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9121-299130 / 323,6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병덕 전 충북지사 오늘 오후 소환

    주병덕 전 충북지사에 대한 교제비 명목으로 업자로부터 수천만원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로 지난달 구속된 박 모(57)씨 사건을 수사중인 청주지검 제2부(부장검사 정동민)은 9일 오후 4시 주 전 지사를 소환 조사한다고 이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구속 수감된 박씨가 업자 김 모씨로부터 받은 7천600여만원 가운데 2천여만원을 주 전 지사에게 줬다고 진술함에 따라 주씨를 소환 조사한다"고말했다. 검찰은 주 전 지사의 혐의가 드러나면 ...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조직폭력배 양산21세기파 39명 적발

    경남지방경찰청 기동수사대는 9일 양산지역을 무대로 폭력조직을 결성, 유흥업소 등을 상대로 갈취행위를 일삼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 등)로 양산 21세기파 두목 서모(37.양산시 하북면 지산리)씨 등 11명을구속했다. 또 행동대장 황모(35.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씨 등 21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입건하고 달아난 부두목 김모(35.양산시 하북면 순지리)씨 등 7명을 수배했다. 경찰에 따르면 두목 서씨 등은 지난 98년 7월 양산지역 패거리폭력배를 ...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최기선 인천시장 10일 소환 .. 대우自販서 3억수뢰 혐의

    대검 '공적자금비리 특별수사본부'(본부장 김종빈 검사장)는 최기선 인천시장이 대우자동차판매(주)로부터 3억원의 금품을 받은 혐의를잡고 최 시장을 10일 오후 2시 소환 조사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검찰은 최 시장에 대해 이미 소환 통보했으며 최 시장측은 검찰에 출석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와 관련, 지난 96~98년 인천 행정부시장을 지낸 임석봉 인천지하철공사 사장을 이날 소환해 조사중이다. 검찰에 따르면 최 시장은 98~99년 ...

    한국경제 | 2002.04.08 20:31

  • 3억수수 혐의 최기선 인천시장 10일 소환

    "공적자금비리 합동단속반(본부장 김종빈 검사장)"은 8일 최기선 인천시장이 대우자동차판매(주)로 부터 3억원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를 잡고 10일 오후 2시에 소환키로 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최 시장은 98~99년 당시 대우자동차판매 건설부문 사장으로 있던 전병희(구속)씨로부터 인천 송도 신도시개발을 둘러싼 용도변경 등 각종 인.허가와 관련해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3억원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

    한국경제 | 2002.04.08 20:17

  • 4500억대 다단계업체 적발 .. 공무원에 뇌물 4명 구속

    ... 미끼로 5만여명의 판매원을 끌어들여 4천5백억원어치의 물품을 판 불법 다단계 업체가 검찰에 적발됐다. 서울지검 형사6부(정기용 부장검사)는 지난해 6월부터 지난 2월까지 건강보조식품 등을 판매해 모두 4천5백억원대의 매출을 올린 혐의(방문판매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다단계 판매업체인 주코네트워크의 주모 회장 등 4명을 8일 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또 이 회사를 적법한 기업인 것처럼 위장하려는 목적 아래 회장으로 영입한 전 상공부 차관 출신 홍모씨와 이 ...

    한국경제 | 2002.04.08 17:52

  • 최기선 인천시장 9일 소환..대검, 공적자금 비리 관련

    공적자금비리를 수사하고 있는 대검 '공적자금비리 합동단속반(본부장 김종빈 검사장)'은 8일 최기선 인천시장이 대기업으로부터 3억원을 수수한 혐의를 잡고 10일 오후 2시에 소환키로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최 시장에 대해 이미 소환통보를 했으며 최 시장 측은 검찰에 출두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전했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4.08 17:51

  • 외식업.편의점 등 부가세 중점관리 .. 국세청

    ... △피부비만관리.발관리업 △부동산중개업 등이다. 국세청은 또 △음식숙박업소 △전자제품 판매 등 소매점 △귀금속 판매업소 △부동산중개업소 등은 신용카드 기피 사업자로 분류, 신고내용을 정밀 분석키로 했다. 국세청은 "중점관리 대상 사업자에 대해서는 불성실신고 혐의가 있으면 오는 7월 확정신고 전까지 성실신고를 유도하되 확정신고 때도 불성실 신고가 계속되면 세무조사 대상으로 선정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허원순 기자 huh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4.08 17:40

  • ['정치'를 바꿔야 '경제'가 산다] 3부 : (4) 모니터링

    ... 공금을 남용했다는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로테르담 반 라벤스타인 시의원이 예산을 방만하게 사용하고 있다는 정보를 입수, 86년부터 시 고위간부를 지낸 21명에 대해 조사를 추진한 결과 페퍼 전 시장(당시 내무장관)의 판공비 남용혐의를 밝혀낸 것이다. 그의 판공비 남용금액은 우리돈으로 4백만원 정도. 개인 휴가시 법인카드로 1백80길더(9만여원)를 인출했고, 8백84길더짜리 술을 구입했으며, 식사비로 9백95길더(50여만원)를 사용한게 그 내역. '16년간 4백만원' ...

    한국경제 | 2002.04.08 17:24

  • 최기선시장 수억 수뢰혐의, 10일 소환

    대검 `공적자금비리 특별수사본부(본부장 김종빈 검사장)'는 최기선 인천시장이 대기업체로부터 수억원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를 잡고 최 시장을 오는 10일 오후 2시 소환.조사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검찰은 최 시장에 대해 이미 소환통보했으며, 최 시장측은 검찰에 출석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검찰은 최 시장을 상대로 금품수수 경위 등을 조사한 뒤 대가성이 입증되면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서울=연합뉴스) 권혁창 기자 faith@yna....

    연합뉴스 | 2002.04.08 00:00

  • 최기선시장 3억 수뢰혐의

    대검 '공적자금비리 특별수사본부(본부장 김종빈검사장)'는 최기선 인천시장이 대우자동차판매㈜로부터 3억원의 금품을 받은 혐의를잡고 최 시장을 오는 10일 오후 2시 소환, 조사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검찰은 최 시장에 대해 이미 소환통보했으며, 최 시장측은 검찰에 출석하겠다는뜻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와 관련, 지난 96-98년 인천 행정부시장을 지낸 임석봉 인천지하철공사 사장을 이날 소환해 조사중이다. 검찰에 따르면 최 시장은 98-99년 ...

    연합뉴스 | 2002.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