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5611-295620 / 318,2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희건씨 개인자산 30억엔 은닉 가능성"..요미우리

    배임혐의로 지난 25일 구속된 재일 한국계 신용조합 간사이고긴(關西興銀)의 이희건(李熙健.84) 전 회장이 간사이고긴의 파산을 전후해 30억엔에 달하는 개인자산을 은닉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27일 보도했다. 이 전 회장은 지난 2000년 12월 간사이고긴의 파산을 전후해 간사이고긴 등에 자신의 명의로 개설돼 있던 정기예금 계좌로부터 약 30억엔을 인출, 당시 자신이 회장으로 있던 한국의 신한은행 일본지점에 입금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금주중 전면개각 단행

    ... 마무리하기 위해서는 능력과 청렴성을 갖춘 사람들이 행정의 전면에 나설 것"이라면서 "각 부처에 대한 업무평가실적등을 중심으로 원점에서 검토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해 대폭개각이 이뤄질 것임을 시사했다. 김 대통령은 이번 개각에 이어 최근 보물섬 발굴사업개입 혐의로 물의를 빚고 있는 이기호 청와대 경제수석을 포함한 일부 청와대 수석비서관들과 차관급에 대해서도 대폭적인 인사를 단행할 것으로 관측된다. 김영근 기자 ygkim@hankyung.com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주부가 두 아들 살해 뒤 자살기도

    ... 귀가해 열쇠로 아파트현관문을 열고 들어가려는데 거실 바닥에 두 아들이 쓰러져 있었고 그 옆에 아내가구토를 하며 신음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평소 우울증세를 보이던 박씨가 전날 밤 두 아들에게 수면제와 독극물을먹인 뒤 동반자살을 기도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은 박씨를 긴급치료감호 조치했으며, 치료가 끝난 뒤 존속살해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안산=연합뉴스) 김경태기자 kt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이상희.남궁석의원 내일 소환

    ... 검찰은 남궁 전 장관의 경우 99년 11월 김정길 전 청와대 정무수석 소개로 윤씨등을 집무실 등에서 두차례 만나 기술지원을 요청받은 경위와 패스21 주식 2만주를 액면가에 요구했다는 의혹 등을 조사키로 했다. 검찰은 이 의원 등의 혐의가 확인되면 사법처리할 방침이며, 윤씨로부터 주식로비 등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공무원 3명과 언론사 관계자 7명 중 5∼6명을 금주 중 기소키로 했다. 검찰은 김정길 전 수석, 이규성 전 재경부장관, 김성남 전 부패방지위원장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강릉에서 택시 탈취 강도 3명 검거

    10대 3명이 택시를 빼앗아 달아나던중 경찰의 검문을 피하려다가 차량이 전복되면서 경찰에 붙잡혔다. 강릉경찰서는 27일 택시 기사를 폭행하고 택시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강도 등)로 이모(19.무직.강릉시 입암동)씨와 장모(19. " )씨 등 3명을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 등은 이날 오전 8시 40분께 강릉시 교2동 구(舊)터미널 앞에서 D택시 소속 강원31사 7571호 쏘나타택시(운전사 김명수.36)를 가로막은 뒤 앞유리창을 파손하고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검찰 이형택씨 과잉보호 논란]

    ... 등을 과잉보호하려 했던 것이 아니냐는 지적을 받고 있다. 검찰은 우선 작년 수사당시 "이용호씨에게 보물발굴 사업을 소개해줬을 뿐 대가를 받거나 이권에 개입한 사실이 없다"는 이씨의 주장을 액면 그대로 받아들여 이씨를 소환조사하고도 무혐의처리하고 계좌추적도 벌이지 않았다. 검찰은 또 이용호씨가 이씨에게 수천만원 상당의 고급 일제 골프채를 선물한 사실을 확인하고도 "이용호씨가 누군가에게 골프채를 선물했는데, 대가성이 없는 단순선물이어서 상대가 누군지는 밝힐 수 없다"고만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왕쉬에빙 前중국은행장 60억위앤 횡령사건 연루

    ... 왕 전 행장의 횡령 사건 연루 의혹을 1면 머릿기사로 크게 다루는 한편 이 사건이 이달 초 미 재무부가 중국은행 뉴욕지점에 취한 중징계 조치와도 관계가 있다고 보도했다. 미 재무부 금융관리국은 최근 중국은행 뉴욕지점의 불공정행위 혐의를 밝혀내고2천만달러의 벌금을 부과했으며 관측통들은 이로 인해 2월로 예정된 조지 W. 부시미 대통령의 중국방문을 앞두고 중-미관계에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관측통 일부는 최근 불거진 장쩌민 중국 국가주석 전용기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임산부 음주차량에 치어 숨져

    ... 박모(26.여)씨 마저 치어 숨지게 하고 다시 도망쳤으나 사고발생 3시간 후인 오전 2시30분께 경찰에 자진출두했다. 조사결과 최씨는 당시 혈중알코올 농도 0.189% 상태에서 운전을 했으며 최씨의 차에 치어 숨진 박씨는 출산을 앞둔 임신 9개월의 임산부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27일 최씨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도주차량)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betty@yna.co.kr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이형택씨 내일 소환..이수석 소환방침

    ... 이용호씨의 땅 매입이 로비목적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특검팀은 이씨가 사업수익의 15%의 지분을 약정받고, 이용호씨에게 비싼 값으로토지를 판 사실이 국정원 등 국가기관에 대한 로비대가로 판단될 경우 이씨를 특가법상 알선수재 혐의로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한편 특검팀은 재작년 이용호씨 진정 사건 수사 지휘계통에 있던 임휘윤 전부산고검장(당시 서울지검장)과 임양운 전광주고검 차장(당시 서울지검 3차장) 등을 오는 29일께부터 차례로 소환, 조사키로 했다.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이형택씨 29일 소환

    ... 명의로 매입한 사실을 밝혀내고 대가성 여부를 집중 조사중이다. 특검팀은 이씨가 사업수익의 15% 지분을 약정받고, 이용호씨에게 비싼 값으로 토지를 판 사실이 국정원 등 국가기관에 대한 로비대가로 판단될 경우 이씨를 특가법상 알선수재 혐의로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한편 특검팀은 재작년 이용호씨 진정 사건 수사 당시 서울지검 3차장이던 임양운 전 광주고검 차장을 30일 소환조사한 뒤 임휘윤 전부산고검장(당시 서울지검장)을 불러 조사키로 했다. faith@yna.co.kr ...

    연합뉴스 | 2002.0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