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7,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탈당 권유' 매듭 못짓는 與, 국힘 전수조사 비협조엔 속웃음

    ... 추정의 원칙을 넘어 (투기 의혹이 제기된) 국회의원 12명의 탈당을 요구하는 정당 사상 초유의 결단을 내렸다"고 강조했다. 이에 상응하는 강력 조치를 야당에 요구한 것이다. 신동근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피 뽑기도 하지 않고 혈액 검사하라는 격이요, 채점해달라면서 시험지를 제출하지 않는 격으로, 황당무계함의 극치"라며 "'침대 축구' 하듯 버티고 시간 끈다고 될 일이 아니다. 민심의 화만 돋울 뿐"이라고 비판했다. 김영배 최고위원도 페이스북에서 국민의힘을 ...

    한국경제 | 2021.06.16 11:54 | YONHAP

  • thumbnail
    Premium [Cover Story - part.4] 알츠하이머병 조기진단 키트 출시한 피플바이오

    지난 4월부터 피플바이오의 혈액 기반 알츠하이머병 조기진단 키트를 활용한 의료 서비스가 시작됐다. 삼성 창원병원 종합검진센터를 시작으로 대형병원에 서비스를 론칭할 계획이다. 강성민 피플바이오 대표에게 자세한 이야기를 들었다. ... 채취해야 한다. 침습적인 방법이라 대부분 기피하기 때문에 1차 조기진단 방법으로 활용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 혈액 검사는 이에 비해 건강검진을 하면서 함께 간단하게 검진이 가능하고 정확도가 높기 때문에 1차 검사로 활용하기 적합하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6.16 09:40 | 최지원

  • thumbnail
    Premium [Cover Story - part.4] 알츠하이머병 조기진단, 꿈에서 현실로

    ... 조절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치료에 대한 접근 방법을 달리하는 노력을 해왔다. 일반적으로 알츠하이머병은 간이정신상태검사(MMSE)를 통한 선별검사, 신경심리검사를 통한 진단검사, 뇌영상촬영, 혈액검사, 뇌부검 등의 감별검사를 통해 진단한다. ... 있다. 최근 발표된 다기관 코호트 연구 결과에 따르면, 특정 유형의 타우 단백질인 P-tau217을 이용한 새로운 혈액 검사는 알츠하이머병을 정확하게 진단하는 데 큰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P-tau217은 기존 혈장 및 MRI 기반의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6.16 09:37 | 최지원

  • thumbnail
    Premium [Cover Story - part.2] 18년 기다린 알츠하이머병 신약, 아두카누맙의 FDA 승인은 어떤 의미를 갖나

    ... 항체치료제다. 즉 이 약물 자체가 항체라고 불리는 단백질이다. 스위스의 바이오텍 뉴리문에서 인지적으로 건강한 노인들의 혈액 내에서 치매에 저항성을 가질 것으로 예상되는 특별한 항체를 분리한 것이 아두카누맙 개발의 시초였다. 항체란 몸속에서 ... 미승인보다 더 큰 박탈감을 줄 것이다. 뇌 내 아밀로이드가 뇌조직에 존재하는 지를 증명하기 위해 필요한 PET 검사도 매우 고비용 검사다. 모든 병원에서 진행할 수도 없다. 면역 반응으로 발생하는 뇌 내 부종이나 미세출혈이라는 약물의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6.16 09:36 | 최지원

  • thumbnail
    코로나 미 상륙 더 빨랐나…연구진 "재작년 12월 감염 가능성"

    ... 유행병학자 케리 알토프 등 전문가들은 미 5개주에서 각 주의 공식 최초 확진자보다 먼저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는 7명의 혈액 샘플을 찾았다고 밝혔다. 알토프 박사 등은 미 국립보건원(NIH) 연구 프로젝트를 위해 지난해 1월2일∼3월18일 ...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은 이번 연구에 결함이 있을 가능성을 지적한다고 NYT는 전했다. 혈액 검사에서 확인한 항체가 코로나19가 아닌 일반 감기를 일으키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항체일 가능성도 있다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6.16 00:51 | YONHAP

