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5001-215010 / 221,6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회속개...또 휴회, 회기는 7월28일까지로

    국회는 사흘간의 휴회기간이 끝남에 따라 3일 본회의를 속개, 이번 개원국회의 회기를 30일간으로 해 오는 28일까지 열기로 의결했다. 그러나 자치단체장선거시기를 둘러싼 여야의 의견차로 의사일정을 마련하지못해 또다시 휴회에 들어갔다. 김용태민자 이철민주 김정남국민당총무는 본회의전 총무회담을 갖고 의사일정과 정치관계법협상기구설치문제등에 대해 논의했으나 각당의 입장차이를 좁히지 못했다.

    한국경제 | 1992.07.03 00:00

  • 미국 해운개방압력 가중...한국정부는 대응책도 못세워

    ... 해상운송시장의 전면개방등을 강력히 요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해항청을 중심으로한 우리정부대표단은 이번 회담에서 미국측의 공세에 대응할 명분과 확고한 논리를 정립하지 못하고 국내여건 미성숙등을 들어 미국측의 양해를 구하려는 미온적인 협상태도를 보이고있어 국내업계의 반발을 사고있다. 대한통운의 한 관계자는 "시랜드등 미국선사에 경인지역까지 육상운송시장을 개방할 경우 영세한 국내운송업체들은 미선사의 하청업체로 전락할것"이라고 우려했다.

    한국경제 | 1992.07.03 00:00

  • 미국 해운개방압력 가중...한국정부, 대응책도 못세워

    ... 전면개방등을 강력히 요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해항청을 중심으로한 우리정부대표단은 이번 회담에서 미국측의 공세에 대응할 명분과 확고한 논리를 정립하지 못하고 국내여건 미성숙등을 들어 미국측의 양해를 구하려는 미온적인 협상태도를 보이고있어 국내업계의 반발을 사고있다. 대한통운의 한 관계자는 "시랜드등 미국선사에 경인지역까지 육상운송시장을 개방할 경우 영세한 국내운송업체들은 미선사의 하청업체로 전락할것"이라고 우려했다. 특히 화물운송및 해상화물주선업체들은 ...

    한국경제 | 1992.07.03 00:00

  • 위스키 주세율 최고 50% 인하 ... 하반기 부터

    정부는 올 하반기중 위스키및 브랜디의 주세율을 대폭 낮추기로 했다. 정부의 이같은 조치는 영국등 유럽공동체의 압력에 따른 것으로 이에따라 고급술의 가격이 대폭 내려가게 됐다. 3일 재무부는 4일 브뤼셀에서 열리는 EC위원회에 한-EC간 주세협상과 관련,현행 150%인 위스키 주세율을 100-120%선으로 내리는 방안을 제시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2.07.03 00:00

  • "단체장선거 95년이전가능"...YS, "경제여건여파결정"

    ... 고수하고 있지만 내부적으로는 "다음 대통령당선자가 시기를 선택해야하는 문제"라는 인식에서 김대표에게 일임해놓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민자당대통령후보인 김대표의 95년 이전이라도 단체장선거가 가능하다는 발언은 야당과의 협상에 따라 93년 또는 94년안을 채택할수 있다는 시사로 받아들여진다. 김대표는 "우리경제가 미국과 일본의 영향을 받아 내년에는 좋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그같은 상황변화에 따라 단체장선거의 실시시기도 결정될 수 있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1992.07.03 00:00

  • 국회본회의 또 공전될듯...`정치관계법 협상기구' 이견

    여야는 국회가 사흘간의 본회의휴회기간을 끝내고 3일 속개됨에 따라 2일 각각 당공식회의와 수뇌부회동을 갖고 대책을 논의했다. 각당은 특히 자치단체장선거등 쟁점현안 타결방안으로 제시된 정치관계법 협상기구설치문제를 집중논의했는데 민자 국민당과 달리 민주당의 이의 설치 에 유보적인 입장이어서 당분간 성사되기는 어려울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따라 국회본회의는 3일 일단 개의되지만 또다시 휴회결의만을 하고 공전될 것으로 보인다. 노태우대통령은 이와관련, ...

    한국경제 | 1992.07.02 00:00

  • 총액임금제 싸고 위헌 공방 재연...정부-노동계

    총액임금제가 위헌이냐 아니냐를 놓고 노.정간 공방이 뜨겁다. 이 제도를 올해 처음으로 도입한 정부는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성장및 안정과 적절한 소득의 분배를 위해 필요하다는 입장인데 반해 노동계는 노.사간 자율협상을 저해하는 위헌정책이라고 반박하고있다. 2일 노동부와 노동계에 따르면 총액임금제의 시행을 적극 반대해오고있는 언노연가입 10개노조와 병원노련산하 8개노조는 최근 이제도시행의 주무부처장인 경제기획원장관과 노동부장관을 상대로 "헌법소원 ...

    한국경제 | 1992.07.02 00:00

  • < 사회면 톱 > 총액임금제 싸고 위헌 공방 재연

    총액임금제가 위헌이냐 아니냐를 놓고 노.정간 공방이 뜨겁다. 이 제도를 올해 처음으로 도입한 정부는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성장및 안정과 적절한 소득의 분배를 위해 필요하다는 입장인데 반해 노동계는 노.사간 자율협상을 저해하는 위헌정책이라고 반박하고있다. 2일 노동부와 노동계에 따르면 총액임금제의 시행을 적극 반대해오고있는 언노연가입 10개노조와 병원노련산하 8개노조는 최근 이제도시행의 주무부처장인 경제기획원장관과 노동부장관을 상대로 "헌법소원 ...

    한국경제 | 1992.07.02 00:00

  • "국회운영-대선법개정에 철저대비를"...노대통령, YS에 당부

    ... 자리에서 국회운영및 대통령선거법개정등에 대한 대비를 철저히 해줄것을 당부했다. 노대통령은 "14대국회가 가까스로 개원됐으나 야당이 상임위구성에 조차 응하지 않는 것은 국회정상화를 바라는 국민여망을 무시하는 처사" 라며 "의정활동을 위해 필요한 체제를 갖추는 것은 국회의원의 권리가 아니라 의무"라고 강조했다. 노대통령은 특히 대선법개정문제와 관련, 선거공정성 확보장치등 개선 책을 조속히 마련, 야당과의 협상에 주도적으로 임해줄것을 당부했다.

    한국경제 | 1992.07.02 00:00

  • `한-일 산업기술재단' 설립 합의...출자액 각10억엔

    ... 1일 양국간 무역불균형시정과 산업기술협력촉진을 위해 금년말까지 한일산업기술협력재단을 각각 서울과 동경에 설치 운 영하고 재단출자액은 각각 10억엔을 목표로 연간기금을 조성키로 합의했다. 지난 1월 한일정상회담에서의 합의에 따라 협상을 벌여온 양국은 이날 오전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하는 "무역불균형 시정을 위한 구체적 실천계획보고서"를 공동 발표했다. 양국은 실천계획작성의 최대쟁점인 산업기술협력재단과 관련,?양국의 민간기업인들로 구성된 한일경제협회(회장 박룡학)와 ...

    한국경제 | 1992.07.01 00:00