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05,8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제계 '투자 보따리' 풀었다…태양광·콘텐츠 협력 확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한국 방문을 계기로 한·미 양국 간 기업을 통한 경제협력은 업종을 불문하고 전방위에 걸쳐 이뤄졌다. 전기차와 반도체뿐 아니라 태양광 에너지에서 콘텐츠 사업에 이르기까지 ‘경제안보 동맹’ 차원에서 다양한 분야의 투자 계획 발표가 이어졌다. 한화솔루션 “동맹, 태양광까지 확대” 22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한·미 정상회담을 계기로 각국 기업들은 대규모 투자 ...

    한국경제 | 2022.05.22 17:26 | 박신영

  • 두산 등 원전시장 재탈환 기대

    ...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두 정상은 공동성명에서 미국 주도의 ‘제3국 SMR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한국이 참여하는 동시에 한·미 원전 기술 이전·수출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등에 합의했다. SMR은 대형 원전과 비교해 10~20분의 1 크기인 소형 원전이다. 영국 국립원자력연구소는 SMR 시장이 2035년까지 연간 150조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

    한국경제 | 2022.05.22 17:25 | 김익환

  • "한·미 경제안보 동맹 발전"…경제단체, 잇단 환영 논평

    ... 전통적 안보 동맹에서 미래지향적 경제안보 동맹으로 한층 격상시키는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했다. 이어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을 통해 한국과 미국의 기업 간 반도체, 배터리, 청정에너지 등 핵심 분야에서의 기술과 공급망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도 논평에서 “한·미 동맹이 한반도에만 국한되지 않고 안보, 경제, 공급망을 망라한 글로벌 동맹인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

    한국경제 | 2022.05.22 17:25 | 박신영

  • thumbnail
    단국대, 바이오·IT·수소 산학연 확 키운다

    단국대 산학협력단 기술지주회사 자회사로 설립된 신약개발사 알지노믹스의 성과가 최근 주목받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 12일 유전성 망막색소변성증 혁신신약 개발이 국가신약개발사업단 과제로 선정됐다. 총 20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이성욱 단국대 생명융합학과 교수가 2017년 설립한 알지노믹스는 간암, 뇌종양, 알츠하이머 치료제를 글로벌 임상시험에 진입시키겠다는 목표 아래 현재까지 225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알지노믹스 사례처럼 대학이 보유한 기술, ...

    한국경제 | 2022.05.22 17:16 | 최만수

  • thumbnail
    中봉쇄에 데인 애플…인도 생산 두 배 늘린다

    ... 줄었다. 인도와 베트남이 대안 애플이 중국을 대체할 만한 생산기지로 관심을 보이는 국가는 인도와 베트남이다. WSJ는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이 중국 외 지역에서 신제품 등의 대량 생산을 위한 초기 작업을 해달라고 협력업체들에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애플이 핵심 생산거점을 중국이 아닌 다른 곳으로 옮기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애플의 탈중국 기조에 가장 큰 혜택을 볼 나라는 인도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인도의 애플 제품 생산 비중이 지난해 ...

    한국경제 | 2022.05.22 17:05 | 이고운

  • thumbnail
    바이든, 현대·삼성에 훈수 "美 노조와 협력하면 큰 이익"

    친(親) 노동조합 성향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이번 방한 기간에 현대자동차·삼성전자 등에 자국 노조와의 협력을 당부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2일 보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의 공동 연설에서 "현대를 포함해 미국에 투자하는 기업들은 미국 노조 조합원들과 협력해 큰 이익을 거둘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자국 노조원들을 "세계에서 가장 숙련되고 부지런한 근로자들"이라고 추켜세웠다. ...

    한국경제 | 2022.05.22 16:48 | YONHAP

  • thumbnail
    중견련 "한미정상회담 계기로 소부장 핵심 역할 강화"

    ... ICT(정보통신기술), 식품 등 핵심 산업의 전반에 걸쳐 강력한 중견기업이 넓고 깊게 포진해 있다"고 설명했다. 중견련은 이어 "정부의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 참여 결정은 글로벌 공급망, 첨단기술 부문 등에서 한미 양국이 핵심 파트너로서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숙의의 공간을 여는 것"이라며 "인도·태평양 지역을 넘어 글로벌 경제 협력의 성과를 확대할 수 있도록 중견기업계도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22 15:57 | YONHAP

  • thumbnail
    KT SAT, 스페이스 데이터 사업 키운다…"21조 시장 공략"

    ... 가까운 이미지를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블랙스카이는 광학 위성 14기를 운용한다. 이를 30기로 늘릴 예정이다. 위성 여럿을 운영해 재촬영 주기를 줄이는 식으로 위성 촬영의 물리적 한계를 보완한다는 설명이다. 오비탈인사이트와의 협력을 통해선 AI·빅데이터 기술이 적용된 정밀 공간정보 분석 서비스를 국내 시장에 제공한다. 서비스로서의 플랫폼(PaaS) 형태다. 이 플랫폼을 이용하면 이용자가 단 몇 번 클릭만드로 원하는 지역 내 특정 객체를 탐지하고 ...

    한국경제 | 2022.05.22 15:49 | 선한결

  • thumbnail
    바이든 美대통령, 2박3일 방한일정 마치고 일본으로 출발(종합)

    ... 진행됐다. 한미 정상은 공동성명을 통해 북한의 무력 도발을 규탄하고 연합방위태세 강화를 위해 한미연합연습·훈련 확대를 추진하기로 했다는 점을 분명히 밝혔다. 또한 양국이 반도체를 비롯한 핵심·신흥기술 파트너십을 증진하고 글로벌 공급망 협력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어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환영 만찬에 참석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건배사는 한미연합사령부에서 주로 쓰이는 "같이 갑시다(We go together)"였다. 방한 마지막 날인 22일 바이든 ...

    한국경제 | 2022.05.22 15:45 | YONHAP

  • thumbnail
    정의선, 105억달러 대미투자…바이든 "땡큐, 큰이익 얻을수 있을 것"(종합2보)

    ... 요청한다"고 밝혔다. 정 회장에 이어 연단에 선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을 선택해준 데 대해 감사하며 미국은 현대차를 실망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또 "현대차를 비롯해 미국에 투자하는 어떤 회사든 가장 숙련된 성실한 근로자와 협력하는 데 따른 큰 이익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정 회장을 보면서 "땡큐"(Thank you)를 연발한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발표된 신규 투자 분야 및 조지아주 전기차 전용 공장 신설과 관련, "첨단 자동차 기술에 ...

    한국경제 | 2022.05.22 15: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