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6,0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준성 구속영장 기각…법원 "필요성·상당성 부족"(종합)

    ... 조율하는 과정에서 말을 번복하는 등 비협조적인 태도를 보였다며 한 차례 체포영장을 청구했다가 기각되자 신병 확보가 필요하다고 보고 23일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날 법정에서 처음으로 공수처 수사팀과 대면한 손 검사와 변호인은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변호인 선임을 위해 출석 일자를 늦췄을 뿐, 내달 출석 일자를 확정 통보했음에도 구속 영장을 청구한 것은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결국 법원이 손 검사의 주장에 손을 들어주면서, 체포영장 기각 뒤 구속영장 청구라는 ...

    한국경제 | 2021.10.26 22:49 | YONHAP

  • thumbnail
    [노태우 사망] 장지는 통일동산 있는 파주로 정해지나

    ...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정부와 파주시민의 뜻을 확인한 뒤 결정하겠다"고 말해 재검토할 수 있음을 내비쳤다. 현행 국립묘지법에 따르면 노 전 대통령은 현충원에는 안장되기 힘든 상황이다. 형법상 내란죄 등의 혐의로 퇴임 후 실형을 선고받았기 때문이다. 다만 전직 대통령의 경우 장지, 장례 방법 등에 관한 사항이 국가장법에 따라 주로 결정됐다는 점에서 임시 국무회의 등을 통해 안장 여부가 달라질 여지는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

    한국경제 | 2021.10.26 22:48 | YONHAP

  • thumbnail
    '쿠데타 주도·87체제 첫 직선'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종합4보)

    ... 유엔 동시 가입, 88 서울올림픽 개최, 옛 소련·중국과의 공식 수교 등 성과를 내며 외교 지평을 넓혔다는 평가도 받는다. 그러나 퇴임 후 12·12 주도, 5·18 광주 민주화운동 무력 진압, 수천억 원 규모의 비자금 조성 등의 혐의로 전 전 대통령과 함께 수감됐고 법원에서 징역 17년형과 추징금 2천600억여 원을 선고받는 등 한국 현대사의 어두운 한 면을 장식했다. 1997년 12월 퇴임을 앞둔 김영삼 대통령의 특별사면 조치로 석방됐지만, 오랫동안 추징금 미납 ...

    한국경제 | 2021.10.26 22:48 | YONHAP

  • thumbnail
    손준성 구속영장 기각…법원 "필요성·상당성 부족"

    ... 조율하는 과정에서 말을 번복하는 등 비협조적인 태도를 보였다며 한 차례 체포영장을 청구했다가 기각되자 신병 확보가 필요하다고 보고 23일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날 법정에서 처음으로 공수처 수사팀과 대면한 손 검사와 변호인은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변호인 선임을 위해 출석 일자를 늦췄을 뿐, 내달 출석 일자를 확정 통보했음에도 구속 영장을 청구한 것은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결국 법원이 손 검사의 주장에 손을 들어주면서, 체포영장 기각 뒤 구속영장 청구라는 ...

    한국경제 | 2021.10.26 22:42 | YONHAP

  • thumbnail
    '반납 폰도 다시 보자'…신체사진 복구해 공유한 KT 직원들

    ... 따르면 KT대리점 직원 A씨는 새로 휴대폰을 개통한 피해여성 B씨에게 "초기화시키겠다"며 기존에 사용하던 휴대폰을 반납 받았다. A씨는 과거 삭제됐던 B씨의 신체사진 9장을 복구해 동료들과 돌려보고 메신저로 전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또 KT 본사도 함께 고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자신이 휴대폰을 개통했던 매장이 폐점하자, KT 본사가 이번에 문제가 불거진 대리점으로 자신을 포함한 3700여명의 고객정보를 넘기는 등 개인정보보호법을 어겼다는 ...

    한국경제 | 2021.10.26 22:28 | 이보배

  • thumbnail
    세브란스 등 대학병원, 제약사에 환자 정보 무더기 유출…직원들 입건

    환자들의 개인 정보를 제약사에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는 주요 대학병원 직원들이 경찰에 입건됐다.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환자의 이름과 주민등록번호, 병명 등의 정보를 제약사에 유출한 혐의(개인정보보호법 위반)로 신촌 세브란스 병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등의 직원들과 법인을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해 12월 JW중외제약 리베이트 의혹을 수사하면서 환자 정보 유출 정황을 포착해 수사를 벌여왔고, 다음 달 중으로 중간수사 결과를 ...

    한국경제 | 2021.10.26 21:56 | 이보배

  • thumbnail
    환자 정보 제약사에 무더기 유출…대학병원 직원들 입건

    연세 세브란스·가톨릭·고대 병원 등 수사…내달 결론 주요 대학병원들이 환자 개인 정보를 제약사에 유출한 혐의를 잡고 경찰이 수사 중이다.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환자의 이름과 주민등록번호, 병명 등의 정보를 제약사에 유출한 혐의(개인정보보호법 위반)로 신촌 세브란스 병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고대 병원 등의 직원들과 법인을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해 12월 JW중외제약 리베이트 의혹을 수사하면서 환자 정보 유출 정황을 포착하고 ...

    한국경제 | 2021.10.26 21:34 | YONHAP

  • thumbnail
    이별 통보 연인 집 침입, 귀금속 훔친 60대男…"쓴 돈 아까워서"

    이별을 통보한 연인의 집에 몰래 침입해 귀금속을 훔친 남성이 구속됐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침입절도 등의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7월15일 광주 남구에 거주하는 연인 B씨(55·여)의 집에 몰래 들어가 90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열쇠 수리공을 부른 뒤 "열쇠를 집에 두고 나왔다"며 집주인 행세를 해 잠긴 문을 연 것으로 드러났다. ...

    한국경제 | 2021.10.26 21:29 | 이보배

  • thumbnail
    前 국대 빙상 코치, 제자 상습 성추행 혐의로 검찰 송치

    전 국가대표 빙상 코치가 선수 A씨를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전 국가대표 빙상 코치 B(34)씨를 성추행·특수폭행 등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자신이 지도하던 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A씨를 2016년~2017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강제로 끌어안고 입을 맞추는 등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와 헬멧으로 때리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10.26 20:50 | 신용현

  • thumbnail
    아내가 먹던 음식에 '퉤' 침뱉은 남편 벌금형 확정

    부부싸움 도중 부인이 먹던 음식에 침을 뱉어 먹지 못하게 한 남편에게 유죄가 확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재물손괴 혐의로 기소된 A(47)씨에게 벌금 5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재판부는 "원심의 판단에 재물손괴죄의 '타인의 재물'에 관한 법리를 오해한 잘못이 없다"며 판결을 확정했다. 앞서 A씨는 지난해 4월 집에서 자신의 부인이 식사 중에 통화 한다는 이유로 욕설을 ...

    한국경제 | 2021.10.26 20:14 | 신용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