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4771-374780 / 396,2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기업 10월 해고 감소

    지난달 미국 기업들의 해고 발표가 예년에 비해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채용전문 컨설팅업체인 '챌린저 그레이 앤 크리스마스'는 2일(현지시간) 10월 중 미국 기업들의 해고 발표가 총 8만1천301명으로 9월에 비해 13%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그러나 전통적으로 해고가 많은 10월 치고는 매우 적은 것. 올해 10월의 해고자수는 지난해 10월에 비해 20% 가량 낮은 것이며, 지난 2000년 10월 이후 5년만에 가장 적은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美 행정부, 테러용의자 처리지침 개정 논란"

    조지 부시 행정부 내부에서 테러용의자 처리를 위한 국방부 지침에 제네바협약의 내용을 포함시킬 지 여부를 놓고 격론이 벌어지고 있다고 뉴욕타임스가 2일(현지시간) 전했다. 이 신문의 보도에 따르면 국방부와 국무부의 일부 관리, 군 변호사들은 잔혹하고 모욕적인 행위를 금지하고 있는 제네바협약에 가깝도록 관련 지침을 개정하는 것이 포로학대의 재발을 막고 이슬람 극단주의자들과의 싸움에 대한 국제적인 지지를 얻어낼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딕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삼성전자, 나흘째 기지개..60만원 재도전하나

    ... 기술주 강세 영향인 듯 이 때문에 3일 오전시장에서 삼성전자의 연 나흘 강세는 삼성전자의 단기 실적과 주가 흐름의 조속한 반전 가능성을 염두에 둔 것이라기보다는 미국시장의 기술주 강세에 따른 반사효과 정도로 풀이되고 있다.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에서 인텔과 애플컴퓨터와 AMD 등 대표 기술주들이 3∼4%대의 상승세를 보인 데다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 역시 2.8% 상승하면서 대만증시의 TSMC와 UMC 등 반도체주, AU옵트로닉스, 치메이옵토일렉트로닉스 등 LCD주들도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thumbnail
    나폴레옹 송곳니는 1500만원‥10일 영국서 경매 부쳐져

    치통을 앓았던 프랑스 황제 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치아가 오는 10일(현지시간) 경매에 부쳐진다. 영국 윌트셔 스윈든의 도미니크윈터 경매소에 10일 출품될 이 송곳니의 낙찰가는 8000파운드(한화 약 1440만원)까지 치솟을 전망이라고 영국 언론들이 2일 감정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보도했다. 이 송곳니는 나폴레옹이 1815년 워털루 전투에서 영국에 패한 뒤 세인트헬레나 섬에서 유배 중이던 1817년 주치의인 배리 오매아라가 뽑아 보관해 온 것으로 ...

    한국경제 | 2005.11.03 00:00 | 정용성

  • 故 전락원 파라다이스 회장 1주기 추모식

    ... 보여주는 상징적인 장소"라면서 "고인의 유훈이 서린 장소에서 유족·친지 귀빈들과 함께 그 업적을 기리고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전필립 부회장 유족들은 추모식에 앞서 오전 11시에는 경기도 광주 선영에서 추모예배를 ... 활동에도 앞장섰던 고인은 70년대 국내기업 최초로 진출한 아프리카 케냐에서 성공적인 호텔 경영과 공익활동을 전개하며 현지인들로부터 신망을 얻었으며, 89년부터 주한 케냐 명예총영사로 활약하며 민간외교관으로서도 큰 족적을 남겼습니다. ...

    한국경제TV | 2005.11.03 00:00

  • [방폐장 부지 경주로 확정] 2009년부터 폐기물 본격 반입

    ... 70만평의 부지를 마련한 상태"라며 "이 중 3·4호기에 해당하는 40만평을 방폐장 부지로 돌리고 나머지 20만평은 현지 땅주인들로부터 사들일 것"이라고 말했다. 내년말 정부의 최종승인이 내려지면 사업자인 한국수력원자력(한국전력 자회사)은 ... 60년간 생기는 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는 용량이며,60년이 지나면 폐쇄해 300년간 사용하지 않는다. 300년은 폐기물에서 나오는 방사능이 자연해소되는 데 걸리는 시간이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11.03 00:00 | 박준동

  • thumbnail
    견공위한 핼로윈 파티

    콜롬비아의 카지카에서 1일(현지시간) 열린 견공(犬公)을 위한 핼로윈파티에서 어린이들이 사자 치장을 한 래브라도견(犬)을 흥미로운듯 지켜보고 있다. /카지카로이터연합

    연합뉴스 | 2005.11.02 16:37

  • 삼성전자, 美 NFL 2년 간 공식 후원

    삼성전자[005930]는 미국 내 최고인기 스포츠인 미국프로풋볼(NFL)을 2년 간 공식후원키로 했다고 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삼성전자 북미총괄은 이날 뉴욕 맨해튼 삼성제품 상설전시관인 '삼성 익스피어리언스'에서 북미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NFL AV부문 공식후원사로 참여키로 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NFL 후원을 통해 향후 2년 간 각종 판촉 행사시 NFL 로고 및 슈퍼볼 로고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국제유가 소폭 상승

    ... 58.37달러로 0.27달러 올랐다. WTI 현물은 배럴당 59.92달러로 0.24달러 올랐으며 브렌트유 현물은 배럴당 58.94달러로 0.45달러 상승했다. 중동산 두바이유 현물은 힌두교 축제로 인해 발표되지 않았다. 이날 유가는 2일(현지시간) 발표예정인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의 주간 석유재고에서 난방유를 포함한 중간유분 재고가 감소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면서 소폭 오른 것으로 분석됐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준 기자 june@yna.co.kr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백악관 주변 관광객 3명 대낮 칼에 찔려

    미국 관광객 3명이 1일(현지시간) 낮 워싱턴의 백악관 주변 라파예트 공원에서 칼에 찔리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백악관 보안국이 밝혔다. 에릭 자흐렌 보안국 대변인은 "이날 사건은 라파예트 공원 북동쪽 외곽의 후미진 곳에서 발생했으며 이 곳은 대낮엔 관계당국자들 외엔 출입이 금지돼 있는 곳"이라며 "용의자 1명을 체포했으나 아직 정확한 범행 동기는 밝혀지지 않고 있다"고 발표했다. 스콧 피어 미 공원경찰 대변인도 "칼에 찔린 관광객들은 지금 인근 ...

    연합뉴스 | 2005.11.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