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2751-302760 / 311,4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건축업자로부터 억대 뇌물받은 수원경찰서박금성서장 소환

    건축업자로 부터 억대의 뇌물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수원경찰서 박금성 서장(49)을 수사중인 수원지검 특수부는 7일 오전 박서장을 2차소환,조사를 벌이고있다. 검찰은 박서장이 지난2일 1차 소환조사 당시 "브로커 이영기씨(43.변호사 법위반혐의로 구속)로부터 받은 1억3천만원은 자신이 지난92년9월 이씨에게 빌려준 것을 되돌려 받은 것으로 단순채무관계일 뿐 건축물의 편법설계를잘 봐달라는 부탁으로 받은것은 아니다"라고 뇌물수수 사실을 부인함에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대학후배 마취 살해 금품뺏은 30대 영장...의정부경찰서

    경기도 의정부경찰서는 대학 후배를 마취시켜 살해한뒤 금품을 턴 김호섭 (32.무직.인천시 서구 가정2동 한신그랜드빌라 17동303호)씨에 대해 강도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2일 오후 6시께 대학 후배인 강신옥(28.회사 원.의정부시 가능동 365)씨를 만나 의정부 집에 데려다 준다며 자신의 인 천1 너6773 에스페로승용차에 태우고 가다 강씨가 잠들자 마취약을 묻힌 수건으로 코를 막아 질식사시켰다.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자보 지점장 3~4명 사법처리 검토...노동부, 부당행위 관련

    한국자동차보험의 부당노동행위를 조사중인 서울지방노동청은 6일 자보 45개 지점 중 부당노동행위 혐의가 드러난 3~4개 지점의 지점장을 사법처 리할 방침이다. 서울노동청 관계자는 이날 "김준기 동부그룹 회장, 김택기 자보 사장, 박장광 상무 등 회사경영진을 비롯한 피고소인 34명, 고소인 21명, 참고 인 1백50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벌인 결과 자보의 전국 45개 지점 중 3~4 개 지점에서 부당노동행위를 한 혐의가 드러났다"고 밝히고 검찰의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도토리>처남과 말다툼하다 공기총 오발 아내 숨져

    서울 성동경찰서는 7일 처남과 말다툼을 벌이다 공기총을 오발,자신의 아 내를 숨지게 한 혐의(과실치사)로 박대봉씨(41,회사원,서울 성동구 사근동) 를 구속했다. 박씨는 6일 오전0시40분쯤 자기집 안방에서 처남 하모씨(45)와 술을 마시 며 "중풍을 앓고있는 장모(71)를 처남이 모시지 않아 고생하고 있다"며 말 다툼을 벌이다 승용차에서 공기총을 꺼내와 하씨를 "죽여버리겠다"고 위협 하다 오발,이를 말리는 부인 하정임씨(35)의 왼쪽가슴을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김철우전해군참모총장등2명 집행유예로 풀려나...서울고법

    ... 징역3년의 실형을 선고받고 항소한 전직 해군고위장성 3명에게 모두 자수 감경이 인정돼 김철우 전해군참모총장(57) 등 2명이 집행유예로 풀려났다. 서울고법 형사2부(재판장 민수명부장판사)는 7일 율곡사업 가운데 한국형 구축함 사업과 관련,무기중개상으로부터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돼 1심에서징역 6년이 선고된 김철우피고인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뇌물수수)죄를 적용,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및 추징금 3억원을 선 고했다.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해외논단] 정부, 기업영향력 줄여야 부패일소..미 베커교수

    ... 정치세력 사이에서의 감상적 선택양태를 보여주고 있다. 1950년대 이후 일본 정계를 이끌어 왔던 자민당은 몇몇 정치집단으로 분열되고 말았다. 브라질 의회는 30년만에 처음으로 민주적 선거를 통해 당선된 콜로르 대통령을 부패혐의로 탄핵하기도 했다. 올바르지 못한 정치인들은 투표를 통해,그리고 불법적으로 정책결정과정에 영향력을 행사한 기업인들은 법적인 처벌을 통해 따끔한 맛을 보여줌으로써 부정에 대한 의욕을 꺾을수 있다. 권력층의 개혁운동은 얼마동안은 부패를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자보 임원 로비조로 8백만원 전용...검찰, `돈봉투' 수사

    ... 한국자보내의 이들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을 이날밤 전격, 실시했다. 검찰은 그러나 김준기동부그룹회장의 자택에 대해서는 압수수색을 실시하지 는 않았다. 검찰은 "현재까지 박상무가 2백만원을 주려한 사실외에 의원들에게 뇌물을 준 혐의에 대한 증거확보는 이뤄지지 않았다"며 "그러나 로비를 위해 8백만 원이 사장의 지시로 조성된 점이 드러났고 로비상대가 의원인 점을 감안, 로 비자금은 더 있을 것"으로 조심스레 전망했다. 검찰은 이와함께 "한국자보가 의원들외에도 ...

    한국경제 | 1994.02.07 00:00

  • 길가던 행인 고교생과 시비끝에 뇌진탕으로 숨져

    서울 중랑경찰서는 6일 심야에 행인과 시비끝에 길바닥에 밀어 넘어뜨려 숨지게한 박아무개군(18.I공고 3년)등 고교생 2명을 폭행치사혐의로 구속영 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6일 0시40분께 서울 중랑구 상봉2동 118 앞길에서 2 0대초반의 행인과 "왜 기분 나쁘게 쳐다보느냐"며 말다툼을 벌이다 아스팔 트 바닥에 넘어뜨려 뇌진탕으로 숨지게 한 혐의다.

    한국경제 | 1994.02.06 00:00

  • 한국자보 리베이트용 비자금 63억 조성...검찰, 돈봉투수사

    ... 한국자보가 63억원의 리베이트용 비자금을 조성한 사실 은 밝혀냈으나 이 돈이 노동위의원들에게 건네졌다는 점을 입증할 증거를 찾 는데 일단 실패했다. 검찰은 그러나 박장광상무가 민주당 김말룡의원에게 1 백만원의 뇌물을 주려한 혐의는 드러나 이날 오후 뇌물공여혐의로 구속영장 을 청구했다. 이와관련 김의원은 이날 1백만원의 돈봉투를 전달해준 박상무 에 대한 혐의 사실을 밝히기 위해 참고인자격으로 검찰에 출두, 이 부분에 대한 진술을 마친 뒤 귀가했다. 검찰은 ...

    한국경제 | 1994.02.06 00:00

  • 불법 오락기 설시 영업한 업자 11명 구속...서울경찰청

    ... 서울시와 합동으로 학교주 변 등 시내 전자오락실에 대한 일제단속을 벌여 속칭 고스톱 오락기 등 불 법오락기를 설치해 영업을 한 서울 용산구 갈월동 남영오락실 주인 임종관 씨(28)등 11명에 대해 사행행위등 규제법 위반 혐의로 6일 구속영장을 신청 하고 20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으며 불법오락기 6백89대를 압수했 다. 경찰은 이번 단속에서 종전과 달리 불법오락기의 기판 뿐만 아니라 본체까 지 압수하는 등 강력한 조치를 취했으며 앞으로도 ...

    한국경제 | 1994.0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