  • thumbnail
    "팔다리 혈관질환 방치하면 절단할 수도…5060 정기적으로 검사받아야"

    ... 수를 모두 합하면 1200만 명(지난해 기준)에 달할 만큼 흔한 질병이어서다. 이 같은 만성질환에 걸리면 혈전(혈액 일부가 덩어리지는 현상)이 생기고 혈관도 막히게 된다. 급성심근경색 뇌졸중 등 뇌심혈관계 질환을 일으켜 생명을 위협하기도 ... 큰 증상이 없어 심각한 상황에 이르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혈관 질환을 조기에 진단하려면 초음파 검사를 기본적으로 받아야 한다. 혈관 초음파는 혈관 구조를 영상학적으로 파악해 막힌 부분을 확인한다. 여기에 추가로...

    한국경제 | 2021.06.15 16:22 | 이선아

  • thumbnail
    첨단 ICT 활용해 태안군민 건강관리한다…모바일 헬스케어 추진

    ...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업 대상은 혈압, 공복혈당, 허리둘레, 중성지방, HDL-콜레스테롤 중 1개 이상의 건강 위험요인이 있고 모바일 앱 활용이 가능한 만 19∼59세 군민 70명이다.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받는다. 군은 혈액검사와 신체 계측 등 검진을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 뒤 스마트 밴드를 나눠주고 모바일 앱 사용 방법 등을 상세히 알려줄 계획이다. 다음 달부터는 의사, 간호사, 영양사, 운동전문가, 코디네이터 등 전문인력 5명이 대상자들의 건강 상태를 ...

    한국경제 | 2021.06.15 14:25 | YONHAP

  • thumbnail
    매주 일요일 수원역에서 미얀마 이주민들이 헌혈하는 이유

    수원이주민센터 '스토리 있는 헌혈 집회'…두 달간 50여명 참여 본국 민주화 동참·한국인 지지에 감사·혈액 부족 해결 '1석 3조' "헌혈은 가장 성스럽고 의미 있는 기부라고 생각합니다. 지금 당장은 한국에 감사드린다는 말 ... 헌혈을 하니 피곤한 느낌은 있었지만 무섭지는 않았다"며 "제 건강 상태가 괜찮다는 것을 알고 있었고 헌혈 전 여러 검사도 해주셔서 걱정 없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얀마 이주민의 헌혈 캠페인은 이들의 '기부 트렌드'로 자리를 잡아가는 ...

    한국경제 | 2021.06.15 10:37 | YONHAP

  • thumbnail
    5·18 무명열사 신원 찾았다…행방불명자 중 1명

    ... 구묘역으로 불리는 광주 북구 망월 묘역에 안치됐다. 이때 신원을 확인하지 못하고 매장된 무명 열사의 시신은 모두 11기였는데 이 가운데 6기는 2001년 유전자 검사를 통해 신원이 확인됐다. 구묘역에서 현재의 국립 5·18 민주묘지로 이장하는 과정에서 뼛조각을 채취해 행방불명자 가족들의 혈액과 대조하는 방식이었다. 조사위도 지난해 11월 첫 현장일정으로 그동안 유전자 검사로 시료가 소진된 3기의 뼛조각을 다시 채취했다. 이 가운데 1기는 4살로 추정되는 ...

    한국경제 | 2021.06.15 06:00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심장의 펌프 이상 '부정맥'

    ... 정상(분당 60~100회)보다 느리거나 빠른 경우, 혹은 불규칙해지는 증상을 말한다. 심장이 수축해 우리 몸 곳곳에 혈액을 공급해주기 위해서는 전기적 자극이 필요한데, 우심방 벽의 동방결절에서 나오는 전기신호의 전달체계에 이상이 생기면 ... 과격한 운동보다는 유산소 운동, 싱거운 식사 습관에다 술·담배를 삼가고 여유로운 마음을 갖는 게 부정맥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가족력이 있다면 관련 검사는 꼭 받으라는 게 의사들의 충고다. 김선태 논설위원

    한국경제 | 2021.06.14 17:19 | 김선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