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6601-396610 / 409,0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윤외교 한미동맹 강화 행보

    윤영관(尹永寬) 외교장관이 새정부 출범 이후 첫 한미간 현안 조율을 위해 26일(현지시간) 워싱턴에 도착했다. 이번 방미는 `수평적 한미관계'를 내세우고 있는 한국의 새 정부와 대북 강경정책을 고집하고 있는 미국 부시 행정부간의 향후 관계가 주목되는 시점에 이뤄져 주목된다. 윤 장관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취임 이후 향후 한미관계 이상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키려는 듯 방미 첫날부터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하는데 주력했다. 그는 아버지 부시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연합군, 바그다드 외곽서 큰 타격".. 러 신문

    ... 보도했다. 코메르산트는 `연합군 진격이 폭풍과 (이라크군의) 맹렬한 저항으로 멈췄다'는9면 기사에서 "연합군은 26일 바그다드 외곽에서 이라크 최정예 부대인 공화국수비대와 첫 교전을 벌였다"며 이같이 전했다. 신문은 "연합군은 어젯밤(현지시간) 바그다드 남부 120㎞ 에브프라트강의 전략요충에서 이라크 공화국수비대 예하 부대와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면서 "공화국수비대는 이 전투에서 많은 인명피해를 보았지만 연합군의 바그다드 진입을 막았다"고밝혔다. 코메르산트는 "이라크군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전쟁] "타깃 잘 안맞네" .. 개전이래 최대 오폭

    이라크 개전 이후 최대 오폭 사고가 26일(이하 현지시간) 발생, 바그다드 민간인 수십명이 사망했다. 미.영 연합군은 이날 오전 공습을 재개했으며, 이중 최소 2발의 크루즈 미사일이 바그다드 북부 시장에 위치한 3층짜리 상가건물을 ... 11시30분께 미사일 공격을 받아 상가 건물뿐 아니라 주변 아파트 건물과 차량 17대가 불에 탔다"면서 "공습이 뜸한 낮시간을 이용해 시장을 찾았던 민간인 14명이 사망했으며, 사상자가 갈수록 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연합군 ...

    한국경제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건설과 파괴가 공존하는 쿠웨이트 국경

    전쟁 발발 일주일째인26일 오후(현지시간) 이라크-쿠웨이트 국경이 취재진에게 공식적으로 처음 열렸다. 이슬람 구호단체인 쿠웨이트 적신월사의 대형트럭들이 이라크 국민에 구호물품을 전달하기 위해 이라크로 들어가면서 취재진들의 동행을 허용했기 때문이다. 이라크 국경으로 곧게 뻗은 6차선의 80번 고속도로에는 이라크 건설에 필요한각종 건설장비들을 실은 대형 트레일러 수십대가 일렬로 국경쪽으로 향하는가 하면각종 탄약을 실은 영국군 군용트럭 수십대도 뒤섞여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연합군 병력증원 공세강화 계획

    ... 좋아져 모래폭풍이 잠잠해질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공세를 강화할 계획이다. 연합군은 개전 8일째인 27일 새벽(이하 현지시간) 바그다드에 대해 공습을 재개해 바그다드 중심부와 남부 외곽지역 등에 폭탄과 미사일을 퍼부었다. 이날 공습은 연합군과 ... 진군이 지연돼 이라크 국경 부근 임시 캠프에 머물러온 제101 공중강습사단 제1전투여단(BCT)병력들은 이날 18시간여에 걸친 진군 끝에 이라크 영토 안으로 진입해 북진중이다. 101사단 병력들은 쿠웨이트 북서부 사막에서 이라크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바그다드 공습재개..이라크 반격 개시

    미.영 연합군이 개전 1주일째인 27일 새벽(현지시간)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 공습을 재개, 시내 중심부와 남부 외곽지역 등 곳곳에서 8차례의 큰 폭발음이 들렸다고 중국 관영 신화 통신이 보도했다. 인구 500만명의 바그다드를 주 공격 목표로 삼고 있는 연합군은 이날 전투기들이 민간인 사망자와 모래폭풍에도 불구하고 굉음을 내며 출격, 폭탄과 미사일을 마구 퍼부었다. 이에 앞서 연합군은 이라크 중부와 남부에서 민간인 지역에 크루즈 미사일을 발사,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美.英 정상회담 '戰後 구상'에 초점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과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27일(현지시간) 정상회담에서 개전 1주일간의 전과를 토대로 연합군의 향후 전략과이라크 군정통치 및 재건 등 전후처리 과정에서의 유엔의 역할 등 이라크 관련 현안전반을 논의할 예정이다. 지난 16일 포르투갈령 아조레스 제도에서의 정상회담을 포함, 올들어서만 3번째머리를 맞대는 두 정상은 이밖에도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 유럽과 미국간 갈등해소 등 폭넓은 현안을 두루 논의한다. 메릴랜드 주의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노라 옥자 켈러씨, 英 문학상 후보 올라

    ... 전 세계 여성작가가 쓴 영어로 된 장편소설을 대상으로 선정하며 상금 3만 파운드가 주어지는 올해의 '오렌지상' 1차 후보에는 켈러 씨를 비롯한 앤 도노번, 소냐 하트네트, 앨리스 세볼드 등 20명이 올랐다. 지난 17일(현지시간) 후보작을 발표한 오렌지상 선정위원회는 오는 4월 28일 2차 후보자 공개, 6월 3일 최종 수상자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켈러 씨의 두 번째 장편소설 '여우 소녀'는 한국의 기지촌 혼혈아들의 생활상과 이들 중 한 명이 하와이로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바그다드 결전 임박 속 '민중봉기'조짐

    ... 이라크 남부 바스라에서 민중봉기가 일어난 것으로 알려져 이라크전의 새로운 변수가 되고 있다. 연합군은 26일(이하 현지시간) 바스라의 민간인 보호를 위해 도심 외곽에서 이라크 민병대와 격전을 벌이는 등 본격적인 도심 진입을 준비하는 한편 ... 각 방향에서바그다드를 향한 연합군의 진격에 제동이 걸렸다. 수천명의 해병대 병력은 강력한 모래폭풍으로 인해 5시간 동안 불과 30㎞를 전진하는데 그쳤다고 현장을 취재중인 기자들이 전했다. 특히 제3 보병사단 소속 아파치 헬기 1대와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이라크 국경도시 사프완 취재기>

    `전쟁공포와 인도주의 그리고 전쟁으로 상실된 인간성' 이라크 전쟁이 발발한 지 일주일만인 26일(이하 현지시간) 이슬람 구호단체인적신월사(적십자사)의 첫 구호품이 전달된 쿠웨이트 접경 이라크 국경도시 사프완의 풍경은 한마디로 아비규환(阿鼻叫喚)으로 밖에 표현할 수 없었다. 구호품을 실은 3대의 대형트럭이 낮 12시30분 쿠웨이트시티내 적신월사 본부를 출발, 2차례의 국경 검문소를 거친 뒤 오후 4시 넘어 겨우 국경을 지나 이라크 접경지역에 도착하자 ...

    연합뉴스 | 2003.03.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