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2751-302760 / 323,1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병역면제 수뢰 병무청직원 구속

    서울지검 특수1부는 20일 유명 프로축구 이동국선수의 아버지로부터 이씨의 병역 면제 청탁과 함께 2천만원을 받은 인천.경기 지방 병무청 징병검사과 직원 김모(7급)씨를 제3자 뇌물 취득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98년 10월말 대구 수성구 한 레스트랑에서 이씨가 1차 신체 검사를 받을 당시 이씨의 아버지로부터 병역 면제 처분을 받게 해 달라는 청탁과함께 2차례에 걸쳐 현금 2천만원을 받은 혐의다. 김씨는 이씨의 아버지에게 `같은 ...

    연합뉴스 | 2001.10.20 17:53

  • 전남도교육감, 수뢰 혐의 구속

    교육정보화 사업 비리 의혹과 관련,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정영진 전남도교육감이 영장 실질심사를 거쳐 구속됐다. 광주지검 특수부(김현웅 부장검사)는 20일 정(61)교육감과 당시 도교육청 정보화 과장 정모(58.현 H군 교육장)씨, 전산주사 최모(38)씨 등 3명을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은 또 이들에게 뇌물을 건넨 C정보통신 영업이사 김모(32.서울시 관악구)씨를 뇌물공여 혐의로 구속했다. ...

    연합뉴스 | 2001.10.20 14:14

  • "살빼는데 특효" 사기 판매 50대 구속

    전남지방경찰청은 20일 외국에서 수입한 향정신성의약품을 살빼는 특효약이라고 속여 판매한 혐의(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김모(52)씨를 구속하고 공범 박모(29.여)씨 등 2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지난해 11월 초 서울 잠실동 모 미용실에서 권모(28.여)씨에게 향정신성의약품인 '펜타민' 등을 살빼는 데 특효가 있다며 1봉지(캡슐 140개)에 25만원씩 판매하는 등 지금까지 500여만원 상당의 부당 이득을 ...

    연합뉴스 | 2001.10.20 13:29

  • "판단력 있을 땐 간음죄 해당안돼"

    ... 의미를 알 만큼 성경험과 판단력이 있는 경우라면 미성년자 간음죄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광주지법 형사 3단독 이우룡 판사는 20일 노트북을 사주겠다며 A(19)양과 성관계를 갖고 A양의 금품이 든 손가방을 버린 혐의로 기소된 오모(24)피고인에 대해 횡령죄를 적용, 징역 6월을 선고했으나 미성년자 간음죄에 대해서는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인터넷 채팅을 통해 만난 A양과 세차례 성관계를 가진 사실은 인정되나 A양이 성교의 ...

    연합뉴스 | 2001.10.20 13:22

  • 프로축구 선수 병역면제 청탁 수뢰영장

    서울지검 특수1부는 20일 유명 프로축구 선수 모씨의 아버지로부터 이씨의 병역 면제 청탁과 함께 2천만원을 받은 인천.경기 지방 병무청 징병검사과 직원 김모(7급)씨에 대해 제3자 뇌물 취득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98년 10월말 대구 수성구 한 레스트랑에서 이씨가 1차 신체 검사를 받을 당시 이씨의 아버지로부터 병역면제 처분을 받게 해달라는 청탁과함께 2차례에 걸쳐 2천만원을 받은 혐의다. 김씨는 영장실질심사를 신청하지 ...

    연합뉴스 | 2001.10.20 12:00

  • "中, 美미사일 연구위해 빈 라덴에 거액 지불"

    ... 사업가들이 미국의 미사일 전략을 연구하기 위해 찾아왔다"고말했다. 그는 또 "특히 중국에서 사업가들이 찾아온다. 그는 중국과 큰 거래를 한다. 그는 그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인물은 알 카에다 조직에 연루된 혐의로 이탈리아 당국의 요청에 따라 지난17일 독일 뮌헨에서 체포됐다. 가디언은 이들 두 남자에 대해서는 알려진 것이 없으며, 이들이 대화를 나눈 밀라노의 아파트는 이탈리아 당국에 의해 도청됐다고 말했다. 앞서 중국은 미국이 지난 ...

    연합뉴스 | 2001.10.20 11:46

  • 변태업소에서 수뢰 경관 법정구속

    서울지법 형사8단독 김홍준 판사는 20일 변태영업중인 호텔 사우나 업주로부터 단속 무마를 미끼로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기소된 모경찰서 전 강력반장 김모 피고인에 대해 징역 10월 및 추징금 1천350만원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김 피고인은 여종업원을 고용해 남자 손님들을 상대로 변태 영업을 하고 있는 호텔 사우나업주에게 "업소는 잘 봐줄테니 돕고 살자"며 접근, 지난 96년 5월부터2년여간 21회에 걸쳐 1천350만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 ...

    연합뉴스 | 2001.10.20 11:33

  • 민주당,안경률.유성근의원 고발

    민주당은 20일 "한나라당 안경률.유성근 의원이`이용호 게이트'와 관련한 여권 핵심 3인방으로 실명을 거론하면서 악의적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며 안.유의원 등 2명을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지검에 고발했다. 민주당 김홍일의원도 안의원 등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지검에고소했다. 민주당은 고발장에서 "어제 국회 대정부 질문에서 안 의원 등은 증거없이 국회의원 면책 특권의 한계를 이탈, 공당의 고위 당직자와 원로 정계 선배의 실명을 거론, ...

    연합뉴스 | 2001.10.20 11:25

  • 여, 폭로공세 고발.맞대응

    ... 흑색선전장으로 만들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우선 민주당은 대정부질문에서 허위사실을 적시해 권노갑(權魯甲) 전 최고위원과 김홍일(金弘一) 의원, 민주당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한나라당 유성근, 안경률 의원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이날 서울지검에 고발했다. 또 당사자인 김 의원과 권 전 위원, 기업체 대표 J씨도 개인 차원에서 민사소송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고, 전용학(田溶鶴) 대변인은 "실명을 보도한 일부 신문에 대해서도 소송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1.10.20 11:16

  • thumbnail
    美테러 수사 부진.. 의사당 탄저 소동 진정

    ... 재무부는 지난주 사우디아라비아 출신의 갑부 테러리스트 오사마 빈 라덴과 그의 조직 알 카에다에 대한 자금줄 봉쇄에 나서 미국의 400만달러를포함, 전세계에서 2천400만달러의 재산을 동결시켰다고 밝혔다. 미국은 특히 테러 공모 혐의자 2명을 추적 중인 독일과 20여명을 신문하고 있는영국과 이탈리아, 스페인, 벨기에, 네덜란드 등 유럽쪽의 수사에 기대를 걸고 있다. 한편 전날 31명으로 알려졌던 미국 의사당의 탄저균 양성 반응자는 28명으로 줄었고 지난 며칠동안 ...

    연합뉴스 | 2001.10.20 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