킬로이는 26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GC(파72)에서 열린 유러피언투어 '아부다비 HSBC골프챔피언십'(총상금 270만달러) 첫날 5언더파 67타를 기록해 공동선두에 올랐다. 반면 대회 전 “모든 준비를 완벽하게 마쳤다”고 호언했던 타이거 우즈(미국)는 2언더파 70타를 쳐 공동 9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우즈의 페어웨이 안착률은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한은구

  • thumbnail
    "월급 깎아 마땅"…은행의 '다보스 반성문'

    ... 비판을 다분히 의식한 행보다. 1년 전 같은 장소에서 금융규제 완화를 주장하며 각국 정상들과 설전을 벌였던 것과는 딴판이다. ◆반성문 쓰는 은행들 다보스포럼에 참석 중인 비크람 팬디트 씨티그룹 최고경영자(CEO)는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TV와의 인터뷰에서 “은행을 향한 분노가 깊어지고 있다”며 “은행은 대중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은행의 역할은 실물경제를 돕는 것”이라며 “은행은 고객을 섬겨야지 은행 스스로를 섬겨서는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이태훈

  • 빌 게이츠 "그래도 해외원조가 해답"

    ... 위한 지원 강조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창업주이자 자선사업가인 빌 게이츠는 '해외 원조(Foreign Aid)'의 실효성이나 자금유용 등에 대한 비판여론에도 불구하고 지구촌 최빈국의 농업개혁에는 해외 원조가 해답이라고 27일(현지시간) 주장했다. 빌&멀린다 재단의 공동 회장을 맡고 있는 게이츠는 이날 인터내셔널 헤럴드 트리뷴(IHT) 기고문에서 '아프리카의 뿔' 지역에 대한 긴급원조가 늦어 수 천명의 목숨과 수백만 달러의 자금이 낭비됐다는 '옥스팜'과 '세이브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美 작년 4분기 경제성장률 2.8%

    6분기來 최고치..올초 성장률 부진 가능성 미국의 지난해 4분기 경제성장률이 최근 6분기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미 상무부는 지난해 4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 대비 2.8%(연환산) 증가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이로써 지난해 미국의 경제성장률은 1.7%로, 전년도의 3.0%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지난해 4분기 성장률은 시장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인 3.0%에는 다소 못 미친 것이나 전분기에 기록했던 1.8%보다는 1%포인트나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힐러리 "대선후보 토론 안봐"

    정계에서 물러날 준비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26일(현지시간) "공화당 대선주자들 간의 토론회를 그동안 한 번도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고 미 정치 전문지인 '폴리티코'가 전했다. 클린턴 장관은 그러면서 "험난했던 미국 정계"에서 물러날 준비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클린턴 장관은 이날 미 국무부 직원들과의 타운홀 미팅에서 "나는 대통령이 후임자를 지명할 때까지 이 자리에 머물다가 인계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밝혀왔다"고 재확인했다. ...

    연합뉴스 | 2012.01.27 00:00

  • 태블릿PC 급성장.. 1년만에 출하량 2배 이상 늘어

    지난해 4분기 전 세계 태블릿PC 출하량이 이전해보다 2배 이상 늘었습니다. 시장조사기관인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26일(현지시간) 지난해 4분기 태블릿PC 출하량이 1년전 1천70만대보다 2.5배 늘어 2천680만대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SA는 애플의 아이패드와 아마존 킨들파이어의 판매 호조가 태블릿PC 시장의 급성장에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습니다. 특히 애플은 4분기에만 아이패드 1천540만대를 팔아치우는 등 사상 최대의 실적을 ...

    한국경제TV | 2012.01.27 00:00

  • thumbnail
    500여명 '경제 스타' 빛난 '한국의 밤'

    50개국 500여명의 저명 인사들이 스위스 다보스에서 한국의 맛과 멋에 빠졌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26일(현지시간) 다보스포럼이 열리고 있는 모로사니 슈바이처호프 호텔에서 마련한 '한국의 밤' 행사에서다. 한국의 과거와 현재를 접목해 꾸민 행사장은 참석자들의 눈길을 끌었고 동서양 퓨전으로 내놓은 요리는 참석 인사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행사장 입구는 전통 기와집 대문으로 꾸몄고 한국 풍경을 소개하는 영상이 태블릿PC를 통해 흘러나왔다. 테이블에는 ...

    한국경제 | 2012.01.27 00:00 | 윤정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