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8971-338980 / 391,1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차 아반떼, 미국서 시빅, 코롤라 제쳤다

    ... 평가 담당자는 "현대차는 이번 평가에서 아반떼와 같은 경쟁력 우위에 있으면서도 가치 있는 차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확증했으며, 더욱이 혼다 시빅을 가뿐히 넘어섰다"고 극찬했다. 이와 함께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는 26일(현지시간), 아반떼를 '2011 최고 안전 차'로 선정했다.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는 소형차 신차 13개 모델의 안전도 평가를 실시한 결과 아반떼를 비롯해 총 6개 차종을 최고 안전 차로 선정했다. 아반떼는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가 실시하는 ...

    오토타임즈 | 2011.05.27 00:00

  • [PGA] 위창수 1R 31위, 최경주는 공동 76위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 선두는 오버턴 위창수(39·테일러메이드)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HP바이런넬슨 챔피언십(총상금 650만달러) 1라운드에서 공동 31위에 올랐다. 위창수는 26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어빙의 포시즌스 TPC(파70·7천166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2개를 묶어 1언더파 69타를 쳤다. 로리 사바티니(남아공) 등과 함께 공동 31위에 오른 위창수는 6언더파 64타로 단독 선두에 나선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국제유가,美 경제지표 부진에 하락..WTI 100.23달러

    [0730]국제유가가 미국 경제지표 부진에 따른 수요감소 전망으로 하락했다. 26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원유(WTI) 7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배럴당 1.09달러(1.1%) 내린 100.23달러로 거래를 마쳤다.런던 선물거래소(ICE)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27센트 오른 115.20달러에 거래됐다. 국제유가 하락은 미국의 부진한 경제지표가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이날 미국의 1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수정치는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mincho

  • 필리핀 유학 한인여대생 숨진 채 발견

    필리핀에서 유학 중이던 한국인 여대생이 숨진 채 발견돼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외교통상부에 따르면 필리핀 모 대학에 재학 중이던 김모(22.여)씨가 지난 24일 마닐라시의 한 호텔방에서 몸에 여러 군데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김씨의 옆에는 현지인 남자친구가 총상을 입고 숨져 있었다. 이들은 호텔 체크아웃 시간이 지나도 방에서 나오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겨 방문을 열고 들어간 호텔 직원에게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현대기아 5월 美시장서 첫 3위 전망"

    ... 전망..日대지진 영향 점유율 10.9% 현대기아차가 5월 미국 시장에서 도요타를 제치고 사상 처음으로 시장점유율 3위에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자동차 전문매체인 트루카닷컴(www.turecar.com)은 25일(현지시간) 현대기아차의 5월 미국 시장 판매량이 작년 동기 대비 43.4% 늘어난 11만5천434대에 달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이에 따라 현대기아차의 미국 시장점유율은 10.9%로 GM과 포드에 이어 3위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현대기아차는 ...

    연합뉴스 | 2011.05.26 00:00

  • 사르코지-슈미트 구글 CEO,인터넷 규제 놓고 설전

    ... 정보기술(IT)업계 최고경영자(CEO)들이 인터넷 규제를 두고 설전을 벌였다. AFP통신은 주요 8개국(G8) 정상회담에 앞서 개최된 파리 e-G8에서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과 에릭 슈미트 구글 CEO가 이견을 보이며 대립했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24일부터 25일까지 열리는 e-G8에는 IT업계의 주요 인사들이 참여해 인터넷 사용과 사생활 보호 등에 관한 의견을 나눈다.e-G8에는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와 언론재벌 루퍼트 머독 등이 초청됐다. 사르코지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11.05.26 00:00 | mincho

  • 스위스, 2034년까지 원전 퇴출 방침

    에너지장관 "안전이 가장 중요" 스위스 연방각의(연방정부)가 오는 2034년까지 원자력 발전소를 점진적으로 퇴출하기로 했다고 스위스 국제방송 인터넷판이 26일 보도했다. 도리스 로이타르트 에너지부 장관은 지난 25일(현지시간) 연방각의에서 스위스 국내에 있는 5개 원전이 수명을 다한 뒤에 새 원전으로 대체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타르트 장관은 자국내 원전의 수명을 50년으로 설정했다고 밝혔다. 정부의 계획대로라면 5개 원전 가운데 가장 ...

    연합뉴스 | 2011.05.26 00:00

  • 유럽 증시,은행주 강세에 이틀째 상승 마감

    [0730]유럽 증시가 25일(현지시간) 거래를 상승세로 마감했다.이틀 연속 오름세다.코메르츠방크를 비롯한 은행주가 강세를 나타내며 주가 상승을 이끌었다. 범유럽 지수인 스톡스 유럽600은 전일대비 1.98포인트(0.72%) 상승한 277.37에서 장을 마쳤다.영국 런던증권거래소의 FTSE100 지수는 11.73포인트(0.20%) 오른 5870.14로 마감했다.독일 프랑크푸르트증권거래소의 DAX30 지수는 20.28포인트(0.28%) 상승한 ...

    한국경제 | 2011.05.26 00:00 | mincho

  • [시황레이더] 변동성 흐름 속 기술적 반등 예상

    ... 투자가가 장중 '팔자'로 돌아서면서 1%대 하락, 2030선으로 물러났다. 상승세로 장을 출발해 한때 2080선을 회복했던 지수는 외국인 매도 전환과 함께 곤두박질, 2030선까지 밀려나는 변동성이 큰 흐름을 보였다. 25일(현지시간) 뉴욕증시 반등은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뉴욕증시는 배럴당 100달러를 재차 넘어선 유가에 힘입어 상승세를 나타냈다. 증권업계에선 당분간 코스피지수의 조정장세가 추가적으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

    한국경제 | 2011.05.26 00:00 | bky

  • 코스피, 외인 복귀로 2060선 회복…車·정유 '강세'

    ... 있다. 주도주인 자동차과 정유, 일부 화학주가 상승세를 이끌며 지수는 장중 2060선을 회복했다. 26일 오전 11시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7.82포인트(1.37%) 뛴 2063.69를 기록 중이다. 지난 25일(현지시간) 뉴욕증시가 국제유가 등 원자재 가격 상승에 힘입어 반등한 상황에서 이날 지수도 1%대 강세로 장을 출발했다. 이후 2060선을 회복한 지수는 한때 2069.62까지 뛰어 2070선을 넘보기도 했다. 외국인이 금융, 운수장비, 철강금속, ...

    한국경제 | 2011.05.26 00:00 | b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