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4821-374830 / 390,4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바그다드 그린존에서 6차례 폭발음

    10일 아침(현지 시간) 일명 '그린 존'으로 불리는 이라크 바그다드의 미군주도 연합군 본부 건물 바로 밖에서 6번의 폭발음이 들렸다고 미군대변인이 밝혔다. 미군 대변인은 "아침 6시15분께 제3초소 근처에서 6차례 폭발음이 들려 현재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직까지는 사상자 규모를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폭발은 저항세력이 빼앗긴 탄약과 군수품을 파괴하기 위해 저질렀을가능성이 있다고 추측했다. 제3초소는 지난 7일 5차례 ...

    연합뉴스 | 2004.03.10 00:00

  • [한국경제TV 포커스] (11일) '휠라코리아 회장에게 듣는다'

    '특별대담 휠라코리아 회장에게 듣는다'(오후 5시30분)는 한국경제TV의 특별대담프로그램이다. 이번 시간에는 평범한 샐러리맨으로 출발해 CEO에 오른 윤윤수 휠라코리아 회장을 초대해 이야기를 들어본다. 이탈리아 브랜드인 휠라의 본사는 적자를 면치 못했지만 한국에 들어와서는 철저한 현지화 전략으로 성공을 거뒀다. 휠라코리아는 지난해 6월 무리한 투자로 적자가 누적된 휠라 본사를 휠라아메리카와 함께 인수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인수 후 본사를 ...

    한국경제 | 2004.03.10 00:00

  • 엘살바도르, 축구장 폭죽 반입 금지

    ... 사상자가 발생한 엘살바도르의 축구협회가 경기장 내 폭죽 반입 금지령을 내렸다. 엘살바도르 축구협회는 8일(한국시간) 마지코 곤잘레스 스타디움에서 정규리그 경기 도중 발생한 연막탄 폭발 사고로 관중 1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치자 ... 축구협회장은 "관중은 경기 시작 전 뿐만 아니라 끝난 뒤에도 폭발물을 가지고 경기장에 들어올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현지 경찰은 폭발 사고 희생자인 몬타노(24)씨가 연막탄으로 보이는 가방을 소지한 채 담배를 피고 있었다는 목격자의 증언에 ...

    연합뉴스 | 2004.03.10 00:00

  • 진 정통, 대통령 특사로 튀니지 방문

    진대제 정보통신부 장관은 8일(현지시간) 가누치튀니지 총리를 예방, 노무현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우리 정부가 이라크에 추가파병하게 된 취지를 설명한 뒤 이해와 협조를 요청했다고 정통부가 밝혔다. 진 장관은 또 가누치 총리에게 IT(정보통신) 전문가 파견, 연수생 초청 등을 통해 양국이 협력을 확대해나갈 것을 제안하고 우리 기업의 튀니지 진출을 지원해줄것을 요청했다. (서울=연합뉴스) 류현성 기자 rhew@yna.co.kr

    연합뉴스 | 2004.03.09 00:00

  • 미국가서 '한국비하'라니…서울팝스 지휘자 발언 파문

    ... 기업의 후원을 받아 미국 순회 공연에 나선 서울팝스오케스트라의 하성호 단장 겸 지휘자가 한국을 비하하는 발언을 해 현지 교민들과 네티즌들로부터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 암참은 한국관광공사 문화관광부와 함께 국내 대기업 여러 곳의 후원으로 ... 8곳을 돌며 한국 문화공연과 관광전시회를 여는 '한국 세일즈' 활동을 벌이고 있다. 사태의 발단은 지난 5일(현지시간) LA공연에서 비롯됐다. 공연을 관람했다는 교민 최모씨는 오케스트라 인터넷 게시판에 글을 올려 "하성호 지휘자의 ...

    한국경제 | 2004.03.09 00:00

  • 이라크 임시헌법 통과 .. 내년 말까지 효력

    폭탄테러와 종파간의 이견으로 지연됐던 이라크 임시헌법이 8일 오전(현지시간) 통과됐다. AP통신에 따르면 25인으로 구성된 이라크과도통치위원회(IGC)는 이날 폴 브리머 연합군정 최고행정관을 비롯한 이라크와 미국 민간인 및 군관계자들이 ... 내년 말 국민투표를 통해 항구적인 헌법이 승인될 때까지 효력을 갖는다. 한편 임시헌법 서명식이 개최되기 약 1시간 전에 수도 바그다드 중심부의 경찰서 두 곳에 저항세력의 박격포 공격이 가해져 경찰관 1명을 포함,모두 4명이 부상했다.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미국 오렌지카운티 한인회장에 안영대씨 당선

    동포 10만여 명이 살고 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오렌지카운티(OC)의 18대 한인회장에 안영대(60)씨가 당선됐다. 한인회장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정영수 목사)는 지난 5일(현지시간) 안 신임회장의 경쟁후보로 출마했던 박주철 후보의 거주지가 OC가 아닌 리버사이드 카운티로판명됨에 따라 후보자격을 무효화하고 안씨의 당선을 공표했다. 무투표 당선이 확정되자 안 신임회장은 "한인회는 첫째도 봉사, 둘째도 봉사라는 마음가짐으로 겸손한 한인회가 되려고 노력하는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아리스티드 지지자 반대세력에 발포

    해외 망명한 장 베르트랑 아리스티드 전 아이티 대통령 지지자들이 7일(이하 현지시간) 수도 포르토프랭스에서 대통령궁을 향해 행진중이던 반대파 시위대를 향해 발포해 최소한 4명이 사망하고 20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목격자 및 현지 언론이 밝혔다. 목격자들은 아리스티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포르토프랭스에서 1만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시작된 반대파의 시위에 대항하는 '맞불 시위'를 벌이는 과정에서 발포하는 일이 벌어졌다고 전했다. 아리스티드 반대파는 이날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차베스 "미국 침입하면 `100년전쟁' 벌인다"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미국이 혹시라도 베네수엘라를 침입하려고 한다면 대미(對美) 원유 수출을 중단함은 물론 `100년 전쟁'을 벌이겠다고 경고했다. 차베스 대통령은 이날 일요일마다 하는 주례 방송 연설을 통해 미국이 장 베르트랑 아리스티드 전 아이티 대통령을 축출했다고 비난하고 "베네수엘라에서 이와 유사한 일을 시도하는 데 대해 생각조차" 말아야 한다고 미국에 경고했다. 차베스 대통령은 현재 베네수엘라가 "100년 전쟁을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이라크과도통치위, 임시헌법 서명

    ... 지난 2일 발생한 바그다드, 카르발라 대규모 자폭테러 희생자 애도기간으로 인해 지연됐던 이라크 임시헌법 서명식이 현지시간으로 8일 오전 개최됐다. 25인으로 구성된 이라크과도통치위원회(IGC)는 이날 폴 브리머 연합군정 최고행정관을 ... 성지에서 발생한 대규모 자폭테러 희생자애도기간이 겹쳐 서명이 지연됐다. 한편 임시헌법 서명식이 개최되기 약 1시간 전에 수도 바그다드 중심부의 경찰서 두 곳에 저항세력의 박격포 공격이 가해져 경찰관 1명을 포함, 모두 4명이 부상했다. ...

    연합뉴스 | 2004.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