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4601-344610 / 374,9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Amazing Australia!

    ... 만큼 동경해 마지않는 나라다. 호주에 가 보지 않은 사람들보다 한 번이라도 가 본 사람들이 더욱 그곳에서의 꿈같은 시간을 다시 한 번 갖길 원한다. 한국과의 시차도 1시간 밖에 나지 않아 도착하자마자 바로 낯선 경험 속으로 뛰어들 수 ... 매일 운항한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하면 서울~시드니 직항과 시드니~멜버른 국내선을 타게 된다. 스케줄은 현지 도착이 이른 아침인 캐세이패시픽 항공이 여행하기 좋다. 골드코스트·멜버른(호주)=김지연 기자 jykim@moneyro.com ...

    Money | 2007.08.21 11:46

  • Amazing Australia!

    ... 만큼 동경해 마지않는 나라다. 호주에 가 보지 않은 사람들보다 한 번이라도 가 본 사람들이 더욱 그곳에서의 꿈같은 시간을 다시 한 번 갖길 원한다. 한국과의 시차도 1시간 밖에 나지 않아 도착하자마자 바로 낯선 경험 속으로 뛰어들 수 ... 매일 운항한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하면 서울~시드니 직항과 시드니~멜버른 국내선을 타게 된다. 스케줄은 현지 도착이 이른 아침인 캐세이패시픽 항공이 여행하기 좋다. 골드코스트·멜버른(호주)=김지연 기자 jykim@moneyro.com ...

    한국경제 | 2007.08.21 11:46

  • [뉴욕증시] 신용경색-추가조치 기대속 혼조…다우 이틀째 상승

    2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는 신용경색 우려가 지속되는 가운데 지난 17일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재할인율 0.5%포인트 인하에 따른 금리 인하 등 추가 조치의 기대감이 겹치면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가 이틀 연속 오르고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약보합세를 기록하는 등 혼조세를 보였다. 잠정 집계에 따르면 이날 뉴욕 증권거래소(NYSE)에서 블루칩 위주의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지난주 종가에 비해 42.2...

    연합뉴스 | 2007.08.21 00:00

  • 국제유가, 허리케인 유전시설 비켜갈 예상에 하락

    20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허리케인 딘이 원유 생산시설이 밀집한 멕시코만을 비켜 갈 것으로 보임에 따라 하락했다. 이날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9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 중질유(WTI)는 지난주 종가에 비해 86센트(1.2%) 내린 배럴당 71.1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영국 런던 ICE 선물시장의 10월 인도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지난주 종가에 비해 1.09달러(1.6%) 내린 배럴 당 69.35달러를 기록했다. 시속 230km의 ...

    연합뉴스 | 2007.08.21 00:00

  • thumbnail
    오지랖(?) 넓은 차베스…런던 빈민층 버스료 지원

    ... 대통령이 런던 빈민층의 버스요금을 지원한다. 석유에서 벌어들인 돈으로 사회주의 지지 세력을 확산시키려는 차베스의 '오일 외교'가 남미와 아시아를 넘어 선진국 영국의 수도 런던까지 뻗치고 있다. 켄 리빙스턴 런던시장은 20일(현지시간) 베네수엘라의 지원을 받아 런던 빈민층에게 버스 승차요금을 절반으로 깎아주겠다고 발표했다. 베네수엘라 국영 석유회사인 PdVSA의 유럽 자회사는 1년간 총 3200만달러를 런던시에 지급할 계획이다. 수혜자는 사회보장 급여를 받는 독거노인,장애인 ...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장규호

  • thumbnail
    美 국채수익률 18년만에 최대 하락

    ... 있다. 안전자산 선호현상이 가속화되면서 3개월만기 국채 수익률은 18년여 만에 가장 큰 하락폭을 기록했다. 미 최대 모기지회사인 컨트리와이드 파이낸셜이 직원을 감축키로 하는 등 모기지회사의 피해도 확산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다우지수와 나스닥지수는 각각 0.32%와 0.14% 오르고 S&P500지수는 0.03% 내리는 등 주식시장은 안정되는 모습을 보였다. FRB가 지난 17일 재할인율을 0.5%포인트 인하하고 기준금리인 연방기금 ...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하영춘

  • thumbnail
    허리케인을 피해서‥

    허리케인 '딘'이 미국 쪽으로 북상함에 따라 미국 텍사스주 각급 학교의 스쿨 버스들이 주민 소개령에 대비,지난 20일(이하 현지시간) 남부 텍사스밸리로 집결하고 있다. 가장 강력한 허리케인인 5등급으로 발달한 딘은 21일 오전 유카탄 반도를 거쳐 멕시코 만으로 진입할 예정이다. /앨리스(미국)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장규호

  • 日당국, 대만여객기 폭발사고 조사 박차

    ... 항공사가 보유한 21대의 여객기에 대해서도 긴급 점검을 지시했다. 국토교통성의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는 사고가 나자 현지에 조사반을 급파, 사고기에 대한 현장 검증을 실시하는 한편 사고기 승무원 등에 대해서도 청문 조사를 실시했다. ... 사고기는 착륙 직후 연료탱크에서 우측 주날개 아래 제2엔진에 연료를 공급하는 배관에 문제가 발생, 주기장에 멈춘 뒤 단시간에 대량의 제트연료가 기체밖으로 누출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승객과 승무원 등 165명을 태운 사고 ...

    연합뉴스 | 2007.08.21 00:00

  • 대우인터, 아프리카에 발전소 건설 계약

    ... 달러, 우리돈 1700억원 규모의 발전소 건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2009년 9월 준공 예정인 발전소는 석탄을 연료로 120메가와트의 전기와 시간당 660톤의 증기를 생산, 광산에 공급합니다. 규모는 마다가스카르 총 발전시설용량(300MW)의 40%에 해당하며 단일 설비로는 현지에서 가장 큰 규모의 프로젝트입니다. 특히 이번 수주는 국내기업들이 해외 자원개발 투자사업에 참여하고 관련된 플랜트 설비를 지분투자기업간의 컨소시엄을 이루어 ...

    한국경제TV | 2007.08.21 00:00

  • 탈레반 대변인 2명, 대면협상에 '딴 목소리'

    ... 노력이 충분하지 않다"고 전화통화로 위협했다. 무자히드는 "오늘(20일) 한국 측과 전화접촉을 했는데 한국 측이 시간을 더 요구했다"며 "한국 측이 아프간과 미국 정부를 설득중이라고 전화로 말했지만 설득할 수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 담당하고 있다. 이번 인질 사건은 아마디의 담당지역이며 아마디가 대변인 직책을 더 오래 맡아 신뢰도가 높다는 게 현지 언론인들의 의견이다. AFP통신은 아울러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 탈레반이 몸값 제의를 거절했다고 전했다. (두바이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7.08.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