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901-287910 / 299,5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표 직무집행정지등 `에머랄드' 가처분 신청...이명희씨

    제일은행 이철수은행장에 커미션을 주고 거액을 불법대출받은 혐의로 구속 된 효산그룹 장장손회장에게 94년 서울 청담동 에머랄드호텔을 매각했던 전 사주 이명희씨가 7일 "지난 4월1일 장회장측이 선임한 정청이씨등을 대표로 임명한 임시주주총회와 이사회결의는 무효"라며 정씨등을 상대로 "직무집행 정지 및 직무대행자선임 가처분신청"을 서울지법에 냈다. 이씨는 신청서에서 "지난 94년 3월 장회장에게 채무인수를 조건으로 에머랄 드호텔을 2백99억원에 ...

    한국경제 | 1996.05.08 00:00

  • 대학생 해커 2명 구속..포항공대/이화여대 전산망 자료 파괴

    ... 정보범죄수사센터는 7일 포항공대와 이화여대 전산망에 침투, 전산자료를 파괴시킨 대전과학기술원 소속 대학생 4명을 적발, 산업경영과 3학년 노정석(20) 조용상(23)군 등 2명을 전산망 보급 확장및 이용촉진에 관한 법률위반(업무방해) 혐의로 구속하고 김모(24. 전산학과 4) 노모(19. " 3)군 등 2명을 동법 증거인멸 혐의로 불구속 입건 했다. 검찰에 따르면 노군 등 3명은 지난 4월5일 새벽 이 대학 전산학과 동아리 실의 전산시스템을 이용, 포항공대 전자과및 ...

    한국경제 | 1996.05.08 00:00

  • 부천 세금횡령 공무원 3명에 구속영장 청구

    ... 부천 지청은 7일 재산세등 지방세 1천7백여만원을 횡령한 원미구청 징수2계장 한 규희씨(49)와 시민과 기능 10등급 엄상용씨(39), 전 원미구 세무과 일용직 윤순열씨(35)씨등 전.현직 공무원 3명에 대해 업무상 횡령 혐의로 구속영장 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한씨와 엄씨는 지난 93년 납세자인 이모씨를 찾아가 이씨의 재산세 6백26만원을 직접 받아 쓰는 등 재산세와 종토세등 지방세 10건 1천 4백46만원을 횡령한 혐의다. 윤씨는 또 원미구청 세무과에 ...

    한국경제 | 1996.05.08 00:00

  • 유럽연합(EU), 수입규제 완화 움직임

    ... EU는 지난 91년부터 시행해온 한국산 오디오카세트테이프에 대한 반덤핑 관세를 오는 15일부터 중단할 방침이라고 6일밝혔다. EU는 이에 앞서 지난달 24일 지난 1년간 진행해온 한국산 VTR및 그핵심 부품에 대한 반덤핑조사를 "무혐의"종료했다. EU는 또 한국산 굴삭기에 대한 반덤핑 판정을 무혐의 처리할 예정이며 반도체 D램에 대해서도 현재 공급부족을 이유로 수입관세 부과를 21개월간 유예중에 있다. EU는 지난 80년대말 우리 제품을 무더기 반덤핑 ...

    한국경제 | 1996.05.07 00:00

  • 자위권 발동 보안사 주도 .. '12.12' '5.18' 7차공판

    ... "APC(경장갑차), 코브라(전투용헬기), 차량-500MD로 인원-병력"을 제시했으나 황피고인은 "육하원칙도 포함되지 않는 메모를 어떻게 믿을 수 있느냐"고 전면 부인 했다. 이날 전두환.황영시.이희성.주영복.정호용피고인의 5.18내란 혐의에 대한 검찰측 직접신문을 마쳐 지난 3월11일부터 2개월 동안 12.12및 5.17,5.18 사건등 세부분으로 나눠 진행된 검찰측 직접신문이 모두 마무리됐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5월 7일자).

    한국경제 | 1996.05.07 00:00

  • 인천지검 부천지청, 원미구 세무공무원 뇌물수수혐의 수사

    [ 인천=김희영기자 ]부천시 세무비리 사건을 수사중인 인천지검 부천지청 은 6일 원미구청 일부 세무공무원들이 지역 유지들로 부터 뇌물을 받고 수 천만원대의 종합토지세등을 면제해준 혐의를 잡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검찰에 따르면 부천시 각구청에 대한 세무감사를 벌이고 있는 경기도 감 사반이 이날 이사건과 관련된 세무공무원 10명등 모두 12명을 고발해 옴에 따라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감사결과 일부 원미구청 세무공무원들이 전 ...

    한국경제 | 1996.05.06 00:00

  • 공정거래위원회, 심사조정위원회 신설

    공정거래위원회에 위원회 하부기구로 심사조정위원회를 신설,실무 국장 (심사관)선에서 기각 또는 무혐의 처리 여부를 결정했던 경미한 사건들도 앞으로는 원칙적으로 심사조정위원회를 거치도록 했다. 이의신청 사건은 당초 심사관을 교체하여 재심사하도록 하고 공정거래법 위반 정도가 경미해도 경고조치는 최대한 줄이고 최소한 시정권고 이상의 조치를 취하기로 했으며 위원회에 신고인의 참관을 허용하기로 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6일 공정거래법 위반사건 처리과정에서 ...

    한국경제 | 1996.05.06 00:00

  • [천자칼럼] 위조달러

    ... 한다. 그러나 "슈퍼 K"중엔 이 감별기마저 통과하는 것이 있어 위폐 기술이 급속히 발전하고 있다는 것을 짐작하게 한다. 종래 이 정교한 위조달러의 제조원은 중근동에 있는 것으로 추측됐었으나 캄보디아에서의 사건으로 북한에 혐의가 가고 있다. 또 얼마전 일본에 있었던 북한의 어느 무역대표단이 북한에서 지급된 미 달러를 한푼도 쓰지 않고 귀국한 사실 등도 혐의를 더하게 한다. 미 당국은 태국에서의 다나카 조사 결과를 거의 발표하지 않고 있다. 지난 ...

    한국경제 | 1996.05.06 00:00

  • 건설담합입찰 95개사 무더기 기소 .. 검찰, 법인 등 전원

    ... 담합입찰로 공사를 따낸 95개 건설회사 법인과 대표이사 전원을 불구속기소및 약식기소했다. 검찰은 이중 담합입찰이 2회이상이고 낙찰금액이 1천억원대를 넘는 현대건설 이내흔사장(59)등 11개 건설업체 대표들을 건설업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했다. 검찰은 또 담합입찰에 단순 참여하거나 1회이하 낙찰받은 쌍용건설(주) 장지환사장(56) 등 84개 건설업체대표와 95개 회사법인에 양벌규정에 의해 최고 7천만원에서 1천만원까지 모두 48억원의 벌금을 부과, ...

    한국경제 | 1996.05.04 00:00

  • (주)논노에 불법 대출해준 동양파이낸스 전영업부장 구속

    서울지검 조사부는 3일 법정관리상태인 (주)논노에게 32억여원을 불법으 로 대출해준 혐의로 동양파이낸스 전영업부장 박성모씨(40)를 구속했다. 박씨는 지난 95년 4월 이미 대출한도가 초과된 (주)논노에 대해 대출심사 위원회의 심사와 승인을 거치지않고 약속어음 할인명목으로 14억여원을 대 출하는등 지금까지 3차례에 걸쳐 모두 32억여원을 불법으로 대출해준 혐의 를 받고있다. 검찰은 박씨가 대출해주는 대가로 거액의 커미션을 받았는지 여부를 ...

    한국경제 | 1996.05.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