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3701-353710 / 418,0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애플, 삼성 갤럭시탭 10.1 판매 중단 요구"

    법원의 중재로 미국에서 삼성전자와 애플 CEO가 특허권 침해 소송 협상에 들어간 가운데 애플이 삼성전자의 태블릿PC인 `갤럭시탭 10.1` 판매 중단을 요구했다고 블룸버그가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애플이 항소심 결과 특허권 침해 소송에서 승소할 가능성이 높아지자 미국내에서 갤럭시탭 10.1 판매의 즉각적인 중단을 요구했다고 전했다. 애플은 지난해에도 산호세 지방법원에 유사한 요구를 했지만 작년 12월 기각 당한바 있다. 지난 5월14일 ...

    한국경제TV | 2012.05.22 00:00

  • [초점] 안갯속 증시…1차 반등 지수대는?

    ... 전망이라며 전기전자, 자동차, 낙폭 과대 업종에 대한 단기 매매 전략을 유지할 것을 권했다. 다만 오는 23일(현지시간)에 예정된 유럽연합(EU) 정상회담이 시장에 어느 정도 안도감을 줄 경우 다음달 17일 그리스 2차 총선 전까지 ... 제한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EU정상회담에서 유로본드 등이 논의되더라도 근본적인 해결책을 찾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며 "그리스가 디폴트(채무불이행)에 빠지지 않는다면 그리스 2차 총선 때까지 코스피지수는 1770~1900포인트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bky

  • 美 첫 민간우주로켓 발사 성공

    민간우주선 시대 개막 미국의 첫 민간 우주 로켓인 스페이스 X사의 팰컨 9호가 22일 새벽 3시44분(현지시간) 미 플로리다주 케이프 커내버럴 공군기지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됐다. 화물이 실린 드래건 캡슐을 장착한 팰컨 9호는 국제우주정거장(ISS)으로 향할 예정이다. (케이프 커내버럴<美플로리다주> AP=연합뉴스) hoonkim@yna.co.kr

    연합뉴스 | 2012.05.22 00:00

  • 피치, 日 신용등급 두 단계 강등…'A+'로 한국과 동일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22일(현지시간) 일본의 국가신용등급을 'AA'에서 'A+'로 두 단계 낮췄다고 밝혔다. 피치는 또 등급 전망을 '부정적'으로 유지해 추가 강등 가능성을 열어놨다. 앤드루 콜크훈 아시아·태평양 국가신용등급 대표는 이날 내놓은 성명에서 "공공부채 비율이 높고 상승 중이라는 점을 반영했다"고 강등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일본의 재정건전성 강화 계획이 재정 문제에 직면한 다른 고소득 국가들보다 상대적으로 느긋해 보이고, 계획을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sojung12

  • 라가르드 "영국 양적완화 추가조치 필요"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22일(현지시간) 영국 경제에 대해 침체상황 극복을 위한 금리인하 등 양적완화 조치가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이날 런던에서 영국경제 연례보고서를 발표하면서 긴축 정책 유지는 필요하지만,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회복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가운데 영국 경제의 불확실성은 커진 상황"이라며 "저성장 기조가 굳어지기 전에 부양조치를 취할 필요성이 ...

    연합뉴스 | 2012.05.22 00:00

  • 코스닥, 개인·기관 '사자'에 이틀째 상승

    코스닥지수가 개인과 기관 매수세 유입을 바탕으로 이틀째 반등 기조를 이어가고 있다. 22일 오전 9시5분 현재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7.10포인트(1.59%) 뛴 455.99를 기록 중이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증시가 저가 매수세 유입과 함께 반등한 가운데 코스닥지수 역시 450선을 회복하며 1%대 강세로 장을 시작했다. 오는 23일 유럽연합(EU) 특별정상회담을 앞두고 각국 정상들이 유로존(유로화 사용 17개국) 재정위기 타개를 위한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blooming

  • thumbnail
    "바빠도 점심은 사무실에서 드시지 마세요" 심부정맥혈전증 위험 증가!

    ... 밖에서 먹는 것이 건강에 도움이 된다'라는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의 5월15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뉴질랜드 연구진은 직장인들이 책상에서 계속 점심을 먹을 경우 심부정맥혈전증(DVT)에 걸릴 위험이 ... 것으로 나타났다. 뉴질랜드 의학 연구소 리처드 바즐리 박사와 연구진은 일반적으로 책상에 앉아 점심을 먹으면 장시간 움직이지 않아 혈전의 위험이 2.2배 증가한다고 말한다. 이에 리처드 바즐리 박사는 "앉아있는 시간이 늘어나면 나중에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thumbnail
    JP모건 손실은 진드기 탓?

    “JP모건체이스의 수십억달러 손실은 진드기 때문?” 뉴욕타임스(NYT)는 21일(현지시간) JP모건이 파생상품 손실을 낸 것은 이나 드루 전 최고투자책임자(CIO·55·사진)가 병가를 낸 것에서 비롯됐다고 보도했다. 2010년 병으로 자리를 비운 사이 위험한 투자 결정이 이뤄졌다는 얘기다. 그의 병명은 라임병(lyme disease). 진드기가 옮기는 세균에 의한 전염병이다. 이 병으로 드루가 자리를 지키지 못하는 일이 많아졌다. 이번 사고의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전설리

  • 뉴욕서 상위 1%가 소득 33% 차지…전국의 2배

    미국 뉴욕의 개인소득 중 3분의 1이 상위 1%의 주머니에 들어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평균치와 비교해 배 이상 많은 것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뉴욕의 양극화 현상이 심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뉴욕타임스(NYT)는 21일(현지시간) 발표될 뉴욕시 감사원의 자료를 인용, 2009년 한해동안 상위 1%의 뉴요커들이 벌어들인 소득이 뉴욕시민 전체 개인소득의 32.5%를 차지했다고 보도했다. 같은 해 미국 전역에서는 상위 1%가 전체 소득의 17%를 가져갔다. ...

    연합뉴스 | 2012.05.22 00:00

  • 코스닥, 상승폭 키워 460선 회복 타진…엔터株 '강세'

    코스닥지수가 상승폭을 2%대로 키워 460선 회복을 시도하고 있다. 22일 오후 1시25분 현재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1.02포인트(2.45%) 뛴 459.91을 기록 중이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증시가 저가 매수세 유입과 함께 반등한 가운데 코스닥지수 역시 1%대 강세로 장을 시작했다. 이틀 연속 반등 기조를 이어가고 있는 지수는 외국인 매수세가 강화되며 상승폭을 확대, 460선 회복을 타진하고 있는 모습이다. 외국인이 173억원어치 ...

    한국경제 | 2012.05.22 00:00 | bloom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