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471-288480 / 314,5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걸씨 추가 이권개입 포착

    '최규선 게이트'를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2부(차동민 부장검사)는 27일 대통령 3남 홍걸씨가 지난해 3월초 자신에게 사무실을 임대해준 건설업체 S사로부터 관급공사 수주 청탁 명목으로 1억여원을 받은 혐의를 포착,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최씨가 S건설로부터 관급공사를 수주해 달라는 명목으로 1억5천만원을 받은 것을 확인했고, 이 중 얼마가 홍걸씨에게 건네졌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검찰은 또 이홍석 문화관광부 차관보(54.구속)가 ...

    한국경제 | 2002.05.27 20:08

  • 홍걸씨 추가 이권개입 포착 .. 건설社서 1억5천만원 수수

    ... 게이트"를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2부(차동민 부장검사)는 27일 대통령 3남 김홍걸씨가 지난해 3월초순 자신에게 사무실을임대해준 건설업체 S사로부터 관급공사 수주 청탁 명목으로 1억5천만원을 받는 등이권개입 대가로 수억원을 받은 혐의를 포착, 수사중이다. 검찰은 또 이홍석(54.구속) 문화관광부 차관보가 체육복표 사업자 우선협상 대상선정 직후인 재작년 12월30일 문화부 담당국장과 과장, 국민체육진흥공단 성모 상무와 박모 단장, 이모 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

    한국경제 | 2002.05.27 17:35

  • 파크뷰 용도변경 본격수사 .. 검찰, 내부거래여부 조사

    ... 사전분양을 받은 4백49가구의 분양 경위서를 대부분 받아 유력 인사의 신분을 파악했으며 이들 가운데 용도변경의 대가로 사전분양을 받은 인사가 있는지 여부를 파악해 대가성이 드러나면 형사처벌할 방침이다. 검찰은 이날 사전분양에 가담한 혐의(업무방해 및 표시, 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위반)로 분양대행사 MDM 대표 문모씨(44)를 구속기소했으며 다음달 3일 같은 혐의로 시행사 에이치원 대표 홍모씨와 위탁관리사 전 상무 조모씨, 에이치원 부사장조모씨, 시공사 SK건설 ...

    한국경제 | 2002.05.27 17:35

  • 자금세탁 혐의 16件 찾아냈다 .. 금융정보분석원 출범 6개월

    금융정보분석원(금정원)이 작년 11월28일 출범 후 6개월 동안 모두 16건의 자금세탁 혐의 사례를 적발, 검찰 경찰 등 사법기관에 관련 정보를 넘겨준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적발한 자금세탁 유형으로는 △금융회사에서 거액을 수표로 인출한 다음 다른 곳에서 현금으로 교환해 제3자 명의로 송금하거나 △5천만원(돈세탁 혐의거래 보고대상 의무 기준) 미만으로 거래 금액을 쪼갠 후 직접 또는 제3자 중개 방식으로 송금하는 경우가 많았다고 금정원은 27일 ...

    한국경제 | 2002.05.27 17:08

  • 광주지검, 선거기간에도 선거법 혐의 수사

    민주당 이정일 광주시장 후보측의 금품제공 사건을 수사중인 광주지검은 27일 선거기간이라도 후보의 선거법 관련 혐의에 대해서는 정상적인 수사를 벌이겠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날 오후 민주당 이 후보가 참고인으로 소환요구에 불응하자 선거기간에 수사 유보 입장을 밝혔으나 다시 이를 번복하고 절차에 따라 수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검찰은 조만간 이 후보에 대해 재소환 요구를 할 계획이며 이 후보측도 검찰 관계자에게 후보등록 이후 검찰에 출두할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자금세탁 혐의 62건 접수, "불법 외환거래 감시강화" - 재경부

    ... 원화현금을 반복해 송금하거나 국내거주 다수 외국인으로부터 원화를 송금받아 다시 해외로 반복 송금하는 행위도 드러났다. 재정경제부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은 27일 출범 6개월 동안 금융회사로부터 총 62건, 777억원 가량의 혐의거래 보고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은행이 52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증권사 9건, 상호저축은행이 1건을 기록했다. FIU는 또 혐의거래보고 30건에 대해 심사분석을 완료하고 검찰 등에 16건의 자금세탁 정보를 제공했으며 벨기에 ...

    한국경제 | 2002.05.27 00:00

  • EU, 사생활보호법 위반혐의로 MS 조사

    세계 최대의 소프트웨어 메이커인 마이크로소프트(MS)가 고객의 개인정보를 수집한 방법과 관련, 사생활보호법 위반혐의로 유럽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CBS마켓워치닷컴이 26일 보도했다. 유럽연합(EU)의 공정경쟁 당국은 MS의 닷넷 패스포트 서비스가 인터넷사용자들이 상품구매나 은행거래, 또는 게임을 하는 등 온라인상태일 때 e-메일 등을 통해개인정보를 입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사생활보호법을 위반한 것인지를 파악중이라고 밝혔다. EC는 그에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FIU, 자금세탁 혐의 16건 적발

    금융정보분석원(FIU)은 출범 6개월간 모두 16건의 자금세탁 혐의 사례를 적발, 검찰과 경찰 등 사법기관에 관련정보 일체를 제공했다고 27일 밝혔다. 금융정보분석원은 지난해 11월28일이후 지금까지 금융회사로부터 총 62건(777억원 상당)의 혐의거래 보고서를 접수, 이중 30건에 대해 심사분석을 완료한 가운데 16건에서 자금세탁 혐의를 발견해 사법기관에 통보했다. 접수된 혐의거래보고들은 ▲금융회사에서 거액을 수표로 인출한 다음 며칠후 다른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의정보고회서 사전선거운동 경고

    경북 경주시선거관리위원회는 27일 "6.13지방선거와 관련한 의정활동보고회에서 사전선거운동을 한 김모 국회의원과 자신을 당선시켜 달라고 지지발언을 한 경주시장 입후보예정자 백모(67)씨에 대해 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 위반혐의로 엄중 경고조치했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김 의원은 지난 20일-25일 23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개최한의정보고회에 한나라당 공천 출마예정자 백씨를 참석시킨 가운데 선거구민들에게 '시장, 도의원도 한나라당 후보가 당선돼야 일을 할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홍걸씨 1억5천만원 금품 추가포착

    ... 게이트'를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2부(차동민 부장검사)는 27일 대통령 3남 김홍걸씨가 지난해 3월초순 자신에게 사무실을임대해준 건설업체 S사로부터 관급공사 수주 청탁 명목으로 1억5천만원을 받는 등 이권개입 대가로 수억원을 받은 혐의를 포착, 수사중이다. 검찰은 또 이홍석(54.구속) 문화관광부 차관보가 체육복표 사업자 우선협상 대상선정 직후인 재작년 12월30일 문화부 담당국장과 과장, 국민체육진흥공단 성모 상무와 박모 단장, 이모 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

    연합뉴스 | 2002.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