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3461-293470 / 299,6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영모동화은행장 연행조사중...대검,불법대출 뇌물혐의

    대검중수부는 21일 동화은행장 안영모씨를 연행,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안은행장은 거래 기업체에 수백억원의 자금을 불법 대출해주고 그대 가로 거액의 커미션을 챙긴 것으로 조사를 받고있는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동화은행 당분간 송한청전무체제로...후임행장 조기선출

    동화은행은 22일 안영모행장이 불법대출혐의로 검찰에 연행됨에 따라 당분 간 송한청전무의 행장대행체제를 유지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동화은행은 곧 7십만여 주주들의 대표격인 이북5도민회장과 북부.경기.강 원도민회장, 이북5도지사등의 의견수렴을 거쳐 후임행장 선출방안을 빠른 시일내에 확정할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한화 김승연회장 미국서 38억원 별장구입"...경실련 밝혀

    ... 이전했다. PRI사 김윤태씨의 주소인 뉴저지주 크랜베리골든플라자 2559는 한화그룹 의 미국 현지법인인 골든벨 USA와 같아 김회장이 이 별장을 PRI사에 위장 이전한 것으로 보인다고 경실련은 주장했다. 이에 대해 한화그룹측은 "미국별장은 김회장과 친분이 있는 제3국인의 요청으로 명의만 대여했을 뿐이며 원소유자의 신원은 밝힐 수 없다"며 "재 산을 해외로 도피시켰다면 어떻게 본명을 그대로 사용했겠느냐"고 재산도 피 혐의를 부인했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컴퓨터 SW 무단복제 대기업 3곳 수색...현대전자,삼성종건등

    ... 수색결과 (주)한글과 컴퓨터사가 지난 89년 자체개발한 한 글워드프로세서용 프로그램인 `아래아 한글''을 불법복제해 사무실에 유통 시킨 것으로 드러난 (주)현대전자산업 전산실과장 황용택씨(36)를 컴퓨터 프로그램 보호법 위반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주)현대전자산업 법인을 입 건했다. 검찰에 따르면 황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이 회사 마케팅부에 설치된 개인 용컴퓨터 53대에 (주)한글과 컴퓨터사가 개발한 `아래아 한글버젼 1.51''등 의 프로그램을 무단복재해 ...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뺑소니경관 구속...청주경찰서, 행인치어 숨지게

    청주 서부경찰서는 21일 횡단보도를 건너던 국민학교 교사를 치어 숨 지게 하고 달아난 대전동부경찰서 소제파출소 소속 정경남순경(28)을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혐의로 구속했다. 정순경은 지난19일 밤10시경 충남1너9927 엑셀승용차를 몰고 충북청 원군 현도면 달계리 앞 횡단보도에서 때마침 길을 건너던 이근배씨(49. 청주 산남국교교사)를 치어 현장에서 숨지게 한후 달아난 혐의다. 정순경은 사고를 낸 뒤 사고지점에서 1km정도 대전쪽으로 ...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해설] 동화은행장 연행파장..금융계비리 사법처리로 비화

    ... 사법처리도 짐작할 수 있다. 검찰은 이날 오전 임의동행형식으로 안행장을 연행한뒤 오후엔 비서실을 급습,경비관련 서류일체를 압수했다. 연행당한 사람이 융자및 비서실담당이고 압수장부가 경비관련인 점을 고려할때 대출관련 커미션수수혐의임을 알수있다. .이날 동화은행임직원들은 대검의 안행장연행및 관련장부압수사실을 뒤늦게 알고 삼삼오오 모여 불안한 표정으로 사태의 행방을 놓고 수군댔다. 연행혐의가 대출커미션으로 알려지자 직원들은 안행장의 평소업무성향을 감안할때 ...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경원학원 교수채용비리관련 이정부부총장 구속

    경원학원 교수채용 비리사건을 수사중인 서울경찰청은 22일 구속된 임선빈교수(54.환경조각과)등 2명으로부터 7천만원을 받은 이대학 이정부부총장(52)에 대해 배임 수재혐의로 구속했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대입정답 3회유출...출제관리책임자 김종억장학관 구속

    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형사3부(송광수부장검사)는 22일 국립교육평가원 대입 출제관리책임자 김종억장학관(58)이 이미 구속 된 김광옥장학사(50)와 공모,92학년도 전.후기입시때 모두 세차례에 걸쳐 정답을 유출한 사실을 확인하고 김장학관을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및 공무상 비밀누설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은 김장학관의 아들이 그후 추가로 실시된 후기대 입시때도 유출된 정답을 받았으며 이를 이용,부정합격을 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안 행장 임원등 모두 25억원 횡령해...특정경제법 내일구속

    동화은행 대출비리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는 22일 밤 11시경 안영모 행장등 임원 12명이 공금 17억원과 대출커미션 6억5천만원등 총25억원을 횡 령한 사실을 밝혀냈다. 김태정 중수부장은 이날 수사진행설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안행장을 23 일중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위반혐의로 구속키로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그러나 이 은행 송한청전무와 이재천상무등 나머지 임원에 대해선 은행업무의 차질을 고려,불구속등을 고려중이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은행감독원 "동화은행에 특검없이 정기검사만 실시"

    은행감독원은 22일 대출커미션수수혐의로 행장이 구속된 동화은행에 대해 별도의 특별검사를 실시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은행감독원 관게자는 그러나 다음달중으로 계획된 정기검사를 통해 꺾기나 대출커미션을 비롯한 부조리와 기타 업무상의 비위 여부를 철저히 파헤칠 게획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