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3701-353710 / 394,1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도요타, 주가 '폭락'…언론 통해 대응 모색

    대규모 리콜(결함시정) 사태로 주가가 폭락세를 보이고 있는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언론사를 통해 본격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짐 렌츠 도요타 미국법인 사장은 이날 오전 미국 NBC방송의 아침 뉴스프로그램 '투데이쇼'에 출연해 이번 사태의 경위를 설명하고 회사 측의 대응 방안을 알릴 예정이다. 렌츠 사장은 방송 출연 직후 미국 내 언론사들과의 컨퍼런스콜(전화 회의)을 통해 도요타의 입장을 표명할 방침이다. 아울러 ...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gene

  • 비욘세, '그래미 여왕' 등극…6관왕

    '올해의 앨범상'은 컨트리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 팝스타 비욘세가 제52회 그래미 상에서 6관왕에 오르며 '그래미 여왕'으로 등극했다. 비욘세는 1월31일(현지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제52회 그래미 상에서 '싱글 레이디스(Single Ladies)'로 받은 올해의 노래상(Song Of The Year)을 포함해 모두 6개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AP 통신이 보도했다. 비욘세는 그래미 주요 4개 부문 중 하나인 올해의 노래상 외에 ...

    연합뉴스 | 2010.02.01 00:00

  • thumbnail
    '도요타 vs 현대차'로 본 무디스의 韓-日 기업전망은?

    국제 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가 일본 도요타자동차와 한국 현대자동차 두 회사가 처한 엇갈린 상황을 조명하며 양 국 기업들의 향후 전망을 분석해 주목된다. 무디스는 1일(현지시간) 발행한 '주간 신용전망 보고서'에서 도요타의 이번 대규모 리콜(결함시정) 사태와 관련, 경쟁사인 현대차가 지난해 4분기에 전년대비 4배 증가한 수익을 거둔 점을 들어 두 회사의 상반된 현황과 향후 전망에 대한 분석을 내놨다. 브라이언 카힐 무디스 기업재무분석 팀장은 "지난 ...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gene

  • 첫날부터 비지땀 김태균 "비 와서 아쉬워"

    ... 1일 일본 오키나와현 이시가키지마 마린스 볼파크에서 첫 훈련을 마쳤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점심 먹는 시간만 빼고 꾸준히 이어진 강행군이었다. 롯데 마린스에서 연수 중인 조원우 코치와 손세진 트레이너, 김영롱 통역이 지켜보는 ... 볼파크 외야에는 오키나와현 관광청이 빨간 글씨로 '날려버려 김태균'이라는 한국말 현수막을 내걸어 눈길을 끌었다. 현지에 사는 동포 2명도 자원봉사에 나서는 등 이승엽(34.요미우리) 이후 5년 만에 롯데 유니폼을 입은 한국 간판 타자에 ...

    연합뉴스 | 2010.02.01 00:00

  • [일본경제 현장을 가다] 흔들리는 '모노즈쿠리'

    ... 끌어안고 있던 산적한 문제중 하나란 해석도 있습니다. 저희 한국경제TV에서는 토요타발 악재로 신음하고 있는 일본 현지 경제를 직접 기획 취재 보도하는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오늘은 그 첫번째 순서로 일본 제조업의 버팀목인 부품 소재 ... 수요처를 확보했습니다. 과거 일본 의존적이던 우리 업체들이 조금씩 주도권을 잡기 시작한 것입니다. 일부에서는 일본 현지 업체의 인수설까지 심심치 않게 나옵니다. 국내 업체들이 위상이 달라진 것입니다. 지난해 우리나라 대일 무역 적자는 ...

    한국경제TV | 2010.02.01 00:00

  • "부안 방폐장 반대자들 얼굴도 못들고 다녀"

    ... "충청권 여론조사는 여전히 원안 지지가 우세하지만 바닥민심은 상당한 변화가 있다고 확인할 수 있다"며 "앞으로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바닥에서도 지지세가 확산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법개정이 순탄하지 않을 거라는 비관적인 전망도 ... 회의에서는 세종시 주민 13명과 함께 독일의 행정기관 분산실태 등을 파악하기 위해 독일을 다녀온 김광석 민간위원이 현지시찰 결과를 보고했다. 김 위원은 "독일 현지에서는 행정부처 분산에 따른 비효율성이 매우 커 행정부처가 통합돼야 ...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장진모

  • 美자본 상징 맥도널드 러시아 상륙 20년

    ... 개업하던 날 약 5천 명의 모스크바 시민이 몰려들었다. 이들은 미국을 상징하는 햄버거와 코카콜라를 사 먹으려고 몇 시간 정도 기다리는 수고를 마다하지 않았다. 이날 하루 동안 맥도널드를 찾은 모스크바 시민은 약 3만 명. 맥도널드 ... 자유가 허용됐음을 의미하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또 다른 미국 패스트 푸드 업체인 버거킹이 최근 러시아 현지 카페 체인 업체와 손잡고 모스크바에 1호점을 열었고, 미국 도넛 전문 브랜드인 던킨도너츠도 올해 모스크바에 10개의 ...

    연합뉴스 | 2010.02.01 00:00

  • thumbnail
    [호암탄생 100주년…다시 길을 묻다] (上) " 한국 대기업엔 특유의 기업가 정신"

    "한국에는 다른 나라에서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기업가 정신이 있다. " 타룬 칸나 하버드대 경영대학원 교수(43 · 사진)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본지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한국의 대기업 그룹(재벌)은 기업가 정신이 발화하고 구현된 터전이었으며,한국 경제의 핵심 성장엔진이었다"고 평가했다. 그는 특히 "이건희 전 회장을 비롯한 삼성의 오너 경영진이 기업 전체의 업그레이드에만 관여하면서 개별 사업들을 역량있는 전문경영인에게 맡기고 있는 것은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이익원

  • thumbnail
    '철의 여인' 마거릿 대처 다이어트 비화 공개

    영국 최초의 여성 총리 마거릿 대처의 다이어트 비화가 뒤늦게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마거릿 대처 전 영국 총리는 취임 직전 약 9kg 감량을 목표로 하는 다이어트를 했다고 30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전했다. 이 숨겨진 이야기는 대처 전 총리 관련 기록재단(Margaret Thatcher Archive Trust)이 대처가 사용하던 가죽 다이어리에 적힌 내용을 공개하면서 알려졌다. 여기에는 다이어트에 관한 기록부터 직접 작성한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mellisa

  • 李대통령 "6시간 자면 더 피곤해"

    다보스체류 26시간에 20여개 일정 `강행군' 이명박 대통령은 지난 28,29일(현지시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제40회 세계경제포럼(WEF)에 참석하면서 거의 휴식을 취하지 못한 채 `강행군'을 이어간 것으로 31일 알려졌다. 다보스에 머문 총 26시간 동안 공식일정 16개를 포함해 비공식 일정 등 모두 20여건의 일정을 소화한 것은 물론 틈틈이 국내외 상황을 보고받고 행사 준비를 하느라 `분(分) 단위'로 움직여야 했다는 게 수행한 참모들의 ...

    연합뉴스 | 2010.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